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바이크 타고 여행~

전포동 카페거리에서 본 애드 오 그램 카페

 우리나라에서 제일 빠른 속도로 생기는 가게가 아마 카페 즉, 커피숍이 아닐까하는 생각을 해 봅니다. 원두커피가 우리나라에 들어와 단시간에 자리를 잡으면서 지금은 커피가 하나의 기호식품으로 깊숙이 자리 잡은 것 같습니다. 전포동은 한때 어두침침했던 뒷골목이 어느 순간 카페들이 하나 둘 생겨 나면서 카페거리가 조성되어 지금은 하나의 카페촌을 형성하고 있습니다.

 

 

오늘은 그 중에서 조금은 허름하지만 사랑방같은 푸근한 감성을 자극하는 작고 소담한 카페 하나를 소개합니다. 카페거리 입구에 있는 이 가게 이름은 애드오그램입니다. 영어를 그대로 사용한 한글간판인데 내용처럼 뭔가를 더준다는 의미이지요.

 

 

오래되어 보이는 나무 문이 특색이기도 한 이 집의 매력은 바로 입구에 보이는 로스팅기계였어요. 작은 가게에 로스팅기계라 조금은 상업적인 냄새가 솔솔 풍기기도 하지만 요즘 트랜드에 맞기도 해 개인적으로 괜찮아 보였습니다.

 

애드그램카페 애드그램 내부

 

애드그램작은 가게지만 있을건 다 있는 카페

 

카페로스팅한 원두를 담아 놓은 모습

 

옛스런 풍경이 마치 과거로 돌아 간 듯해 개인적으로 이런 곳이 좋더라구요.. 요즘 카페들 보면 너무 세련되어 조금은 거부감이 느끼는 곳도 적잖았거든요..커피값도 부르는게 값이고...조금은 착한가격이 편하게 커피를 즐길 수 있게 만드는 것 같습니다.

 

카페카페 애드그램 내부

 

카페카페 애드그램 내부

 

카페카페 애드그램 내부

 

로스팅이 자신이 있어서일까요.. 원두커피를 파는 사장의 마음이 봉투에 고스란히 남아 있네요. 솔직히 커피숍에서 원두의 품질이 차지하는 비율이 90% 이상이니 그럴만도..

 

애드그램카페 애드그램

 

쿠폰제로 현금결재 유도 ..괜찮은 아이디어군!

 

애드그램작고 아담한 커피머신

 

작고 아담한 카페였지만 나름대로 그 집만의 독특한 뭔가가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소소한 것 하나에도 알뜰한 구석이 엿 보이는 카페 그 속에서 돈을 번다는 건 어떤건지에 대해 조금이나마 느끼기도 했습니다.

 

전포동 애드 오 그램 카페에서..

 

젊음의 거리로 새롭게 단장하고 있는 전포동 카페거리를 아시나요?

 

댓글이 없습니다.

부산에서 가장 오래된 명품빵집 백구당

어느 지역이나 향토음식이 있듯이 부산 중앙동에는 부산에서 가장 오래된 빵집이 있습니다. 1959년에 생긴 이 빵집은 시대에 맞게 잘 변화된 모습이라 누가 말하지 않으면 여느 빵집이나 비슷한 풍경입니다. 그만큼 시대에 안주해 있지 않고 그에 맞추어 조화롭게 잘 헤쳐 나간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겁니다. 부산에서 유명하다는 남포동 B&C가 사라지면서 정말 아쉬움이 컸는데 이렇게 중앙동에서 가장 오래된 빵집을 만나게 되어 너무 반갑고 좋았습니다.

 

백구당중앙동에 위치해 있으며 주변에는 영화에서 나온 장소인 40계단 가는 길이 있습니다. 이 주위에서 인정사정 볼것없다 영화를 촬영했지요.

명품빵집안으로 들어서니 명품빵집이라는 푯말이 크게 붙어 있습니다. 아마도 부산시에서 오래된 빵집이라고 주신 명표인 듯 하네요.

백구당백구당 내부를 들어서니 넓은 실내에 나름대로 시대에 맞게 잘 꾸며져 있습니다. 오래된 빵집이라고 다 쓰러져가는 듯한 풍경은 아니네요..

빵집여느 빵집처럼 진열된 빵들의 모습입니다. 조금 다르다면 다양한 종류의 빵들이 즐비해 있다는 것입니다.

백구당중앙동은 남포동과 인접해 있어 외국인들도 많이 쇼핑을 즐깁니다. 이곳에서 외국인을 보는 것도 왠지 자연스런 현상처럼 느껴지기도 하네요.

빵백구당 내부 안쪽에는 카페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커피 한 잔의 여유를 느끼면서 오래된 명품 빵 맛도 느껴 봄이 좋을 듯..

시식코너시식코너가 많아 먹어 보고 개인적인 취향에 따라 구매하면 좋겠더군요..

백구당백구당 내부

빵너무도 다양한 빵 종류에 골라 먹는 것도 솔직히 고민이 되었습니다. 그래서 전 잘 나가는 빵 위주로 구매해 왔다는...

빵요즘 인터넷에서 리뷰로 많이 글을 올려서일까요.. 블로그에게 소문난 빵이라고 추천까지하는 빵이 다 있었습니다.

백구당가격도 여느 빵집과 비슷한 수준이라 부담은 없었어요..

부산에서 가장 오래된 빵집으로 잘 알려져 있지만 생각보다는 그리 손님은 많지 않았어요... 다른 지역의 유명한 빵집이라고 하면 줄을 서서 난리부르스인데 이곳은 조용한 분위기였습니다. 아마도 빵집 규모가 커서 그런게 아닌가하는 생각도 하게 되더군요.. 직접 빵을 먹어 보니 괜찮다라는 말이 절로 나왔습니다. 오래된 빵집인 만큼 이 집만의 노하우가 빵 속에 스며 들어서 그렇지 않나하는 생각을 하게 되더군요.

댓글이 없습니다.

경성대 부근 서울용암동 감자탕

대학가 주변에는 음식점들이 즐비해 있습니다. 그렇다 보니 자연스럽게 학생을 겨냥해서 장사를 하다 보니 가격이 다른 곳과 달리 저렴한 편입니다. 얼마전 여권사진을 찍으러 갔다가 사진이 나오는 시간까지 시간이 한시간 정도 걸린다고 해 점심을 주변에서 해결하기로 했습니다. 

음식점이곳저곳 둘러 보니 가격이 다 천차만별... 그 중에서 나름대로 홍보도 하고 눈에 띄는 착한 가격대가 있어 들어가 보기로 했습니다.

무한리필두루치기에 된장찌개 거기다 밥이 무한리필인데 단돈 4,000원 밖에 안하네요.. 음....제가 찾던 바로 착한가격이네..

음식점, 가격, 경성대다른 메뉴도 보니 그렇게 비싸지 않습니다. 500원에서 왔다갔다하는 가격차이 뿐...

된장찌개우린 밖에 안내해 놓은 두루치기 2 인분을 시켰습니다. 주문을 받고 얼마뒤 된장찌개를 하나 가지고 오더니 상위에 있는 가스렌지에 불을 켜서 올리더군요.. 자세히 보니 다 된장육수와 채소를 넣어 바로 끓여 먹는 식이었습니다.

된장찌개된장이 끓을 즈음... 주문한 두루치기 2 인분이 나왔습니다. 양이 적을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많은 양입니다.

밥밥 위에 달걀후라이도 하나 올려져 있고..

반찬달걀말이

반찬콩나물무침

두루치기두루치기

샐러드감자샐러드

반찬김치

반찬감자조림 등 반찬들이 제법 많이나왔습니다. 무엇보다도 정갈한 모습에 기분이 좋더군요.

음식점보글보글 상위의 가스렌지에서 끓는 된장찌개

대학가 주변이라 가격이 저렴해 혹시나 반찬이나 주메뉴가 시원찮게 나올까싶어 조금은 걱정했는데 제법 많은 양에 정갈한 모습에 좋았습니다. 무엇보다도 밥도 무한리필인데다가 반찬도 계속 갖다주기때문에 공부하는 학생들에게 이만한 밥이 없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위치.. 부산 경성대 부근 [서울용암동 감자탕]
전화번호...624-0083

댓글이 없습니다.

경주에서 유명한 맛집 고색창연

경주에 가면 꼭 이집에서 떡갈비를 먹어 보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유명한 맛집이 있다. 하지만 나또한 경주가 떡갈비가 유명한 곳이라는 것은 생각지도 못했었다. 하지만 얼마전 생생정보통에서 경주의 맛집 몇 군데가 나왔는데 그 중에서 떡갈비가 유명한 곳이라고 방송했는데 어찌나 정갈하고 맛깔스럽게 만드는지 그모습에 반해 경주에 가면 꼭 한번 그 집을 찾아서 들리겠노라고 생각했었다.

고색창연생생정보통에 방송된 떡갈비로 유명한 경주 맛집 고색창연
한적한 곳에 위치해 있는 이 음식점은 어떻게 알고 오는지 사람들의 발길이 끊임이 없었다. 아마도 인터넷이 발달한 점도 있지만 사람들의 입소문을 통해서 많이 온다고 하니 정말 놀라지 않을 수 없다. 가게안에 들어서니 밖의 풍경만큼 고풍스런 느낌이다.


떡갈비 전문점이긴 하지만 왠지 분위기는 유명한 한정식집 같은 느낌이다. 가게 곳곳에 조금은 특별해 보이는 인테리어도 눈길을 끈다. 군대를 갖다 온 남자분들에겐 왠지 추억을 느끼게 해주는 곳이기도 하다. 멀리서 왔으니 방송에 나온 이집에서 유명하다는 떡갈비를 2인분 주문했다.


떡갈비를 주문한지 얼마나 됐을까.. 한정식 분위기마냥 음식이 하나 둘 식탁위에 올라왔다. 무엇보다도 특이했던건 유명한 한정식처럼 요리들이 다 주문과 동시에 한 듯한 느낌이었다. 튀김요리는 바삭함 그자체였고..


각종 음식들도 그에 맞게 잘 나오는 편이었다. 마치 한정식에 온 듯한 착각이 들 정도로 정갈한 음식에 개인적으로 맘에 들었다. 이 정도 음식이면 이 집 메인 메뉴인 떡갈비는 안봐도 따 놓은 당산이다.


흠식 하나하나에 정성이 가득해 보이는 느낌과 정갈하게 나오는 것이 아마도 사람들이 이 집으로 발길을 돌리게 하는 비법일런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들었다. 나 또한 음식을 먹으면서 다음에 다시 한번 더 오고 싶은 음식점이란 생각을 지울 수 없었다.

더보기

다양한 종류의 음식이 입맛을 자극하고 기분을 좋게 만들었는데 오늘의 주메뉴인 떡갈비를 보자마자 멀리서 잘 찾아 왔구나하는 생각이 뇌리를 스쳐 지나갔다. 향긋한 내음과 맛깔스런 모습이 눈길을 사로 잡는다. 당장이라도 젓가락으로 떡갈비를 먹고 싶지만 이놈의 블로그정신때문에 젓가락 대신 카메라셔터만 정신없이 눌러댔다.

고색창연고색창연에서 유명한 떡갈비


경주에서 유명하다는 떡갈비와 한정식 상차림마냥 푸짐한 한상이 기분까지 좋게 한다. 물론 떡갈비의 맛은 가히 일품이다. 지금껏 많은 곳을 여행다녔지만 이렇게 입에 슬슬 녹는 떡갈비는 없었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 단, 아쉽다면 양이 조금 더 많았음하는 바람 뿐......


떡갈비는 명이나물과 함께 먹으면 더 일품이라고 해 한쌈 사서 먹어 본다. 오호.... 이런 기히한 맛이... 떡갈비의 촉촉함에 반하고 명이나물과 같이 먹으니 그 맛 또한 잘 어울어졌다.


무엇보다도 이렇게 맛있는 음식들이 무한으로 리필되니 그 또한 안 좋을 수 없다. 특히 튀김류와 부침개는 주문과 동시에 만들어져 그 맛 또한 일품이다. 그래서인지 밥 두 공기가 뚝딱 해치워진다.

한정식1 인분에 9,000원짜리 떡갈비는 여느 한정식 15.000원짜리 가격의 음식과 견주어도 손색이 없다.

경주라는 추억의 장소에다 고즈넉하고 조용한 곳에 위치해 있어 왠지 특별한 곳에서 식사를 한 것 같아 묘한 기분이 든다. 그래서일까... 조금은 먼거리였지만 그래도 맛있는 음식이라는 고정관념에 사로잡혀 다음에 경주에 가는 길에 한번 더 들리고 싶다는 생각을 지울 수 없다. 방송에 나 온 음식점이라고 다 맛있는 곳은 아닌데 이곳은 정말 방송에 잘 나왔다라는 생각이 든다. 

댓글이 없습니다.

동래 한양왕족발- 동래맛집

챔피언스 데이라고 야구장에 가는 날 동래 한양본가 한양왕족발집에서 든든히  배를 채우고 가려고 들렀습니다. 예전에 지인들과 동래에 갔을때 한양왕족발집을 들렀는데 그때의 맛을 잊지 못하겠더라구요.. 어찌나 야들야들한지 족발을 먹는 내내 탄성이 다 나 올 정도였습니다. 한양본가 한양왕족발집은 매일 직접 삶아내는 것이 이 집만의 포인트라고 하는데 아마도 그 정성때문에 더 맛이 있는지도 모르겠네요.

한양왕족발동래 한양본가 한양왕족발집 입구

 

한양본가 한양왕족발 집 가는 길

한양족발한양왕족발집은 일반 가정집을 리모델링해서 만든 음식점으로 운치가 있어 저녁에는 많은 사람들이 찾는 추억의 음식점이기도 합니다.

한양왕족발역시나 우리가 간 날도 예약이 많네요. 네..이곳은 예약을 해야 맘 편히 자리에 앉아서 먹을 수 있는 곳이예요.. 저녁에는 사람들이 많이 찾는 곳이라 예약을 하지 않으면 많이 기다려야 한다는 점...

한양왕족발입구에 들어서니 4월에 들어 온 예약표가 정말 가득합니다. 역시 동래에서 유명한 음식점이라는 것을 한번 더 인지시켜 주는 모습입니다.

한양왕족발일반 가정집같은 분위기라 편안한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는 곳이지요..마치 친구의 집을 방문하는 듯한 기분...

한양왕족발남자종업원들인데도 어찌나 깔끔하게 잘 정리정돈과 청결에 신경쓰는지 개인적으로 놀라운 부분이기도 합니다.

한양주방안을 보니 미리 예약 주문한 요리를 하느라 분주한 모습입니다.

한양왕족발요리가 준비될 동안 한양왕족발 실내 분위기 좀 사진으로 담았습니다. 2층으로 올라가면 또 다른 방들이 나옵니다.

한양왕족발아늑한 분위기라 각종 모임을 하기에도 안성맞춤인 듯...

메뉴판한양왕족발과 같은 메뉴이자 제 2호인 광석이 족발집과 같은 메뉴판

한양왕족발실내 구경을 하고 자리에 돌아 오니 미리 찬들이 식탁위에 놓여져 있습니다.

족발드디어 이집에서 직접 삶아서 나 온 야들야들한 족발이 나왔습니다.

족발한양왕족발집의 유명한 족발

족발잡냄새가 전혀 없고 어찌나 야들한지 입 속에 넣을때마다 샤르르 녹는 기분입니다.

족발족발

왕족발이 족발은 3인 분 기준으로 '중' 자입니다. 세 명이 먹기에 모자람이 없어 보입니다.

족발야들야들한 족발은 금방 무친 김치랑 먹어도 맛있고 보쌈용 김치로 쌈을 싸서 먹어도 일품입니다.

족발물론 손으로 뜯어 먹는 재미도 솔솔~ 오돌뼈도 야들야들 정말 맛있어요.

보쌈김치보쌈과 같이 쌈을 싸서 먹을 보쌈김치

김치백김치와 보쌈김치는 양이 모자라면 추가로 시켜 먹을 수 있어요..단, 5,000원 추가...

왕족발보쌈김치

보쌈보쌈김치가 모양이 이쁘게 나와서 한 컷 담아 봅니다. 남자요리사인데도 세심한 면이 엿 보이는 부분..

한양본가동래구 맛집으로 선정된 이곳은 동래메가마트 후문 쪽에 위치해 있어 밤에는 많은 사람들이 찾는 음식점으로도 유명하답니다. 그래서 늘 입구 알림판은 예약을 적어 놓은 글로 가득할 정도입니다. 아직 왕족발의 진미를 못 느껴 보셨다면 이곳 동래 한양본가 한양왕족발집에서 맛있는 족발 느껴 보시길요..

위드블로그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