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다양한 종류 해장국이 다 맛있어서 너무 좋은 양평해장국

728x90
반응형

여행을 하다 보면 맛있는 것을 일부러 찾아 다니기도 합니다. 하지만 우연히 지나가다 들리게 되는 음식점도 간혹 정말 괜찮은 곳들이 많지요. 이번에 갔던 양평해장국집이 그랬습니다. 위드코로나로 24시간 가능해진 음식점이라도 이곳은 저녁 9시면 문을 닫더라고요. 다행히 8시 조금 지난 시각에 도착해 엉겹결에 마지막 손님이 되었네요.

양평해장국집에는 다양한 해장국들이 있습니다. 우린 소고기해장국과 북어해장국을 주문했습니다. 가격도 생각보다 저렴해 부담없이 먹을 수 있었네요. 6,000~7,000원 정도면 다양한 해장국을 맛 볼 수 있습니다.

해장국을 주문하니 김치와 깍두기 반찬이 나왔습니다.

해장국이 나올 즈음 밥이 나왔는데요. 생각보다 많은 양에 놀랐습니다. 국그릇 같은 곳에 한가득 나오더군요.

물론 뚝배기도 커서 해장국 한 그릇이 마치 2인 분처럼 느껴졌습니다.

한가득 푸짐한 해장국의 모습에 배가 부르더군요. 물론 안에 들어 있는 재료 즉, 내용물도 푸짐해 든든한 한끼 식사로 손색이 없었습니다. 일부러 공기밥 하나 더 주문하는 일은 없더라고요. 워낙 처음에 밥을 많이 주는 바람에요..

북어 해장국에 계란 탁.....완전 어떤 해장국보다 속이 편안해지는 그런 느낌이었습니다. 술을 안 마셨지만 속이 다 풀리는 느낌이랄까.... 양도 푸짐하고 국물도 시원하더라고요.

건더기만 건져 먹어도 배가 부른 그런 해장국을 여기서 만나다니..... 뚝배기도 크고 양도 푸짐하고 거기다 가격도 저렴하니 완전 괜찮더군요.

평소 소고기 해장국을 즐긴다면 이거 완전 강추입니다.

일반 해장국을 못 드신다면 북어가 들어간 해장국도 괜찮습니다.

시골이라 그런지 저녁 9시가 되니 사람이 거의 안 지나다니네요. 주변에 유흥업소나 노래방등이 많았음에도 너무도 조용한 곳이었습니다. 위드코로나로 많은 사람들이 개인방역과 위생을 철저히 지키는 것 같은 느낌에 마음이 편해지는 저녁이었네요. 충청도 어느 동네에서 ...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