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대

차돌박이&샤브샤브 칼국수가 단돈 7,900원 겨울엔 뜨끈뜨끈한 국물이 갑인 듯 하다. 찬바람과 나쁜 공기는 다 물리칠 수 있을 것 같은 음식을 먹어야 몸이 안 아플거란 생각이 마구마구 드는 하루다. 다행히 고기도 먹고 따뜻한 국물 그리고 칼국수를 먹을 수 있는 곳이 있어 다행이라는 생각이 든다. 홍대는 이렇듯 원하는 음식들을 골라 먹는 재미가 있어 좋다. 차돌박이&샤브샤브 칼국수가 단돈 7,900원 하는 음식점을 갔다. 물론 이렇게 먹으려면 2인 이상 주문해야 먹을 수 있다. 그래도 가격이 참 착하다. 다른 곳에서 고기먹고 칼국수까지 먹으면 1인 당 10,000원 넘게 줘야 하지 않을까... 채소도 싱싱하고 깔끔해서 좋았다. 차돌박이가 나오기 전.....식탁이지만 푸짐하다. 차돌박이는 고기로 구워 먹어도 되고....육수가 끓으면 샤브샤브해서 먹어도..
식신로드에 나왔다는 카페 가봤습니다. - 더블하모니 홍대에서 드립커피로 유명하다는 더블하모니를 찾아 갔다. 주택가 골목에 있어 누가 이곳에 커피숍이 있을까? 란 생각이 들게 만든 그런 곳이었다. 가게 입구에 들어서니 오호..... 식신로드에 나온 그 카페다. 사실 모르고 갔기에 더 놀랐는지도 모른다. 더블하모니 카페 내부 더블하모니 간판 1인 1메뉴이자 세트메뉴시 1인 1메뉴일때 리필가능.. 가격대는 여느 커피숍과 조금 더 비싼 편이지만 커피를 원하는 농도로 맞추어 먹을 수 있다는 것이 좋다. 커피 그라인더도 많아 보기에도 인테리어도 한 몫 차지한다. 물론 다양한 커피맛을 느낄 수 있기에 더 없이 좋다. 독특한 인테리어에 바리스타도 일하기 쉬운 구조다. 물론 내부가 다 보이는 구조라 믿고 먹을 수 있는 느낌이다. 산미 가득한 드립커피 라떼 컥......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