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J Road

제주도민 맛집이지만 관광객들이 더 많이 간다는 그 국수집 제주도에는 찾아 보면 맛있는 음식점들이 참 많습니다. 물론 제주도민들이 주로 가는 맛집이라면 더할 나이없구요. 오늘은 제주도민 맛집으로도 유명하지만 수요미식회 등 여러 방송에서도 윤곽을 들어낸 한 음식점을 소개합니다. 가게이름 - 가시아방가시아방에서 유명한 비빔국수제주도에서 제일 많은 음식점 메뉴중 하나인 국수집인데요.. 오늘은 처음엔 제주도민 맛집으로 유명하다가 어느 순간 관광객 맛집으로 소문이 자자한 그 국수집을 소개합니다.여느 국수집과 반찬은 비슷하게 나옵니다. 우린 비빔국수 2그릇을 주문했습니다. 가격은 한 그릇에 7,000원입니다. 여러 방송에서 윤곽을 들어 내 유명해진 국수집이기도 합니다. 그 중에서 수요미식회에 방송 후 어느 순간 허름한 건물에서 큰 건물이 똭~~~ 하고 몇 년 전 들어섰더군..
곱배기 성공하면 인간문화재라고 불리는 국수집 그 이유는? 여름이면 찾게 되는 콩국수집이 있습니다. 양도 푸짐하고 진한 콩국물 맛에 무더위를 조금이나마 물리칠 수 있어서요. 작년에 가고 올해는 처음으로 가게 되네요. 여전히 문전성시를 이루는 모습에 요즘같이 코로나19 여파로 힘든 가게들이 많은데 장사가 잘되니 흐뭇하네요. 가게이름 - 옛날국수집옛날국수집에서 여름에 불티나게 나간다는 콩국수비빔국수와 콩국수 한 그릇을 주문하고 잠시 앉아 있는데 평소 안 보이는 달걀이 눈에 띄네요. 구운달걀을 한 개 500원에 팔고 있었습니다. 출출할때 먹으면 나름 든든하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점심시간 전이라 손님이 없을때 사진 몇 장 후다닥 찍었네요. 점심시간이면 우루루~ 어디에선가 몰려 오는 손님들로 인해 가게 안은 순식간에 꽉 찹니다. 여느 시골 가게 분위가 솔솔~ 방에는 옛..
그림 속으로 빠져드는 듯한 카페가 제주에는 있다! '제주도라서 더 독특하게 느껴지는 것일까? '라는 생각을 하게 되는 곳 누구나 상상만 했던 공간을 마주하는 듯한 느낌이 드는 곳을 오늘 소개해 봅니다. 카페 주인장이 직접 오래된 집을 셀프인테리어 했다고 해 더 관심을 받는 곳이기도 합니다.가게이름 - 초밥군커피씨카페로 가는 길부터 심상치 않습니다. 한 발자국 걸을때마다 그림 속으로 빨려 들어가는 듯한 착각을 불러 일으킵니다. 정말 디테일하게 잘 그린 그림에 놀라울 따름이지요. 하나 하나 신경을 쓴 듯한 인테리어 소품에서도 심상치 않은 분위기에 절로 매료됩니다. 카페 안으로 들어서면 더 놀랍니다. 대문 또한 그림처럼 정말 정교하게 잘 그려진 종이문 같습니다. 그 옆에 있는 신발장은 그냥 그림이 아닌 진짜 신발을 넣을 수 있는 곳이라는 것에 또 한 번 놀라..
옛날 경양식집을 연상케 하는 나라돈까스 돈까스를 평소 좋아하다 보니 한 달에 한 두번은 꼭 돈까스집에 가는 편입니다. 오늘은 어릴적 추억도 조금은 곱씹을 수 있고 양도 푸짐한 왕돈까스 전문점 한 곳 소개합니다. 제주도민들이라면 아마도 거의 다 아시지 않을까하는 생각도 들어요.가게이름 - 나라돈까스이곳에서 유명한 것은 단연 왕돈까스입니다. 양도 푸짐하고 가격도 그렇게 비싸지 않기때문이지요. 대부분 남길 정도라고 하는데 전 사실 그냥 다 먹게 되더라고요. 여느 경양식집 돈까스처럼 스프가 먼저 나옵니다. 후추를 조금 뿌려서 먹으면 추억의 스프맛이 되지요.가격대는 8,000원부터인데 전 그냥 왕돈까스로... 제주도 여느 돈까스집에 비하면 그렇게 비싼 편은 아니랍니다. ㄷㄷㄷㄷ비쥬얼 보이시나요. 이게 바로 단돈 8,000원짜리 돈까스 비쥬얼입니다. 정..
항상 웨이팅은 기본이라는 상춘제 직접 가 보니.. 제주도 여행을 하다 보면 제일 먼저 검색하는 것이 맛집이 아닐까합니다. 물론 맛집이라고 하면 대부분 돈을 지불하고 광고하는 곳들이 포털 사이트 상단에 떠서 이곳이 진정 맛집일까? 하는 생각도 들긴 하지만 이번 만은 조금 달랐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듯 합니다.가게이름 - 상춘제기본 웨이팅은 30분은 기본이라고 소문이 자자한 상춘제 정말 궁금해서 한 번 가 보기로 했습니다. 점심시간이 조금 지난 시각임에도 역시 유명한 곳임에는 틀림이 없어 보였습니다. 네비게이션으로도 한참을 들어간 어느 산골... 하여간 한 대 두 대 가는 길에 보였던 차들이 가게 입구에 들어서니 주차할 공간이 없을 정도로 북새통을 이루었습니다. 이미 웨이팅은 있었지만 줄이 이게 다 인 줄 알았는데.... 대부분 번호표만 받고는 차에서 기다..
착한가격으로 테이크아웃 가능한 커피숍 테이크아웃 커피숍이지만 항상 손님들이 가득해 커피 한 잔 마시는 것도 나름대로 신선함이 넘치는 곳 대학가 주변이라 가능한거겠죠~ 가끔 이곳을 지날때마다 꼭 들리게 되는 테이크아웃 커피숍이 있어 소개합니다. 쥬시카페 (제주도 한라대 부근)제주느낌이 그대로 전해지는 쥬스카페요즘엔 셀프계산대를 사용하는 카페가 많다 보니 이젠 자연스럽게 원하는 음료를 자판기를 통해 주문합니다. 커피 한 잔과 과일음료를 주문하고 잠시 앉아서 기다리는데 어찌나 날씨가 좋은지 그저 잠시 앉아 있는 동안도 휠링이 되는 것 같습니다. 제주도라서 더 그런 느낌이 드는거겠죠.커피 한 잔과 과일음료 한 잔...여긴 착한가격으로도 유명하다 보니 생과일음료도 저렴하게 자주 먹게 됩니다. 두 가격 합해도 5,000원도 안되니 말이죠.시원한 과일음..
동태전골을 주문하면 돌솥밥이 나오는 맛집 제주도 음식값이 비싸다구요? 노노~ 잘 찾아 보면 음식값도 싸고 저렴하면서도 맛있게 식사를 할 수 있는 곳들은 은근 많습니다. 물론 그 곳 대부분은 제주도민들이 주로 가는 맛집이라 도민들과 친한 분들에게 물어 보시면 잘 가르쳐 주시지요. 오늘은 동태전골을 주문하면 돌솥밥이 나오는 맛집 소개합니다. 1인 분 가격은 6,900원입니다. 점심시간이 되면 웨이팅은 기본이라는 이곳은 대부분 메밀 막국수를 드시더라고요. 다음엔 그것도 한 번 먹어봐야겠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푸짐하게 나왔습니다. 점심시간 전에 가서 그런지 조용했다 싶었는데 식사가 나올 즈음 빈 테이블이 없을 정도로 가득 찼습니다. 동태전골을 주문하면 돌솥밥이 올라 갑니다. 주인장이 바쁘셨는지 돌솥밥이 늦게 올라가 거의 식사가 끝날 즈음 돌솥밥이 나와..
제주도에만 있는 유익한 주차단속 알면 부러워 합니다. 점심시간이 되면 주차공간이 없는 음식점이라도 주차단속때문에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그 이유를 아시면 제주도가 부러울수도 있을 것 같네요. 늦은 점심을 해결하기 위해 한 콩나물국밥집에 들렀습니다. 사실 이곳도 점심시간이 되면 많은 분들이 찾는 그런 곳입니다. 하지만 주차난으로 신경을 쓰는 일이 없습니다. 조금 한가로운 늦은 점심시간 분위기의 음식점제주도 여행 중 한 번쯤은 보셨을 이 문구..' 11시 30분~ 1시 30분 주차 단속 없음 ' 다른 지역에 비해 주차공간이 넓직한 곳도 많지만 이런 문구는 음식점 곳곳에 붙어 있는 문구입니다. 주차단속을 점심시간에는 단속을 하지 않는다는 이야기이지요. 그런 이유에서 음식점들은 주차로 인한 손님과의 언쟁은 없습니다. 물론 손님도 편하게 길가 주차를 할 수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