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단돈 10,000원에 각종 물회를 먹을 수 있는 곳 - 톤대섬 제주도에서 단돈 10,000원에 물회를 먹을 수 있다! 없다! 네....있습니다. 사실 다른 지역엔 물회를 한 그릇 먹고 싶다면 부담스런 가격이 아닌데요... 제주도라는 국내 최대의 관광지다 보니 물회 뿐만 아니라 각종 음식값이 비싼게 사실상 현실입니다. 물회와 상관없지만 국밥 한 그릇에 대부분 7,000원~ 8,000원씩 하니 타 지역의 두 배이니 말입니다. 하여간 국밥도 그리 비싼데 물회는 어떻겠습니까? 유명한 곳의 물회는 기본이 15,000원 상당 호가하고 기본적인 물회 음식점도 최소 12,000원은 호가하니 조금 비싸긴 해요...하지만 단돈 10,000원에 물회를 먹을 수 있는 곳을 오늘 소개해 봅니다. 톤대섬 옥돔물회 이곳은 한수어촌계 톤대섬 식당입니다. 가격표 먼저 보여 드리자면..........
서울에서 최고로 매운 냉면집을 가다! 지금껏 먹은 냉면 중에 이렇게 매운게 있을까? 란 생각을 먹으면서 계속 하게 된 음식점이 있어 오늘 소개해 봅니다. 사진만 봐도 입안에 침이 고이고 등에서 땀이 줄줄 흐르는 듯 합니다. 서울의 한 냉면집..... 제법 오래되어 보이는 간판과 작은 가게가 인상적이었습니다. 마치 중국음식점을 연상케 하는 붉은색이 많은 음식점 내부 인테리어 서울에서 냉면이 가장 맵다는 바로 동아냉면집입니다. 메뉴는 물 냉면, 비빔 냉면, 만두 세가지입니다. 가격은 여느 냉면집과 비슷합니다. 점심 먹을 시간이 많이 지나서 우린 하나는 곱배기를 주문했습니다. 주문과 동시에 나오는 가위와 무절임 찬... 드디어 서울에서 가장 맵다는 냉면이 나왔습니다. 육수 색깔만 봐도 왠지 매운 느낌이 들죠... 물론 양념 또한 초강도 매움입니다..
서울에서 된장찌개가 가장 맛있는 곳 - 인사동 도마 서울에 가면 자주 들리게 될 것 같은 음식점을 찾았다. 이름하여...'도마' 참 독특한 이름이기도 하지만 이곳에서 유명한 것이 있었으니 그건 바로 한 번 먹으면 또 먹고 싶게 만드는 된장찌개가 있다는 것이다. 한 번 먹으면 또 생각나는 된장찌개 인사동은 구경할 것도 많고 살 것도 많은 곳 중 하나이다. 외국인들이 많이 찾는 관광지라 하지만 요즘엔 국내관광객들도 많이 찾고 서울시민들도 많이 찾는 그런 번화가인 셈이다. 그 곳에 특별한 음식점이 있었으니 그건 한 번 먹으면 다시 생각나는 된장찌개가 있다는 거.... 매일 도정한 쌀로 만든 밥......그 문구가 눈에 똭!!! 띄긴 하지만 사실 된장찌개를 먹기 전에만 느끼게 되는 것......밥은 다른 가게와 그렇게 차이가 많이 나거나 하진 않았다. 하지만 음..
방송에 자주 나온 갈치골목 직접 가서 먹어 보니.... 서울에 가면 한 번은 꼭 들린다는 남대문시장...그곳에는 다양한 물건을 파는 것 뿐 아니라 다양한 음식도 즐비해 많은 관광객들이 일부러 찾아갈 정도로 인기만점인 우리나라 최고의 재래시장이다. 볼거리 먹거리 많은 남대문시장.... 서울여행가면 시간이 될때 들리곤 하늗데 이번엔 갈치찌개를 먹으러 갈치골목으로 향했다. 자세히 보지 않으면 그냥 지나치는 간판....오래된 갈치골목 속으로 들어가 보자. 이른 아침인데 이미 갈치골목은 여느 새벽시장 못지 않게 분주하다. 이미 갈치찌개를 가스렌지에 올려 요리하는 곳도 있고... 한 가득 대야에 담긴 갈치를 장만하는 곳도 있다. 지나가는 골목길에 이렇게 앉아서 갈치를 장만하는 모습에 조금 당황하긴 했지만 이 모습은 옛날에도 그러 했듯 자연스럽다. 갈치골목에는 방송에 한..
서울남대문 시장은 가격이 착하다. 칼국수+비빔밥+냉면= 4,000원 먹거리 많고 가격이 착해서 많이 찾는다는 서울 남대문시장은 서민들이 많이 찾는 음식점이기도 하다. 물론 얼마전까지만 해도 중국인들이 시장 전체를 점령하다시피한 것에 비하면 외국인(중국인)들이 많이 줄긴 했지만 여전히 재래시장 중에는 붐비는 곳 중 한 곳이다. 오늘은 남대문시장에서 저렴하다고 소문이 자자한 한 음식점을 소개해 본다. 칼국수+비빔밥+냉면= 4,000원 북적북적 시장안은 정신없이 사람들의 발길이 이어진다. 구경할 것도 많고 살 것도 많고 먹고 싶은 것도 많은 재래시장이다. 이번에 간 곳은 사람들의 발길이 끊임없었던 한 음식점.... 방송에서도 많이 나 온 듯 현수막이 음식점 입구에 잘 보이게 걸려 있었다. 2대째 손칼국수집으로도 유명한 한순자 손칼국수집은 무엇을 드셔도 냉면은 드린다는 문구가 ..
제주도에서 치즈폭포로 유명한 푸드트럭 치저스 제주도 여행은 늘 낭만이 따른다. 추운겨울도 예외는 아니다. 천혜의 자연환경과 함께 펼쳐지는 제주의 아름다움때문이 아닐까하는 생각도 해 본다. 언제부터인지는 모르겠지만 많이 늘어난 여행지 곳곳의 푸드트럭에서 사 먹는 소소한 즐거움이 제주여행을 추억과 낭만이 느껴지게 하지 않나하는 생각이 들기도 한다. 오늘 소개하는 요즘 핫 한 제주 푸드트럭 중에 하나인 치저스는 페이스북 뿐만 아니라 블로그에도 자주 등장하는 푸드트럭이다. 푸드트럭 치저스가 유명한 이유는 스테이크 위에 올려진 치즈폭포때문이다. 부드러운 치즈와 함께 먹는 스테이크는 입맛을 더 자극하기에 충분하다. 번호표를 받고 기다려야 할 정도로 인기절정인 푸드트럭 치저스 치즈폭포가 올려진 라클렛은 11,000원이다. 주문 후 ...번호표가 불리어질 시간은..
제주도에서 먹어 본 두루치기 중 단연 으뜸! 제주도의 두루치기는 육지와 많이 다르다. 보통 다른 지역에서 먹는 두루치기라 함은 각종 채소와 양념, 고기를 함께 버무려진 것을 불 위에 올려 익혀 먹는 것이 보통이지만 제주도는 고기따로 익히고 무, 콩나물이 주가 되면서 약간의 상추와 깻잎, 파가 양념된 것을 나중에 넣어 볶는 방식이다. 제주도에 살면서 많은 두루치기집을 다녔지만 이번에 가 본 두루치기집에 완전 반했다. 고기도 맛있었고 무엇보다도 두루치기에 들어가는 각종 채소가 푸짐해서 더 좋았었다. 물론 가격도 제주도 대부분 두루치기값과 비슷해 만족...... 여기서 잠깐...그럼 제주도 두루치기는 어떻게 해 먹을까? 궁금할 것 같은 분들을 위해 설명 들어 감... 두루치기에 사용되는 삼겹살 먼저 불위에 올리고 익힌다. 참고로 반찬도 여느 두루치기 집..
제주산 흑돼지 수제버거 88 버거 제주도는 흑돼지가 유명하다. 오늘은 흑돼지를 넣어 만든 수제버거를 소개 해 본다. 서귀포에 가면 말고기버거와 흑돼지 수제버거를 자주 먹는다. 제주스런 느낌도 들고 무엇보다도 크기가 커서 나름 좋아하는 편이다. 물론 가격은 여느 햄버거 가게보다 몇 천원 더 줘야 하지만 내용물이 알차기때문에 가격대비 괜찮다는 개인적인 생각이다. 서귀포 88버거 가게 안에서 먹을 수도 있고 테이크아웃도 가능하다. 우린 공연시간이 임박해 테이크아웃으로 했다. 88버거 감자튀김과 햄버거의 적절한 조화 .... 피클이나 소스는 셀프로 챙겨 담아야 한다. 88버거 내용물 상당히 알차다. 8차 촛불집회가 열리는 오늘도 어김없이 곳곳 가게들은 이렇듯 피켓이 붙어 있었다. 공연시간이 다 되어 우린 차 안에서 끼니를 해결...... 햄버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