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바이크 타고 여행~

달콤한 초코릿이 마구마구 댕길때 찾고 싶은 카페라도 해도 과언이 아니다. 초코릿 덕후라면 너무도 사랑스런 카페 바로 명동 중심가의 카카오그린이다. 인스타나 페북에 너무도 잘 알려진 곳이라 쉽게 찾을 수 있겠지하고 갔다가 간판이 너무 작아 조금 헤맨 그런 곳...그래도 맛있는 디저트를 먹을 생각에 길 찾다가 헤맨 기억은 지워져 버렸다.



카카오그린에서 유명한 디저트





연말 한창 들뜬 기분에 가서 그런지 카페 안에 들어서니 왠지 더 설레었다.



거기다 아래가 훤히 내려다 보이는 곳에 위치해 있어 분위고 짱...



오호~ sns에 해시태그해서 올리면 레드망고 요거트 아이스크림까지... 이런거 너무 좋다.. 흐흐흐 ~



조용한 새해와 달리 참 북적거렸던 명동의 밤거리.



어느 지역이나 번화가엔 중국인들이 점령한 듯....그래도 사람 많으니 연말 분위기나고 좋았다.



카카오그린 카페 내부...상당히 넓었다. 물론 중국인들의 조금 시끄러운 대화에 신경이 거슬렸지만 분위기가 좋아서 이해할 수 있었다.



춥거나 몸이 피곤할때는 달콤한 디저트가 딱이다. 초코릿이 듬뿍 들어간 빙수가 온 몸을 녹여 주는 듯 하다. 너무 달콤해 그저 기분이 룰루~ 랄라다. 초코릿 덕후들은 꼭 이곳에 들러 초코빙수를.......



어찌나 맛있던지 자꾸만 손이 간다.



초코릿이 듬뿍 들어간 빙수 한 접시를 하고 나면 온 세상이 아름답게만 보인다. 그만큼 넉넉한 마음이 된다는 사실...ㅋㅋㅋㅋ



참고로...이곳은 커피도 직접 로스팅해 내려 주기때문에 맛있기로 소문나 있다. 커피 한 잔과 초코릿빙수의 한겨울에 조금 아이러니한 조합이긴 하지만 생각보다 괜찮았던 선택이었다. 명동에서 맛난 주전부리도 먹고 카페에서 차 한 잔 마시면 마치 명동을 다 즐긴 듯 한 기분이 들지 않을까...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홍대에서 드립커피로 유명하다는 더블하모니를 찾아 갔다. 주택가 골목에 있어 누가 이곳에 커피숍이 있을까? 란 생각이 들게 만든 그런 곳이었다. 가게 입구에 들어서니 오호..... 식신로드에 나온 그 카페다. 사실 모르고 갔기에 더 놀랐는지도 모른다.



더블하모니 카페 내부



더블하모니 간판



1인 1메뉴이자 세트메뉴시 1인 1메뉴일때 리필가능..



가격대는 여느 커피숍과 조금 더 비싼 편이지만 커피를 원하는 농도로 맞추어 먹을 수 있다는 것이 좋다.



커피 그라인더도 많아 보기에도 인테리어도 한 몫 차지한다. 물론 다양한 커피맛을 느낄 수 있기에 더 없이 좋다.



독특한 인테리어에 바리스타도 일하기 쉬운 구조다. 물론 내부가 다 보이는 구조라 믿고 먹을 수 있는 느낌이다.



산미 가득한 드립커피



라떼



컥......반려동물도 같이 올 수 있는 곳이다. 만약 개를 싫어한다면 참고하삼...



독특한 인테리어와 향 그윽한 커피에 잠시나마 피로를 잊을 수 있었다.



조금 독특했던 인테리어에 눈길을 끈 더블하모니.... 식신로드에 나 온 것은 커피를 다 마시고 간판을 보고 알았다. 하하하~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서울의 명동, 부산의 남포동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게 변하고 있는 제주도의 한 마을....월정리는 몇 년 전부터 각종 가게들이 즐비한 제주도의 핫한 명소입니다. 다양한 카페, 음식점, 소품점, 빵집등이 있어 아름다운 바다를 보며 낭만을 부르짖기에 좋은 곳이 되었지요..물론 한적한 분위기를 생각한다면 이곳은 강추가 아닌 비추에 속하는 장소입니다. 차도 많고 사람도 많고 때론 아름다운 풍경 보다는 사람들이 더 많이 보이는 복잡한 곳이 되었지요..,그래도 제주도의 핫한 곳이니 한 번쯤은 가보자는 분들도 많긴 합니다.



오늘은 월정리에 있는 무인카페 한 곳을 소개합니다. 무인카페다 보니 가격은 조금 저렴한 편입니다.



거기다 월정리 특유의 아름다운 바다풍경은 덤으로 누릴 수 있어 좋습니다.



무인카페라고 웬지 지저분하다는 생각을 한다면 금물....무인카페로 운영되긴 하지만 수시로 주인장께서 점검을 하는 곳이지요..그런 이유인지 참 깔끔합니다.



무인카페다 보니 셀프로 운영되는건 기본...



돈통도 따로 마련되어 있어 양심껏 넣어야........



참고로 셀프다 보니 자기가 사용한 컵은 직접 설거지는 해야 한다는 점.....



북적북적한 월정리 해변 카페들과 달리 정말 조용합니다. 여유롭게 제주도 바다를 즐기는 것을 원한다면 이런 곳도 괜찮겠죠.



월정리 무인카페....개인적으로 조용하고 깔끔한 분위기라 좋았습니다. 사람과 차들로 넘쳐나는 제주도의 번화가가 되어 버린 것에 비하면 바로 옆인데도 참 달라 보이는 풍경이었습니다.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 무인카페라니, 일반 카페같은 분위기에 의외의 특징이 있네요 =) 양심을 따라 행동하는 여행객들만 방문할 수 있으면 좋겠다는 마음도 들고요. 조용하고 편안한 카페 분위기가 참 괜찮을 것 같아요. 친구들과 편히 쉬어갈 수 있는 곳이기도 하고요! 제주 월정리로 여행을 떠나면 한번 들러보고 싶은 곳입니다. 소개 감사드리며, 쌀쌀해지는 날씨에 건강 유의하시길 바랄게요!

옛날과 달리 요즘에는 카페도 개성이 넘치는 곳이 많다. 물론 다른 카페와 차별화된 뭔가가 있다는 것에 사람들의 흥미를 유발하기도 한다. 서울의 한 카페...... 다크플레이스가 바로 이런 곳이라 하겠다. 아이들 뿐만 아니라 어른들도 좋아하는 피규어.... 하지만 이곳은 14세 미안 아이들은 출입을 하지 못한다. 한마디로 노키즈존이다. 일반 카페도 노키즈존이 많이 생기고 있는 추세인데 값비싼 피규어가 가득한 카페라면 당연한 일인지도 모른다.



다크플레이스




인스타, 페이스북에서 핫한 피규어 카페 다크플레이스는 알만한 사람들은 다 알 정도로 이젠 유명한 카페이다.



카페는 지하다.  물론 지하이긴 하지만 인터넷에서 워낙 유명하다 보니 알아서 찾아 가는 그런 카페이다.



카페에서 커피나 음료를 마시기 위해 오는 분들 보다는 오히려 피규어에 관심이 있는 분들의 천국이라 하겠다. 그래서일까..그냥 구경만 하고 가는 손님들이 있기에 선주문 후관람이다. 그리고 1인 1음료를 원칙으로 하고 노키즈존이다.



마치 피규어 박물관을 연상케하는 이색카페



이곳에 오면 아마도 영화의 주인공이 된 듯 새로움을 만끽하게 된다.



이렇게 많은 피규어를 수집하고 사 모았다면 아마도 가게 인테리어 가격보다 훨씬 많이 들어 갔을 것 같다.



이색카페이다 보니 음료에 신경을 많이 쓰지 않겠지! 라는 생각은 접어도 된다. 싱싱한 제철과일로 만든 음료는 미리 예약을 하지 않으면 동이 날 정도다. 가격은 다른 지역과 동일하지만 내용물 즉, 과일의 양은 음료를 다 마실때까지 과일을 맛 볼 수 있어 좋다. 남들과 똑 같이 해서는 절대 남이상 될 수 없다라는 문구 즉, 학창시절 많이 보던 문구는 이젠 음식점, 카페등에서도 적용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왜? 경쟁사회에서 살아 남기 위해서.....^^

댓글이 없습니다.

대림창고 갤러리& 카페

요즘엔 오래된 건물을 그대로 두고 내부만 리모델링 해 사용하는 곳들이 많습니다. 그 중에서 제일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것이 커피숍이 아닐까요.. 예전과 달리 이런 인테리어들이 인기를 누리면서 많은 분들이 찾아가고 있는 실정입니다. 오래된 건물은 이제 흉물이 아니라 하나의 추억의 건물로 우리 가슴 속에 영원히 기억되며 무엇보다도 새로운 시선으로 바라 볼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인 듯 합니다.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대림창고 또한 오래된 건물입니다. 하지만 사람들의 입소문으로 이젠 하나의 관광명소가 되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1980년대 성수동의 모습이라고 착각하는 분들이 있을 정도로 이렇듯 오래된 건물이 하나의 멋진 카페나 갤러리로 변모한 곳이 꽤 됩니다.



50~ 60대 분들에겐 추억의 장소로.... 20~ 30대 분들에겐 색다른 장소로 기억되는 곳이기도 하지요.



도대체 이곳 대림창고는 어떤 곳일까?



멀리서 보면 마치 한 공장의 내부인 듯 보이지만....안으로 들어가면 멋진 갤러리의 모습과 카페의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대림창고 건너편 풍경



대림창고 주변 풍경



대림창고 내부에 들어서면 마치 공장같은 느낌이 솔솔~ 하지만 이건 하나의 작품입니다. 쉬임없이 돌아가는 구조물이 있는 갤러리 속 카페를 더욱더 새롭게 만드는 공간이 되기도 하지요..



천정은 최소한의 인테리어로.... 내부는 세련된 느낌의 테이블로 꾸며져 있습니다. 밖에서 보던 풍경과 대조적인 모습에 처음엔 놀라기도 하지요.



대림창고 갤러리


대림창고 카페



오래된 창고 내부는 이렇듯 원두커피향이 솔솔 나는 카페로 변모했습니다. 옛것과 지금의 조화라고 해야 할까요...



2017년 대림창고는 카페로 변모 했지만 내부는 세련된 갤러리& 카페로 옛 추억을 함께 느낄 수 있습니다. 세련되고 럭셔리와 현대적인 건물만이 사랑을 받는 시대는 이제 아닌 듯 합니다. 때론 고풍스럽고 옛스런 것이 사랑을 받으니까요..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