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제주도 탕수육이 맛있는 집 어느지역이든 중국음식은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사랑을 받는 음식인 것 같습니다. 오늘은 제주도에서 탕수육이 맛있다고 소문이 자자한 한 음식점 한 곳을 소개합니다." 탕수육이 정말 맛있어? "" 진짜...그럼 가야지 ~"탕수육을 너무 좋아하는 우리.... 소문이 자자한 중국음식점으로 향했습니다. 물론 도착하자마자 탕수육은 기본 짜장면 한 그릇까지... 보기에도 비쥬얼이 돋 보이는 탕수육 향도 은은하니 좋습니다. 중국음식점이면 반찬이라야 단무지, 양파 그리고 샐러드지만 이것만으로도 만족하게 되는 묘한 매력이 있지요. 탕수육이 큰 것도 아닌 '소' 자 기준인데도 양이 푸짐합니다. 짜장면을 괜히 주문했나하는 걱정이 조금 들기도 했습니다. 하하~ 탕수육 몇 개 먹고 있으니 이내 짜장면도 나왔습니다. 오~~~ 짜장면도..
제주도인데 흑돼지 김치찌개가 단돈 5,000원 어디야? 제주도에서 흑돼지고기라 하면 비싸다고 느끼지요. 물론 맛이 그만큼 보장되기에 비싸도 많은 분들이 찾습니다. 오늘은 흑돼지가 들어간 김치찌개를 단돈 5,000원에 드실수 있는 곳을 소개합니다. 이곳은 아는사람만 알 정도로 아직은 많이 알려지지 않아 아직은 조용하게 식사를 하실수 있을겁니다.12시 ~3시에 가시면 점심특선으로 흑돼지 김치찌개를 단돈 5,000원에 드실수 있어요. 점심특선으로 주문하면 찬은 몇가지만 나옵니다. 사실 반찬이 조금 부실해 당황하지만 김치찌개를 보는 순간 반찬이 많이 필요 없어도 괜찮다라는 생각이 들게 됩니다.참고로 이곳은 흑돼지 전문점입니다. 점심특선외에 고기도 따로 주문해 드실수 있습니다.가게 안은 넓은 편이었습니다. 점심시간이 지난 시간대라 그런지 손님은 별로 없었어요. 아마도..
제주도에서 저렴하게 고기를 먹을 수 있는 정육식당은 어디? 제주도를 여행 한다면 한 번은 먹는다는 고기...오늘은 제주도에서 저렴하게 고기를 배 부르게 먹을 수 있는 정육식당 한 곳을 소개합니다. 물론 그 맛있다는 돼지고기는 제주산이며 소고기도 국내산이니 믿고 먹을 수 있는 식당이 아닐까하는 개인적인 생각을 해 봅니다. 서귀포 여행 중이라면 이곳 강추! 다양한 부위를 골라 먹는 재미도 솔솔하고 무엇보다도 가격이 저렴해 한 번 가 사람은 없어도 한 번만 간 사람은 없다라는 말이 있듯이 이 음식점이 그렇습니다. 가격 착하고 양 푸짐하고 거기다 신선하기까지.... 음식점 오픈 하자마자 가서 그런지 조금은 조용한 분위기.... 그래도 점심시간이 되면 사람들로 붐비는 나름 맛집이기도 합니다. 물론 제주도 사람들은 이 집 모르는 사람이 거의 없을 정도라고 하네요. 어느 정..
제주도 연돈 돈까스 도전 해보니 ᆢ 백종원 골목식당에 나와 요즘 제일 핫 플레이스로 등극한 연돈 돈까스는 이제 제주도에서 꼭 들러야 할 성지가 된 것 같습니다. 물론 요즘에는 연돈 돈까스를 먹기 위해 비행기표를 끊었다는 분들도 많습니다. 제가 간 날도 대부분 관광객들이었습니다. 캐리어가방을 끌고 온 뚜벅이여행객은 기본이고 가족단위 여행객들도 많았습니다. 물론 친구, 연인들도 ᆢ 우리도 연돈 돈까스를 먹기위해 새벽에 도전하기로 했습니다. 나름대로 일찍 일어나 이것저것 챙기고 도착하니 새벽 3시 10분ᆢ 날씨는 포근했지만 비가 와서 사람들이 별로 없을거란 생각과는 달리 이미 많은 분들이 웨이팅을 하고 있었습니다. ㄷㄷㄷㄷㄷㄷ 도대체 비가 오는데도 이렇게 많이 와 있다니ᆢ 😭 텐트는 이제 기본이 되었고 의자, 침낭등 밖에서 주무시기 위해 만반의..
맛있는 녀석들에 나 온 마약된장찌개 맛집 서울에서 된장찌개 제일 맛있는 집으로 소문이 자자한 마약된장찌개 맛집은 인사동에 가면 한 번씩 시간될때 식사를 하는 곳입니다. 물론 이곳은 '맛있는 녀석들' 맛집 프로그램에 나온 음식점이기도 합니다. 그런 이유에서일까요.. 연말 이곳을 찾았을때 정말 많은 사람들이 식사를 하고 계셨고 단체로 오신 분들은 회식을 하는 모습도 보였습니다. 서울에서 된장찌개가 가장 맛있는 음식점 예전과 달리 요즘엔 테이블링을 통해 인원수와 전화번호를 미리 입력해 기다려야 합니다. 순서가 되면 종업원이 친절하게 안내까지 해 주십니다. 조금 특별해 보였던 '도마' 음식점 메뉴판 '맛있는 녀석들'에 나왔다고 붙여 놓은 모습.... 왠지 더 정감이 가는 이유는 그만큼 프로그램에 나 온 분들이 너무도 맛있게 드셨기때문이 아닌가하는 생각..
광장시장 육회비빔밥 못지 않았던 서울의 맛집은 어디? 서울에서 육회비빔밥이라고 하면 광장시장을 떠 올리는데요.. 오늘은 광장시장 육회비빔밥 못지 않았던 한 음식점 한 곳을 소개합니다. 얼마전 고속터미널 지하상가 아빠곰탕에 들러 식사를 하게 되었습니다. 가게 이름이 곰탕이라 곰탕만 즐겨 드실 줄 알았는데 의외로 육회비빔밥을 많이 주문하시더군요. 평소 육회비빔밥을 즐겨 먹는 편이라 우리도 육회비빔밥을 주문했습니다. 육회비빔밥 8,000원 불고기비빔밥 8,000원 아빠곰탕은 예전에도 많이 들었던 곳이긴한데 이곳에서 식사를 하는건 첨입니다. 지하상가에 음식점들이 밀집된 곳에 위치한 아빠곰탕은 여느 가게처럼 음식점 주변에 테이블을 놓여 있습니다. 가게 안은 오픈 주방이라 나름 안심이 되더라구요. 청결해 보이기도 하고.. 음식을 주문하면 반찬은 딱 2가지가 나옵니다...
혼밥하기 부담없는 불백집 요즘에는 셀프 주문과 결재가 유행인 것 같습니다. 처음 해 본건 맥도날드인데.... 사실 처음엔 불편한 것도 없지않아 있었지요. 하지만 한 두 번 해보니 오히려 기다리지 않고 주문과 결재를 할 수 있어 좋았습니다. 부산여행때 대부분 음식점들이 셀프주문과 결재더군요. 시대가 이제 많이 바뀐 듯 합니다. 원하는 메뉴를 선택해 카드를 넣어 결재합니다. 현금이나 포장은 직원에게 따로 말을 해야 합니다. 이곳은 혼밥하기 좋은 불백집으로 유명하더군요. 그래서인지 가게에 들어서니 혼자 식사를 하시는 분들도 많았습니다. 물론 가격도 저렴하다는 장점도... 대부분 셀프로 되어 있는 시스템이다 보니 소스나 물등도 다 테이블에 비치되어 있습니다. 요즘엔 셀프가 몸에 자연스럽게 배이다 보니 이 또한 자연스럽게... 소스 종류..
먹을때마다 남기게 되는 금화 왕돈까스 돈까스를 워낙 좋아하다 보니 맛있다는 곳은 한 번 더 갈 정도입니다. 예전에 한 번 갔던 이곳은 1세대의 자부심을 손자가 대물림해서 운영하고 있는 곳으로 이미 많은 사람들에게 입소문이 자자한 곳이기도 하지요. 물론 양도 어찌나 많은지 배가 불러서 다 먹지 못하는 사태까지 됩니다. 그렇다고 맛이 없거나 하진 않아요. 늦은 점심을 먹기 위해 가서 그런지 가게 안은 한산했습니다. 이 집은 돈까스 뿐만 아니라 콩국이나 해장국도 팔고 있습니다. 특이하다면 어느 메뉴나 수제꽈배기를 맛보라고 올려 주는게 특이합니다. 우린 생선까스와 돈까스를 주문했습니다. 돈까스는 예전에 한 번 먹었기에 생선까스도 한 번 주문 해 보니 이 또한 양이 엄청나더군요. 물론 돈까스는 말할 필요없이 푸짐합니다. 진정한 왕돈까스라고 해도 과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