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제주도민 맛집이지만 관광객들이 더 많이 간다는 그 국수집

제주도에는 찾아 보면 맛있는 음식점들이 참 많습니다. 물론 제주도민들이 주로 가는 맛집이라면 더할 나이없구요. 오늘은 제주도민 맛집으로도 유명하지만 수요미식회 등 여러 방송에서도 윤곽을 들어낸 한 음식점을 소개합니다.

가게이름 - 가시아방

가시아방에서 유명한 비빔국수

제주도에서 제일 많은 음식점 메뉴중 하나인 국수집인데요.. 오늘은 처음엔 제주도민 맛집으로 유명하다가 어느 순간 관광객 맛집으로 소문이 자자한 그 국수집을 소개합니다.

여느 국수집과 반찬은 비슷하게 나옵니다. 우린 비빔국수 2그릇을 주문했습니다. 가격은 한 그릇에 7,000원입니다.

여러 방송에서 윤곽을 들어 내 유명해진 국수집이기도 합니다. 그 중에서 수요미식회에 방송 후 어느 순간 허름한 건물에서 큰 건물이 똭~~~ 하고 몇 년 전 들어섰더군요. 대단~

이곳은 불과 얼마까지만 해도 국수양도 많고 가격도 저렴한 곳이었습니다. 지금은 가격이 전체적으로 1,000원씩 오르긴 했지만 여전히 많은 양으로 음식이 나옵니다. 참고로 예전에는 없었는데 어제 가 보니 곱배기로 주문시 1,000원을 내면 되더군요. 양을 푸짐하게 드신다면 곱배기 추천요~

비빔국수를 주문하면 수육이 올라갑니다. 이것이 전형적인 제주도식 국수입니다. 고기국수 즉, 물국수를 주문해도 수육은 이렇게 올라갑니다.

수육이 국내산은 아니지만 그래도 야들야들하게 맛있습니다.

수육 삶는 기술 또한 있어야 이렇게 맛있는 수육이 나오겠죠~

비빔국수와 수육과 함께 먹으면 정말 꿀맛이지요. 한 번 젓가락을 들면 멈추기 힘들 정도의 맛이었습니다.

콩나물과 적절하게 잘 조화가 되어 씹는 식감도 있어 좋았습니다.

수육과 함께 단돈 7,000원에 푸짐한 비빔국수의 양이니 평소 비빔국수를 좋아하는 분들이나 고기국물이 나오는 고기국수(물국수)를 좋아하지 않는다면 저처럼 비빔국수 강추합니다.

코로나19의 여파로 다른 곳은 손님들이 많이 줄어든 모습인데 이곳은 웨이팅을 할 정도로 북새통을 이루었습니다. 다른 곳과 다리 이곳 음식점은 브레이크타임이 없어 부담없이 갈 수 있어 좋았던 것 같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