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J Road

제주에서 유명한 식재료 톳으로 만든 김밥 드셔 보셨나요? [ 도도 톳 김밥 먹어 봤어요 ] 제주도는 지금 여행하기 정말 좋은 휴가시즌입니다. 장마도 마른장마 수준이라 폭염으로 힘들긴 하지만 그래도 사진 찍기 좋은 날씨라 많은 분들이 제주도를 여행지로 선택하나 봅니다. 천혜의 자연환경이라 볼거리도 많지만 사실 먹는 재미를 느끼는 것도 여행의 묘미인 것 같습니다. 도도 톳 김밥 제주도 해안 도로를 달리다 보면 세화가 나오는데요. 그곳에서 유명한 김밥을 먹어 봤어요. 이곳은 ' 테마여행길 '에도 나온 음식점입니다. 가게 안은 그렇게 크지 않지만 김밥이 주 메뉴다 보니 인근에서 해수욕 즐기는 분들이 대부분 포장해 가시더군요. 자연산 건톳도 따로 팔고 있었고 대부분 톳 김밥을 드시는 것 같았어요. 제주도는 어딜 가나 식자재값 인상으로 음식값들을 거의 다 올리고 있는 추..
때이른 폭염 '이것' 으로 기력 회복 어때요? 제주도는 100년 만에 찾아온 6월 때 이른 폭염으로 낮에는 33도는 기본이고 밤에는 열대야까지 있어 정말 힘든 여름을 보내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아직 7, 8월도 멀었는데 올여름을 보낼 생각을 하니 벌써부터 힘이 쫙 빠지네요. 그나마 비가 주야장천 내리지 않아 다행이긴 합니다. 무더위에 입맛도 없고 지치기도 해 오래간만에 추어탕집을 찾았습니다. 가격도 착하고 국산 미꾸라지도 많이 들어 있어 기력 회복하기 딱인 것 같아서요. 늦은 점심시간 혹시나 재료 소진으로 영업이 끝났을까 봐 미리 전화로 확인하고 갔습니다. 점심때가 많이 지난 시간대라 가게 안은 한산 했습니다. 벽에 적힌 문구를 보니 올해 6월부터 추어탕 가격이 1,000원 올랐네요. 제주도 곳곳의 음식점들이 가격을 일제히 올리는 분위기입니다. 그러..
' 비 많이 왔어도 문의하고 가야하나? ' - 엉또폭포의 진실 [ 엉또폭포 장관을 보려면? ] 비가 오면 폭포가 시원하게 보인다는 제주도 유명한 엉또폭포 누구나 한번은 들어 보셨을겁니다. 제주도 여행객이라면 비 온 뒤 꼭 가보고 싶기도 하지요. 새벽녘에 잠이 깰 정도로 폭우가 내렸기에 기대를 하고 숙소와 멀리 떨이지지 않아 이른 아침부터 엉또폭포의 장엄함을 보기 위해 갔습니다. 새벽에 비가 많이 와서 그런지 입구의 길들은 촉촉히 젖은 상태였습니다. 길옆 숲속 아래엔 물도 흐르고 시원한 아침 풍경에 정말 산뜻했네요. 폭포 근처에 위치한 산장도 푸르른 풍경 속에 더 아름답게 보였습니다. 이곳은 올레길이기도 하기에 뚜벅이 여행객들이 꼭 들리는 곳이기도 하지요. 주차를 하고 한 15분 쯤 걷다 보면 엉또폭포를 만날수 있습니다. 그런데 엉또폭포와 가까워질수록 물소리가 잘 안..
제주도에서 열리는 커피 축제 ' 제주카페스타 ' 를 아시나요? [ 제주 카페스타 2022 ] 제주도에서 열리는 제주 카페쇼는 이미 제주도에서 유명한 행사 중 하나입니다. 코로나19로 몇 년간 못 가다가 이번에 시간을 내어 가게 되었습니다. 오래간만에 가서 그런지 날씨까지 좋아 기분이 업 되었지요. 제주 카페스타는 6/ 23~ 6/26까지 서귀포에 위치한 제주 컨벤션센터에서 열립니다. 이미 사전 예약제로 시행했지만 현장에서도 바로 입장권 구매 후 출입이 가능합니다. 입구에 비치된 제주 카페스타 안내서를 자세히 보면 꼼꼼하게 구경 가능합니다. 행사 이틀째 시간 내서 갔는데 정말 사람들이 많더라고요. 첫날은 더 많았다고 하던데 제주도에 카페가 많이 생겨서 그런지 그만큼 커피에 대해서도 관심이 많아 보였습니다. 커피뿐만 아니라 제주 수제 맥주, 쿠키, 베이커리, 제주 특산..
1박2일에 나 온 제주도 민속 오일시장 리얼 후기 제주도 최대 규모의 오일장 시장이 얼마 전 1박 2일에 나왔는데요. 직접 가보면 방송에서 나온 모습보다 더 크다는 것을 느낄 수 있을 겁니다. 매달 2, 7일에 열리는 제주시 민속 오일시장 그럼 구경해 보실래요. 제주시 최대 오일시장이라서 그런지 오일장이 열리는 날이면 주차할 자리가 없을 정도로 정말 많은 분들이 찾아오십니다. 주차는 공영 주차장을 이용하시면 됩니다. 무더운 여름에도 많은 사람들이 북적일 정도라면 선선한 계절엔 얼마나 많은 분들이 찾아오시는지 가늠이 가실 겁니다. 잘 정돈된 오일시장은 구경하기 쉽게 각 파트별로 되어 있어요. 시골이다 보니 입구부터 눈에 띄는 건 각종 화초와 나무들이 있습니다. 화초에 이름표도 잘 표기되어 있고 가격을 물어보면 친절하게 설명을 잘해 줍니다. 의류코너는 제주..
"1시간 웨이팅은 기본이라고? " 제주도 국수집 '가시아방' [ 제주도 맛집 - 가시아방 ] 예전에는 제주도민들이 주로 가는 그런 국숫집이었는데 지금은 관광객들이 주로 많이 가는 그런 국숫집이 되다 보니 요즘같이 제주도 여행객들이 늘어나는 시점엔 기본 1시간은 웨이팅이 있다고들 하던데 직접 가보니 진짜 1시간 정도 기다린 것 같습니다. 그냥 무작정 기다리는 것이 아니지만 일단 방문을 하면 입구에서 인원수를 체크하면 카톡으로 몇 번째인지 알려주는 일명 줄 서기 어플 같은 것이랍니다. 가시아방 비빔국수 (8,000원) 가게는 크지만 워낙 많은 분들이 찾아오다 보니 1시간 웨이팅에 놀라는 분들도 계십시다. 긴 웨이팅 이후 식사시간... 그래도 다른 고기 국숫집에 비하면 조금 저렴한 편이라 가성비 갑으로 생각하고 먹지요. 물론 맛도 괜찮습니다. 제주도 여행하시는 분들은 ..
혼인지에는 하늘색 수국이 가득 지금이 절정이야 ~ [ 제주도 수국 명소 - 혼인지 ] 이번 주부터 제주도에는 장마가 시작됩니다. 그래서인지 휴일 제주도 유명한 관광지는 사람들로 북적였다고 하더라고요. 물론 제주도는 날씨가 좋은 날 다녀야지 흐리면 여행의 묘미는 그만큼 떨어지긴 해요. 요즘 제주도는 수국 천지입니다. 관리가 잘된 곳의 수국은 가히 절경이지요. 오늘은 알록달록 수국의 모습이 아닌 하늘색 수국들이 한가득 있는 조금 독특한 수국 명소 한 곳을 소개합니다. 이곳은 제주도 온평리에 위치한 '혼인지'입니다. 옛날엔 이곳에서 전통방식으로 결혼식을 했다고 하더라고요. 그래서인지 내부 곳곳의 풍경이 점잖게 보일 정도로 아름답게 꾸며져 있어요. 올레길이기도 뚜벅이 여행객들이 많이 가는 곳이기도 합니다. 날씨는 많이 더웠지만 사진 찍기는 이만한 날씨가 없죠...
국내산 재료를 사용해서 많이 간다는 제주도 해장국집은 어디? [ 제주도 맛집 - 함덕 '골목 ' 해장국 ] 해장국이 언제부터인가 10,000원대가 되었습니다. 그러고 보니 제주도에 여행 와서 처음 해장국을 먹었을 때가 6,000원인가 했으니 세월이 많이 흐른 거가?! 하여간 제주도 해장국뿐만 아니라 다른 음식값들도 죄다 올랐으니 뭐라 하긴 좀 그렇긴 해요. 오늘은 호텔들이 즐비한 함덕 해변 근처 해장국집 소개해 봅니다. 이곳은 제주도민 맛집으로 유명했지만 지금은 관광객들이 많이 가는 그런 곳이 되었습니다. 그만큼 관광객들이 많이 제주도를 찾는 이유도 있지요. 가게 이름은 ' 골목 해장국 '입니다. 이곳도 다른 제주도 해장국집과 마찬가지로 내장탕, 해장국 두 가지 메뉴가 있습니다. 해장국에 들어가는 재료가 다른 곳과 달리 국내산이라고 하더라고요. 특히 내장탕에 들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