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제주도에서 처음 먹어 본 소고기 잔치국수

제주도에서 제일 많이 먹는 음식 중에 하나가 바로 국수도 포함되지 않을까하는 생각을 해 봅니다. 자매국수처럼 쫄면 형식의 비빔국수에 돼지고기 수육을 올려 주는 것이 유명해 더 그런지도 모르겠네요. 오늘은 제주도에서 처음 먹어 본 소고기 잔치국수를 먹어 본 후기 적어 봅니다. 오픈 기념으로 소고기 잔치국수가 50% 할인된 가격으로 먹을 수 있다고 해 가 봤습니다.

행사 마지막 날이라 그런지 음식점 안은 사람들로 가득했습니다. 점심시간이 지났음에도 사람들은 계속 몰려 들었고 웨이팅 줄까지 생겼습니다.

국수를 기다리는 손님들의 모습

소고기 잔치국수를 주문하니 김치와 깍두기가 나왔습니다. 손님이 많아서 그런지 국수 나오는데 시간이 좀 걸렸지만 주문과 동시에 국수를 삶는다는 생각을 하니 오히려 기다림이 지루하지 않았습니다.

이것이 바로 소고기 잔치국수입니다. 육수는 고기육수를 베이스로 한 듯 고기국물맛이 아주 진했습니다. 국수는 소면이었고 소고기 잔치국수란 이름에 걸맞게 소고기도 고명으로 올라 왔습니다.

평소 고기국수는 즐기지 않기에 조금 느끼하지 않을까하는 생각을 했는데 의외로 구수하니 맛있었습니다. 쑥갓이 느끼함도 잡아주고 괜찮았습니다.

소고기도 많이 들어 있고 국수도 바로 삶아서 넣어 주니 더 맛있었던 기억이 새록새록 나네요. 행사 기간에 먹어서 50% 할인된 가격이라 더 맛있었던 느낌이 팍팍 ...제주도에서 색다른 국수의 맛을 느끼고 싶다면 이곳 추천해 봅니다.

가게 이름 - 미미국수 (일도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