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촉촉하고 맛있어서 자주 찾게 되는 묘한 중독성이 있는 돈까스집 코로나19 사회적거리두기로 인해 외식이 뜸해지다 보니 예전부터 먹고 싶어했던 음식들을 하나 둘 체크하게 되는 일이 있었죠. 하지만 지금은 백신도 다 맞고 심적으로 많이 편해져 먹고 싶어했던 음식들을 하나씩 먹고 있는 요즘입니다. 며칠 전에 갔던 돈까스집도 평소 좋아하던 목록이었는데 간만에 가서 먹으니 어찌나 맛있던지..... 이제 외식도 편하게 하는 시기가 되어 너무 행복하네요. 다음달부터 위드코로나의 방역으로 바뀌면 조금 더 자유로워지겠지요. 오늘은 가격도 괜찮고 맛이나 양에도 어느 부족함이 없는 촵촵 돈까스 가게 소개해 봅니다. 코로나때문일까요. 이곳도 예전만큼 북적이진 않았습니다. 그래서인지 조금 더 여유롭게 식사를 한 하루였네요. 돈까스 가격대는 9,000원~ 12,000원 정도합니다. 우동류는 ..
착한가격업소로 지정될만한 제주도 음식점은 어디? 제주도 음식물가는 사실 다른 지역보다 비싸다고 느끼는 음식들이 많긴 합니다. 하지만 잘 찾아보면 가격대비 가성비가 너무 좋다라는 생각을 하는 곳도 은근 많습니다. 오늘은 유명한 관광지 곳곳에 숨겨져 검색을 통해 간다는 한 음식점을 소개합니다. 1인 단돈 8,000원 정식메뉴 중 하나 ( 위 사진은 2인 분임 ) 이곳은 세화리에 위치한 한 정식집입니다. 가게이름은 재연식당입니다. 메뉴는 정식위주인데 원하는 정식을 선택해 드시면 됩니다. 대부분 엄마정식 (8,000원)을 드십니다. 엄마정식을 주문해도 제육볶음과 고등어구이가 나온답니다. 모르시는 분들은 엄마정식이라고 하면 제육볶음이나 고등어구이가 나오지 않는 일반정식이라 생각하겠지만 그렇지 않다는 사실..... 보통 이곳은 점심시간이 되면 웨이팅은 기본이라고..
전설의짬뽕 그 맛에 반해 일주일 한번 가는 중국집 날씨가 갑자기 추워졌습니다. 이런 날은 뜨끈한 음식으로 속을 데우면 더 좋지요. 집에 가는 길 간혹 들리는 한 중국집.. 간만에 낮에 갔더니 손님들이 정말 많더군요. 정말 오랜만에 웨이팅이란걸 중국집에서 한듯 합니다. 평소엔 탕수육과 짬뽕을 먹었는데 점심시간에 가서 그런지 식사를 해야겠기에 짜장면 하나, 짬뽕 하나 주문했습니다. 늘 그렇듯 양은 푸짐합니다. 찬은 셀프로 갖다 먹는 그런 셀프바 스타일입니다. 짜장면이 정말 먹음직스러웠습니다. 오랜만에 먹어서 그런지 더 군침이 돌더군요. 면도 탱글탱글 ~ 푸짐하게 나왔습니다. 생각보다 많은 양에 배가 다 부를 정도더군요. 밥이 무한리필이긴 한 곳이지만 면 양이 워낙 많아 따로 밥을 먹지 않아도 속이 든든했습니다. 어릴적 추억이 생각나는 짜장면 이곳에서 유명한..
캐리어를 끌고 와서 밥을 먹을 정도라는 해장국집 가을의 문턱에 한발 다가선 요즘 날씨입니다. 그래서인지 제주도를 여행지로 삼아 오는 분들이 많이 늘었습니다. 오늘은 공항에서 택시를 타고 올 정도로 유명해진 해장국집을 소개합니다. 언제부터인가 제주도에 해장국집이 한 둘 유명해지고 있는데 직접 여러 곳을 다녀 보니 그 이유가 다 있는 것 같더군요. 제주국제공항에서 약 15분 정도 거리에 위치해 있는 산지해장국집이 바로 오늘 소개할 유명한 맛집입니다. 예전에는 제주도민들이 주로 가던 그런 맛집이었는데 SNS의 여파 때문일까요. 요즘엔 대부분 관광객들이 찾는 그런 맛집이 되었습니다. 물론 제주도민들도 많이 가고 있지만요. 이곳에선 선지가 들어간 해장국과 내장이 듬뿍 들어간 내장탕 딱 2종류 메뉴만 있습니다. 음식을 주문하면 반찬은 깍두기, 김치와 고추,양파가..
제주도 동태찌개면 누구나 안다는 바로 이곳! 제주도민들은 거의 다 안다는 동태찌개 맛집이 있습니다. 요즘에는 SNS를 통해 제주도를 찾는 관광객들도 많이 온다는 그집.... 오늘 그 동태찌개집을 소개합니다. 가게이름은 '슬기식당' 이고요. 위치는 제주시에 위치해 있습니다. 단일메뉴만 판매한다는 이곳은 1인 분에 한 뚝배기씩 나옵니다. 물론 양도 엄청 푸짐하고요. 밥은 무한리필입니다. 거기다 친절함까지 갖추고 있어 한 번 가면 자연스럽게 단골이 되기도 합니다. 참고로 말씀드리자면 오전 10시 30분에 시작해 1시 전후로 마치니 너무 늦게 가시면 식사를 못하실 수 있습니다. 물론 이곳은 점심시간만 되면 웨이팅은 기본입니다. 동태찌개 가격은 1인 분 8,000원입니다. 반찬은 4종류 나오고요. 거의 반찬은 매일 비슷합니다. 사실 동태찌개 하나로도 밥 한..
황해도식 백령도 메밀 냉면 직접 먹어 보니... 늦은 점심을 해결하기 위해 한 냉면집을 들렀습니다. 점심시간에는 웨이팅이 정말 길다고 소문이 자자했는데 다행히 점심시간이 지난 시간이라 그런지 여유롭게 식사를 할 수 있었습니다. 이곳은 황해도식 백령도 메일 냉면을 맛 볼 수 있습니다. 사실 저도 처음 먹어 봤습니다. 가게이름은 옥란면옥입니다. 실내는 테이블이 2인 ~ 4인 기준으로 10개 조금 넘는 것 같았습니다. 날씨가 전형적인 가을이라 그런지 문을 활짝 열어 두어 요즘같은 코로나 시국엔 맘 편히 식사를 할 수 있겠더군요. 제주도 생막걸리를 이렇게 진열해 놓으니 인테리어 효과 뿐만 아니라 고급지게 보입니다. 이곳에서 직접 만든 식혜도 있네요. 냉면집에 식헤라? 조금 생뚱맞긴 하지만 재밌는 인테리어로 보이더군요. 냉면 가격치곤 조금 비싼편이네요.. 물냉..
여행 가고 싶게 만드는 제주스런 짬뽕집 바람이 솔솔 부는 가을....제주도 여행가고 싶은 생각이 꿀떡 같다는 분들이 많습니다. 아마도 코로나19 시국 약 2년 동안 집콕 생활을 하신 분들이라면 더욱더 그렇죠. 저도 육지에 안간지 2년이 넘은 듯 합니다. 제주도 살다 보니 더욱더 조심하게 되는 이유이기도 하지요. 오늘은 제주도에 가고 싶게 만드는 외관의 한 짬뽕집을 소개합니다. 요즘 핫하다는 함덕해수욕장 부근에 위치해 있어 이곳 바다를 여행하고자 하는 분들은 한번쯤은 들리면 괜찮을 것 같습니다. 사실 맛 보다는 제주스런 느낌의 풍경이 조금은 여행 온 것 같은 느낌을 자아내기에 충분하니까요. 가게이름 - 모리아 짬뽕 가게 안은 그렇게 넓지는 않습니다. 테이블이 한 4~5 개 정도...... 그래도 요즘엔 사람들이 많이 없어 여유롭게 먹는 곳이 되..
맛있다고 소문난 맛집은 이유가 다 있다! 제주도에서는 제주에서만 즐기는 다양한 음식들이 있습니다. 그중에서 다른 지역에도 있긴 하지만 제주만의 독특한 해장국이 예나 지금이나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기에 오늘 소개할까 합니다. [ 내돈내먹 후기 ] 이른 아침부터 문을 여는 이곳은 언제나 문전성시를 이루는 곳입니다. 주변에 대형 수산시장이 있는것도 한몫 차지하지만 요즘에는 관광객들도 일부러 찾아 오는 곳이 되었죠. 이곳은 메뉴가 딱 두가지입니다. 선지가 듬뿍 들어간 해장국과 각종 내장이 들어간 내장탕입니다. 메뉴 주문을 하면 김치, 깍두기, 고추, 양파 그리고 해장국에 넣어 먹는 간마늘, 다진고추가 나옵니다. 아무리 손님이 많아도 신선한 재료를 유지하는게 이집만의 사람 끄는 매력인것 같아요. 가격이 오르긴 했지만 제주도 다른 유명 해장국집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