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무한리필 고기집 이 정도는 돼야~

언제부터인가 무한리필 고기집이 하나 둘 생겨나 지금은 고기파는 골목 주변에 한 두군데는 무한리필 고기집이 있을 정도로 많이 생긴 것 같습입니다. 물론 무한리필 고기집이라고 다 만족하는 것은 아닌데요. 얼마전 갔다 온 무한리필 고기집은 다음에 다시 한 번더 들리고 싶을 만큼 무척 흡족했던 고기집이었습니다.

무한리필 고기집 - 왕갈비 양념구이

서울 강서구 등촌동 무한리필 고기집

가게에 들어서니 친절하게 자리를 안내해 주는 사장님의 미소가 아직도 잊혀지지 않네요. 물론 자리 안내부터 무한리필 고기집이니 고기를 어떻게 먹어야 하는지도 자세히 안내해 주었습니다.

2명이라고 하니 기본 세팅이 이루어졌고 고기는 직접 처음부터 가져다 먹어야 합니다. 불판에 따라 고기가 달라질 수 있다며 처음엔 양념이 아닌 삼겹살이나 우겹살 위주의 고기를 권했습니다.

양념일 경우는 불판이 달라질 수 있다는 말씀과 함께..

초저녁이라 그런지 조금은 조용했지만 고기를 구워 먹는 동안 자리가 꽉 채워질 정도로 많은 분들이 오시더군요.

고기 종류는 우삼겹, 왕갈비, 삼겹살, 스테이크갈비, 돼지껍데기가 있습니다.

무한리필 성인 기준 12,900원입니다.

사장님이 친절하게 설명하신대로 무한리필 이용방법도 자세히 안내되어 있습니다.

먼저 삼겹살과 우삼겹부터 구워 먹었습니다.

고기가 야들야들 생각보다 더 맛있었던 것 같습니다. 지금 보니 또 먹고 싶어지네요. 1차로 양념이 없는 고기를 먹고 난 뒤...

2차로 양념이 있는 고기로 구워 먹었습니다. 양념구이는 석쇠가 다르니 미리 말씀하셔야 교체해 줍니다.

왕갈비 은근 매력적이었습니다. 너무 양념이 세지도 않고 저한테는 딱 적당했습니다.

무한리필이니 다른 고기도 종류별로 조금씩 가져다 먹어 봤는데요... 개인적으로 왕갈비가 제일 맛있었던 것 같습니다. 다음에 갈 일 있을때 왕갈비 위주로 먹어야겠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