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옛날 경양식집을 연상케 하는 나라돈까스

돈까스를 평소 좋아하다 보니 한 달에 한 두번은 꼭 돈까스집에 가는 편입니다. 오늘은 어릴적 추억도 조금은 곱씹을 수 있고 양도 푸짐한 왕돈까스 전문점 한 곳 소개합니다. 제주도민들이라면 아마도 거의 다 아시지 않을까하는 생각도 들어요.

가게이름 - 나라돈까스

이곳에서 유명한 것은 단연 왕돈까스입니다. 양도 푸짐하고 가격도 그렇게 비싸지 않기때문이지요. 대부분 남길 정도라고 하는데 전 사실 그냥 다 먹게 되더라고요. 여느 경양식집 돈까스처럼 스프가 먼저 나옵니다. 후추를 조금 뿌려서 먹으면 추억의 스프맛이 되지요.

가격대는 8,000원부터인데 전 그냥 왕돈까스로... 제주도 여느 돈까스집에 비하면 그렇게 비싼 편은 아니랍니다.

ㄷㄷㄷㄷ

비쥬얼 보이시나요. 이게 바로 단돈 8,000원짜리 돈까스 비쥬얼입니다. 정말 크죠~ 이러니 보통 많이 드시지 않는 분들은 남기기도 하지요.

사실 돈까스 양이 많아 밥을 따로 먹지 않고 고기만 먹는 편이랍니다. 고기도 괜찮고 무엇보다 양이 푸짐해 밥이 필요없을 정도입니다.

찬은 셀프로 먹고 싶은 만큼 가져다 먹으면 됩니다.

고기도 괜찮고 힘줄이 거의 씹히지 않아 먹는 내내 기분 좋은 돈까스맛을 느끼실 수 있습니다.

다른 사람들은 남겼지만...우린 깨끗이 클리어~ ㅎㅎ

셀프코너가 따로 있어 혹시나 돈까스를 남겼다면 셀프로 포장해 가시면 됩니다. 직원분들도 친절해 마음 편히 식사를 할 수 있는 동네 돈까스집이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