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사진

수국길과 삼나무길을 동시에 만나 더 휠링되는 제주도 사찰 남국사

제주도는 지금 수국이 한창 피고 있습니다. 어딜가나 수국수국한 제주도....오늘은 수국을 보러 사찰에 가도 되는 그런 곳을 소개합니다. 조용하고 한적한 사찰을 원한다면 이곳 추천해 봅니다.

어디? 남국사

한번씩 퇴근 후 잠깐 들리게 되는 사찰입니다. 어느새 이곳도 수국이 한창 무르익어 있더군요. 일부러 수국명소를 가지 않아도 될 만큼 사찰입구 주변에는 수국이 이쁘게 피었습니다.

아는 사람만 간다는 남국사....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이곳도 더 한적한 느낌이었습니다. 그래서인지 여유롭게 수국길을 거닐며 사색하게 되었네요.

다음주면 아마도 이렇게 활짝 핀 수국은 보지 못할지도 모르겠네요. 이번 주가 절정일 듯 해요.

수국길을 지나면 삼나무길도 참 아름답습니다. 이 또한 일부러 삼나무길을 가지 않아도 이곳에선 다 해결되는 듯 합니다.

따가운 햇살이 숲길로 인해 시원함이 배가 됩니다.

사찰 곳곳엔 정말 휠링 그대로 되는 공간도 많아 참 좋았습니다.

코로나19로 누구나 다 힘든 요즘...잠시 휠링할 시간은 남겨 두시면 정신 건강에도 좋을 듯 합니다. 저도 많이 힘든 시기를 올해 계속 보내고 있으니까요...그나마 사찰에서의 휠링 산책으로 심신이 많이 안정된 것 같네요.

장마가 소강상태일때는 제주도의 하늘은 정말 아름답습니다. 물론 공기도 한층 상쾌한 느낌이지요.

아직 제주도 여행하면서 제대로 된 수국길을 가지 못했다면 이곳도 괜찮다는 말씀 드리고 싶네요.

입구에서 시작되는 삼나무숲길도 이쁘고 수국길도 이뻐 여행객들에겐 인생샷 한 장은 족히 건질 수 있을겁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