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제주도맛집

다양한 전복요리를 맛 볼 수 있는 제주맛집 제주도에서 유명한 음식이라고 하면 전복이 들어간 음식이 빠질 수 없다. 보통 전복요리라고 전복이 들어간 돌솥밥이나 전복구이를 생각하기 쉽지만 이곳엔 다양한 전복요리를 맛 볼 수 있어 나름 괜찮았던 기억이다. 단, 가격대비 양이 너무 적어 그게 좀 아쉬웠지만 그래도 다양한 전복요리를 맛 보는 재미도 솔솔해 다시 한 번 더 가고 싶은 그런 음식점이었다. 전복요리 전문 음식점 [오쿠다]우린 점심 대용으로 전복돌솥밥과 전복한끼를 주문했다. 찬은 샐러드와 밥 반찬으로 나온 김치, 콩나물등이다. 가게 안을 그렇게 넓지 않아 점심시간에는 약간의 웨이팅이 있다고 한다. 우린 점심시간 조금 넘은 시간에 가서 손님은 없었다. 전복돌솥밥과 전복한끼를 주문하니 전과 꼬지가 먼저 나왔다. 조금 생소한 느낌....마치 술집 같은..
제주도에서 아귀찜이 푸짐했던 중문 맛있는 아구찜 제주도 여행 중에 가장 푸짐하게 먹었던 아귀찜은 아마도 서귀포시 중문에 위치한 맛있는 아구찜이 아닐까하는 생각입니다. 중문에는 여러 군데 아귀찜집이 있는데 그 중에 몇 군데 가 본 결과 아귀가 많고 제일 푸짐했던 기억입니다. '맛있는 아구찜' 집에서 먹었던 아귀찜 맛있는 아구찜 음식점은 아귀찜 외에 제육정식, 순두부, 김치찌개, 청국장등도 있으니 아구찜을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면 다른 메뉴도 한 번 드셔 보세요.. 음식을 먹는 동안 아구찜 외에 대부분 청국장을 드시는데 아마도 맛있어서 그런지도... 아귀찜 작은거를 주문하자마자 반찬부터 테이블에 올려 집니다. 찬은 삼삼하니 개인적으로 입에 맞았습니다. 2인 기준 아귀찜입니다. 생각보다 많은 양에 놀랐습니다. 가격은 우리가 먹었던 당시엔 25,000원이었습니..
제주도민 맛집으로 유명한 산지 해장국 제주도에서 해장국은 대표 제주음식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그렇다 보니 해장국 음식점만 해도 손으로 다 셀 수 없을 정도입니다. 오늘은 제주시에 위치해 있으며 제주공항과 그리 멀리 떨어져 있지 않은 제주도민 맛집으로 유명한 산지 해장국집 소개해 봅니다. 저도 자주 가는 단골맛집이라 감히 맛있다고 소개합니다. 이곳에선 해장국 중 내장탕이 많이 나가지만 선지국 또한 많이 나가는 메뉴이기도 합니다. 특히 선지국은 여성분들이 좋아 하시고 남성분들은 내장탕을 주로 드십니다. 메뉴 주문을 하면 찬을 이렇게 구성되어 나옵니다. 김치 겉절이, 고추, 양파, 깍두기 개인적으로 이집 김치와 깍두기 맛있어서 리필해서 먹곤합니다. 참고로 공기밥은 무료로 더 드실 수 있습니다. 얼마전에 가격이 1,000원 인상 되었으니 참..
제주도에서 착한 고기국수 맛집은 어디? 수요미식회 뿐만 아니라 각종 방송에서도 나온 고기국수집.... 이곳은 맛있기로도 소문이 자자하지만 무엇보다도 많은 양에 가격도 저렴해 늘 문전성시를 이루는 곳입니다. 제주도 여행시 고기국수 드셔 보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대부분 7,000원 많게는 10,000원 하는 곳도 있을 정도로 가격이 천차만별입니다. 하지만 이곳은 가격도 저렴하고 맛도 있을 뿐더러 무엇보다도 친절해 많은 사람들이 가는 그런 제주도 맛집이지요. 타지역과 달리 6,000원이라고 해도 웬지 싸게 느껴지는 제주도 고기국수 찬은 여느 가게와 마찬가지로 배추김치, 깍두기등이 나옵니다. 리필은 셀프라는 점도 알아 두시구요. 참고로 물도 셀프입니다. 요즘엔 셀프가 자연스러운 식당문화로 자리잡아 타지역에서 오신 분들은 아무렇지 않을 듯요. 오전 10..
사계절 팥죽을 먹을 수 있는 음식점 이효리가 가서 먹어 더 유명해졌다는 팥죽집은 오래전부터 제주도민들이 많이 갔던 음식점이었습니다. 지금은 관광객들도 많이 가는 맛집이 되었지만요... 사실 한가지 음식으로 사랑 받는 곳이 드물어 더 유명세를 타고 있는지도 모릅니다. 물론 가격도 제주도 유명한 음식점에 비하면 저렴한 편이라 더 끌리는 부분도 있지요. 옛날팥죽에서 유명한 새알 팥죽 메뉴판을 봐도 알 수 있듯이 착한 가격입니다. 시락국밥이 3,500원 .. 새알 팥죽 6,500원 물론 양도 푸짐해 돈이 아깝지 않습니다. 그런데 조금 아쉽다면 그 많은 손님들이 방문했을터인데........ 손님의 입장에서 음식을 내지 못한 부분이 좀 아쉬웠어요... 예전에 지인들과 이곳에서 팥죽을 즐겨 먹었던 적이 있어서 주문후 팥죽 나오는 시간을 잘 아는데.....
이것이 바로 제주도식 두루치기다. - 향촌마을 제주도에선 쇠고기 보다 돼지고기가 맛있다라는 분들이 많습니다. 저도 사실 쇠고기 보다 돼지고기가 맛나더라구요.. 뭐.... 싸기도 하구요...제주도에선 돼지고기를 저렴한 가격에 배 부르게 먹는 방법은 아마도 두루치기로 먹는 방법일 듯요... 적당한 양의 돼지고기에 양념을 잘 무친 푸짐한 채소들을 넣어 같이 곁들어 먹으면 정말 일품입니다. 물론 가게마다 두루치가 하는 방법이 비슷한 모습이긴 하지만 다른 재료에 양념이 들어가죠.. 오늘은 푸짐하면서도 저렴한 한 두루치기집 소개해 봅니다. 가시리 향촌마을 두루치기 두루치기를 주문하면 이렇게 고기가 먼저 나옵니다. 고기를 먼저 잘 굽습니다. 뭐...이대로 먹어도 되지만 각종 채소와 곁들이며 일품이죠. 두루치기 가격은 1인 분 8,000원인데요... 찬도 여러가지..
두부소스가 올려져서 유명해진 서촌제 돈까스 협재 부근에서 영업을 한 서촌제 돈까스가 김녕 부근 해안도로에 크게 오픈~ 가끔 드라이브를 하다 보면서 여기가 돈까스집이 생길거란 생각은 하지 못했는데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돈까스집이 생겨 은근 기대하고 갔습니다. 두부소스가 올려진 서촌제 돈까스 새롭게 크게 오픈한 서촌제 돈까스집은 여느 고급진 레스토랑과 견주어도 괜찮은 모습이었습니다. 돈까스 두 개를 주문하니 이내 샐러드와 찬으로 먹을 만한 피클이 나옵니다. 여느 돈까스집과 조금 특별해 보이는 이 모습은 협재에 있을때도 마찬가로 나왔지요. 샐러드를 먹고 있으니 돈까스가 나왔습니다. 등심돼지고기로 만든 돈까스 그리고 두부, 연근, 밥이 나옵니다. 물론 소스는 두부가 가미되었구요. 생각보다 큰 돈까스의 크기에 조금 놀라긴 합니다. 사실 제주도에선 가격대비 ..
제주도에서 먹어 본 두루치기 중 단연 으뜸! 제주도의 두루치기는 육지와 많이 다르다. 보통 다른 지역에서 먹는 두루치기라 함은 각종 채소와 양념, 고기를 함께 버무려진 것을 불 위에 올려 익혀 먹는 것이 보통이지만 제주도는 고기따로 익히고 무, 콩나물이 주가 되면서 약간의 상추와 깻잎, 파가 양념된 것을 나중에 넣어 볶는 방식이다. 제주도에 살면서 많은 두루치기집을 다녔지만 이번에 가 본 두루치기집에 완전 반했다. 고기도 맛있었고 무엇보다도 두루치기에 들어가는 각종 채소가 푸짐해서 더 좋았었다. 물론 가격도 제주도 대부분 두루치기값과 비슷해 만족...... 여기서 잠깐...그럼 제주도 두루치기는 어떻게 해 먹을까? 궁금할 것 같은 분들을 위해 설명 들어 감... 두루치기에 사용되는 삼겹살 먼저 불위에 올리고 익힌다. 참고로 반찬도 여느 두루치기 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