본문 바로가기

맛집

공항에서 간단히 먹기 좋은 에그드랍 샌드위치세트 한겨울인데 제주도는 겨울 같지 않는 날씨의 연속이다. 불과 얼마전만 해도 많이 추워서 올 겨울 걱정을 했었는데 벌써 봄 같은 날씨에 기분이 좋다. 그러고 보니 겨울도 한 달 남짓 남은 것 같다. 코 앞에 명절이 있으니 이 또한 부산스럽게 지나가면 어느덧 봄이 와 있을지도..... 겨울이라도 방학이라 그런지 공항은 요즘 사람들로 북새통을 이룬다. 사실 지금이 명절 전 비수기나 마찬가지라 나름대로 항공료가 저렴해서 많이 여행을 다니고 있는지도 모른다. 오늘은 제주도에 지인이 온다고 해 미리 서둘러 공항에 왔다. 생각보다 시간적 여유도 있고 조금 출출해 간단하게 끼니를 해결하기로 하고 에그드랍에 갔다. 날씨도 좋고 여행 온 사람들의 환한 모습도 보고 나름대로 분위기는 좋았다. 간단히 토스트세트를 주문해 놓고 ..
제주도민이 육지에서 지인들 오면 간다는 그 맛집 육지에서 손님이 오시면 제일 먼저 신경 쓰이는 부분이 먹거리가 아닐까싶다. 각 지역마다 그 지역을 대표하는 음식이 있어 편하게 권하기 싶다고 생각하기 쉽긴 하지만 사실상 입에 안 맞는 경우가 있기 마련이다. 하지만 어디에서 오나 모두의 입맛을 사로 잡을 만한 음식점이 가까이 있어서 이제는 지인들이 오면 그곳으로 향한다. 함덕 해수욕장 부근에 위치해 있는 한 음식점이 오늘 소개할 곳이다. 2인이서 48,000원인데 비싸다면 비싸게 느껴지지만 나오는 음식을 보면 딱 그 가격이 맞다라는 생각이 들기도 한다. 워낙 제주도 음식 물가가 비싸다 보니 다른 지역에 비하면 턱없이 비싼 가격이지만 말이다. 가게이름 - 고집돌우럭 위치 - 함덕 해수욕장 부근 점심특선 - 1인 24,000원 점심특선을 주문하면 우럭조림과 ..
제주도 중산간까지 일부러 스타벅스를 찾아 간다고? 제주도 해안가는 눈오는 날이 거의 없는 편이지만 중산간은 비가 눈으로 바뀔 정도로 날씨가 급변하고 기온차이가 심하다. 그래서 늘 겨울은 눈이 쌓인 채 있는 경우가 많다. 물론 눈이 많이 온 날은 일부러 중산간에 눈 구경하러 드라이브를 가는 사람들도 있을 정도니까.... 지인들이 제주도를 여행하러 왔다가 잠깐 서귀포 넘어 가는 길에 커피 한 잔 마시고 싶다고 해서 중산간에 위치한 스타벅스로 향했다. 이번에 새로 생겨 규모도 엄청 크고 주변 풍경이 나름대로 괜찮아 잠시 쉬어 가면서 휠링하기 좋은 곳이기때문이다. 언제부터인가 제주도 여행 하려면 렌트카는 필수로 해야 한다고들 했지만 이젠 그런 생각도 조금씩 바뀌고 있는 추세다. 워낙 여행 경비가 비싼 이유도 있지만 평소 알지 못했던 제주도 버스 이용의 편리성을..
제주국제공항에서 간단한 한끼 하기 좋은 공항맛집 오랜만에 귀한 손님이 방문한다고 해 픽업하러 제주공항에 갔다. 다른 지역과 달리 차가 막히고 그러진 않지만 방학을 맞아 주차장 부근이 북새통을 이루는 것 때문에 미리 가서 주차를 해야 한다. 국내편 항공기 편수를 줄였다고 해도 제주도는 늘 사람들로 인산인해 인 것을 보면 역시 국내 최고의 공항은 공항이라는 말이 절로 나온다. 생각보다 일찍 도착해 저녁을 먹으며 기다리고 했다. 공항에서 식사를 하는 대부분 사람들이 맛이 없거나 너무 허접해 나온다고 하지만 사실 다 그렇진 않은 것 같다. 간혹 괜찮은 음식이다 라는 생각이 들 정도의 비주얼과 맛을 보장하는 곳도 있기 때문이다. 현금을 계산할때는 직원이 계산해 주기도 하지만 대부분 카드로 결재하기에 키오스크를 이용한다. 요즘에는 어딜가나 키오스크로 메뉴를 정해..
별점이 괜찮아서 찾아간 맛집 성공일까 실패일까... 평소 돈가스를 좋아하다 보니 간혹 지인들과의 모임이 있으면 돈가스집 위주로 가게 되는 것 같다. 물론 지인들도 육식파라 너나 할 거 없이 돈가스집으로 선택하지만..... 그런데 참 아쉬운 건 제주도는 '진짜 맛있어!'라는 말이 절로 나오는 돈가스집이 별로 없다는 것이 늘 그렇듯 아쉽다. 오늘은 제주시에서 나름대로 별점이 많아 찾아갔던 한 돈가스집을 올려 본다. 가게이름 - 복닥키친 위치 - 제주시 위치 별점이 괜찮아서 찾아간 맛집 ( 별점이 괜찮다고 다 맛있는건 아니라는 개인적인 관점에서 적은 글) 제주도는 겨울이면 여느 음식점이나 귤 바구니가 놓여 있다. 이것은 식사 후 손님들이 후식으로 하나씩 먹으라는 디저트라고 생각하면 된다. 그만큼 겨울철엔 귤을 많이 먹을 수 있는 곳이 제주도이기 때문이다. 보통..
추억의 맛을 느낄 수 있는 수구레 국밥 한 그릇 부산하면 사실 특별한 음식은 대부분 국밥이 아닐까 싶다. 그만큼 부산 사람들에게는 마음 한편에 자리 잡고 있는 추억의 음식이다. 어릴 적 자주 맡았던 장터시장에서의 국밥 한 그릇은 참 특별했던 것 같다. 그래서일까 나이가 들어도 추억의 맛은 늘 그립기 마련이다. 물론 자주 그 맛을 보지 못한다면 더욱더 그럴듯하다. 수구레 국밥은 추억의 맛이다. 얼마전 부산의 한 음식점에서 수구레 국밥을 먹었다. 한 입 먹자마자 참 추억의 맛이다라는 생각이 들었다. 자주는 아니지만 간혹 부산을 갈 때 국밥을 먹곤 하지만 이곳은 조금 특별하기도 했다. 어릴 적 먹었던 그런 맛이라고 할까..... 아마도 오래도록 전통을 이어 온 탓일지도 모른다. 국밥을 주문하면 대부분 반찬은 비슷하다. 다른 지방과 조금 다르다면 부추김치가 ..
관광객들이 더 많이 찾는다는 제주도 골목 해장국 제주도 해장국 맛집 - 함덕골목 해장국 제주도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이 요즘에는 가성비갑의 음식점을 많이 찾습니다. 하지만 생각보다 많지 않은게 현실입니다. 물가도 많이 올랐고 인건비 뭐다해서 음식값 또한 올리는 곳들이 많더라고요. 하여간 녹록지 않는 요즘 경제상황을 그대로 반영하고 있는 듯 해요. 그렇다면 음식값이 비싸다는 불명예를 안고 있는 제주도에서 관광객들이 주로 많이 먹는 음식은 뭘까? 생각해 봤는데요. 한끼 식사로도 손색이 없고 혼자가서 먹어도 부담이 없는 해장국이 아닐까하는 생각을 조심스레 해 봅니다. 오늘은 제주도의 여러 해장국을 파는 음식점 중에 함덕에 위치한 함덕골목 해장국집 소개해 볼까해요. 예전에는 함덕해변 골목길 안쪽에 위치해 있었는데 얼마전에 큰 건물 하나 세우더니 그곳에 해장국집을..
2024 청룡 해에 맞춰 출시된 스타벅스 굿즈 스타벅스 함덕점 새로운 한 해가 시작되었네요. 참 세월 빠르다는 생각을 자주 하게 됩니다. 이런 생각을 한다는 것만으로도 나이가 들었다는 증거라죠. 올해는 청룡 해라고 해서 조금 특별하게 느껴지기도 하긴 합니다. 1월 1일까지 스타벅스 쿠폰 마감일이라서 집 근처 스타벅스에 갔습니다. 청룡 해에 맞춰 출시된 스타벅스 굿즈가 어찌나 이쁘던지..... 독자님들은 올해 나온 스타벅스 굿즈 구경해 보셨나요? 아직 안 했다면 여기서라도 구경해 보세요. 스타벅스 굿즈 2024 평소 스타벅스에 가면 텀블러를 들고 가는 편입니다. 그럴때마다 400원의 할인을 받아요. 요즘엔 환경을 생각해 일부러 텀블러를 챙겨 가시는 분들이 많긴 하더라고요. 신년이라 그런지 어찌나 사람들이 많은지 20분 넘게 기다려야 해서 잠깐 동안이지..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