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부산에서 제일 맛있다는 떡집의 떡을 먹어 보니.. 언제부터인가 부산의 한 떡집이 문전성시를 이루었습니다. 떡 나오는 오전시간에 가지 않으면 떡을 못 먹을 정도라고 해 직접 가서 먹어 보기로 했습니다. 평소에 떡을 좋아하기도 하고 출출하고 바쁠때 밥 대신 떡을 먹기 넉넉하게 구입하기로 했지요. 한 번 먹어 보면 감탄하게 되는 떡맛에 놀라다!이곳은 부산 전포동에 위치한 명가떡집입니다. 이름만 봐도 왠지 오랜 전통을 지닌 것 같은 느낌이 팍팍 듭니다. 사실 이곳에 방송에 나오기 전에는 지역 주민들이 많이 찾는 그런 떡집이었는데 생활의 달인이란 방송에 나가면서 전국에서 떡 매니아들이 몰려 들기 시작했지요. 오전에 판매가 거의 다 된다는 이야기를 들은 적이 있어 우린 조금 이른 오전시간대에 갔습니다. 그런데 사람이 없어 문 닫은 줄 알았습니다. 문앞에 '판매중'..
제주도민들이 많이 간다는 옛날팥죽 제주도는 제주도민들이 많이 가는 음식점들이면 뭔가 다르다는 말을 하곤합니다. 물론 관광객들도 한 번 먹어 보면 또 다시 찾게 된다고 할 정도로 나름대로 맛과 가격면에서 괜찮은 곳 같기도 합니다. 제주스런 풍경이 물씬 느껴지는 동네에서 맞이한 옛날팥죽집은 정감이 많이 가는 그런 느낌도 솔솔 듭니다. 옛날팥죽 원산지 표기도 잘 되어 있네요.팥 - 중국산그외 품목은 모두 국내산입니다.푸짐하게 나오는 팥칼국수 가격은 6,000원입니다. 착한가격에 양도 정말 푸짐하게 나옵니다. 찬은 2가지입니다. 집에서 담은 듯한 반찬이 더 입맛을 자극합니다. 팥칼국수에 들어가는 면도 쫄깃쫄깃하고 좋았습니다. 팥국물 또한 진국이지요. 사실 이것만 먹어도 몸에 좋을 것 같은 느낌이 많이 듭니다. 새알팥죽도 많이들 드시는데 이건 2..
스타필드 코엑스몰에서 만난 착한가격 음식점 - 쌍둥이분식 스타필드 코엑스몰 주변에는 다양한 음식점들이 즐비해 있는데요.. 그중에서 착한가격으로 소문이 자자한 한 음식점을 소개해 봅니다. 착한가격이라고 선정된 곳은 가격도 착할뿐더러 음식에 대한 내용도 너무 좋은데요.. 이 모두를 다 흡족한 동시에 친절함까지 있었던 곳이라 식사한 후 흡족했던 기억이 있네요. 스타필드 코엑스몰 내에 있는 쌍둥이분식이른 오전시간부터 이곳은 사람들로 북새통을 이루었습니다. 아마도 분식이라는 타이틀이라 그런지 모르겠네요. 아침 식사를 담당할 김밥등이 주 음식이었지만 그래도 앉아서 다양한 메뉴를 드시는 분들도 많았습니다.가게 안은 테이블이 옹기종이 약 7~8개 정도 되었습니다. 가격대도 대부분 4,000~ 6,000원 정도 생각하시면 됩니다. 우린 라면과 돌솥비빔밥을 주문했습니다. 반찬은..
집밥 같은 음식점은 바로 이런 곳! 늦은 저녁을 먹으러 한 음식점에 들렀습니다. 날씨가 추운 날엔 해가 빨리지기에 더욱더 뜨근한 음식이 생각나기도 합니다. 유난히 불빛이 밝아 보였던 한 음식점.... 우연이랄까 내 발길은 그곳으로 향했습니다. 손님은 한 팀 정도 앉아서 식사를 하는 모습이었지만 왠지 나이 든 주인장의 모습은 바쁘게만 보였습니다. 뭔가를 하나 더 챙겨 주려듯 ......다른 손님에게 필요한 것을 챙겨 주시고는 우리에게 주문을 받으러 오셨습니다. 우린 김치찌개, 청국장을 주문했습니다. 가격은 각각 6.000원씩... 다른 메뉴가격에 비하면 저렴한 편이었습니다. 집밥 같은 청국장 6,000원주문 후..... 바로 나오진 않았지만 정성스럽게 반찬부터 테이블에 차려졌습니다. 그리고 얼마 후.... 김치찌개와 청국장이 나왔습니다. 양..
제주도에서 흑돼지와 돌솥밥이 나오는 점심특선이 단돈 10,000원이라니... 제주도 음식이라고 하면 왠지 흑돼지가 먼저 생각나지 않으세요. 아마도 여행지 곳곳에 흑돼지전문 음식점들이 많아서 그런 생각이 드는지도 모르겠습니다. 물론 제주도 흑돼지 정말 맛있지요. 단, 가격이 타지역에 비해 조금 비싸다는 단점이 있긴 하지만 그래도 왠지 제주도에서 먹는 흑돼지의 맛은 일품인 것 같습니다. 오늘은 흑돼지라고 비싸게만 생각하지 말자는 의미에서 점심특선으로 나름 저렴하게 먹을 수 있는 음식점 한 곳 소개합니다.가게이름 - 늘봄흑돼지오늘 소개할 음식은 점심특선으로 나오는 늘봄정식 메뉴입니다. 늘봄정식은 오전 11시~ 오후 4시까지 먹을 수 있습니다. 구성은 제주산흑돼지 100g, 돌솥밥, 새싹비빔밥, 강된장, 된장찌개로 점심으로 먹기에 가격 부담없고 배 부르게 먹을 수 있습니다. 점심시간이 ..
순두부 종류가 많아 골라 먹는 재미가 솔솔한 일품순두부 제주도에선 언제부터인가 순두부 체인점이 한 두개씩 늘어 나고 있습니다. 순두부 전문점이라고는 하지만 사실 여러 음식을 팔고 있는 음식점입니다. 이곳이 점점 사람들 입소문에 유명해지는데는 순두부이지만 다양한 종류의 순두부를 맛 볼 수 있다는 점입니다. 다양한 종류의 순두부는 사람들에겐 골라 먹는 재미가 솔솔하다고 합니다. 순두부집에서 흔한 풍경은 날달걀이 테이블마다 올려져 있다는건데요..이건 팔팔 끓는 순두부에 넣어 드시라고 둔겁니다. 순두부 전문점이지만 반찬의 종류도 다양하게 나옵니다. 매일 같은 종류는 아니고요... 그날 식재료에 따라 제공되는 반찬이 다를 수 있습니다. 찬 종류는 대략 5~6가지입니다.김과 묵 그리고 김치는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반찬입니다. 그외는 달라질 수 있습니다. 순두부 가격은 ..
무려 5가지나 착한가격으로 영업하는 제주도 음식점 [ 제주시에서 선정한 착한가격 음식점 ]제주도라고 하면 먼저 물가가 많이 비싸다라는 말을 많이 합니다. 어떤 분들은 높은 물가와 음식값으로 인해 외국으로 여행 가는게 훨씬 싸다는 말을 하는데요.. 사실 찾아 보면 저렴하면서도 맛있는 음식점들이 많습니다. 물론 제주도민들이 많이 가는 곳을 고르다 보면 자연스럽게 착한가격 뿐만 아니라 맛도 보장될때가 많더라고요. 오늘은 제주도 착한가격 음식점 중에 무려 5가지 메뉴를 착한가격으로 영업하는 곳을 소개합니다. 가게 이름은 '순희 뽀글이' 입니다. 점심시간에 가면 웨이팅은 기본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주변 직장인들이 대부분이지만 간혹 택시운전기사분들도 많이 찾는 음식점이기도 합니다. 물론 제주도민이 거의 70% 이상입니다. 제주도 착한가격 음식점은 이렇게 착..
제주도에서 해물칼국수집으로 유명하다고 소문이 자자한 그 집... 제주도에서는 제주도민들이 가는 맛집이라고 하면 뒤도 안보고 간다라는 말이 있을 정도라고 합니다. 아마도 타지역과 조금은 차이가 난다는 이야기도 되겠지요. 제주도 함덕 호텔들이 밀집된 주변에 위치한 한 칼국수집은 처음엔 제주도민 맛집으로 유명하다가 지금은 관광객들이 주로 찾아가는 맛집이 되었습니다. 해물칼국수로 유명하다고 소문이 자자해 찾아간 곳은 바로 버드나무집입니다. 주차장이 가게와 제법 멀리 떨어져 있는 단점이 있지만 그래도 조용한 동네 한바퀴 구경한다 생각하고 걷는 것도 나쁘지만은 않은 것 같습니다. 가게에 들어서니 이미 많은 분들이 식사를 하기 위해 오셨더군요. 다행히 자리가 있어 앉았습니다. 앉자마자 종업원이 물을 가져다 주면서 칼국수 맛을 선택하라고 하더군요. 우린 보통맛으로 주문했습니다. 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