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바이크 타고 여행~

부산의 향토음식 중 하나인 밀면은 크게 두 종류로 나뉩니다. 개금밀면, 가야밀면..... 맛은 동네이름과 마찬가지로 조금 차이가 있지요. 오늘은 개금시장에 위치한 개금밀면을 오랜만에 맛보고 올려 봅니다.



개금밀면



참 오래된 개금시장 한 켠에 위치한 개금밀면집입니다. 하지만 세월의 흐름에 맞게 가게 안으로 들어서면 새롭게 리모델링한 모습을 엿 볼 수 있지요. 방송에 여러 번 나올 정도로 부산에서는 아주 유명한 밀면집으로 그 명맥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가격은 6,000원대..... 생각보다 저렴하죠....하지만 서울, 제주에 비해 저렴한 편이지만 부산 물가에 비하면 조금 비싼 편에 속합니다. 부산 음식점에서 식사를 해 보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대부분 5,000원 이하가 많아 밀면만 6,000원을 주고 먹기엔 비싼 느낌이 부산사람들에겐 들기도 하지요. 하지만 가격대비 맛과 비쥬얼은 예나지금이나 똑 같아 향수를 느끼기위해 먹으러 가는 분들이 많습니다.



오랜만에 갔더니 요즘 트랜드인 셀프로 다 바꼈네요. 어르신들은 조금 불편할 수도 있겠어요....



개금밀면 포장으로 해가면 조금 저렴합니다.



옛날만큼 북적이지 않아 내심 맛이 없을까 걱정이 살살 되더군요.



하지만 비쥬얼과 맛은 예나지금이나 마찬가지라 다행이었습니다.



개금밀면



이건 비빔밀면



부산에서 사는 분들 대부분 한 번쯤은 먹어 봤다는 개금밀면....가격이 조금 오르긴 했지만 그 맛과 전통은 그대로 유지되고 있는 것 같았습니다. 개금밀면집과 가까운 가야밀면집은 어떻게 변해 있을지 조만간 한 번 들러야겠네요.. ^^



댓글이 없습니다.

협재 부근에서 영업을 한 서촌제 돈까스가 김녕 부근 해안도로에 크게 오픈~ 가끔 드라이브를 하다 보면서 여기가 돈까스집이 생길거란 생각은 하지 못했는데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돈까스집이 생겨 은근 기대하고 갔습니다.



두부소스가 올려진 서촌제 돈까스



새롭게 크게 오픈한 서촌제 돈까스집은 여느 고급진 레스토랑과 견주어도 괜찮은 모습이었습니다.



돈까스 두 개를 주문하니 이내 샐러드와 찬으로 먹을 만한 피클이 나옵니다.



여느 돈까스집과 조금 특별해 보이는 이 모습은 협재에 있을때도 마찬가로 나왔지요.



샐러드를 먹고 있으니 돈까스가 나왔습니다. 등심돼지고기로 만든 돈까스 그리고 두부, 연근, 밥이 나옵니다. 물론 소스는 두부가 가미되었구요.



생각보다 큰 돈까스의 크기에 조금 놀라긴 합니다. 사실 제주도에선 가격대비 돈까스 양이 적은 곳이 은근 많은 편이긴 해 이곳이 더 크게 느껴지는지도 모르겠네요...가격은 12,000원



소스는 조금 독특하긴 한데.....



돈까스에 조금 돼지 누린내가 나는 것이 조금 아쉬웠습니다. 뭐.....육즙이 많이 나오고 고기 씹는 맛이 느껴질 정도로 양이 푸짐한 것은 개인적으로 너무 좋았지만요.....아무래도 냄새에 예민한 탓일 수도.... ^^;;; 그건 개인적 취향이니 일단 맛을 보시고 판단해 보심이...



나름대로 음식 하나 하나에 정성이 느껴졌습니다. 



제주 김녕 해안도로에 위치해 있어 드라이브 하다 보면 쉽게 볼 수 있는 큰 건물입니다.



돈까스를 먹지 않아도 커피나 차를 주문해서 마실 수 있는 장점도 있어요... 물론 야외 정원이 있어 아이가 있는 가족손님이 편하실 듯 합니다.



협재에 있었던 분위기와 180도 다른 신축건물....은근 카페 분위기도 나고 괜찮더군요.



김녕을 지나 해안도로를 드라이브 하시다 배가 출출하면 이곳에서 돈까스 한 그릇 먹으며 아름다운 제주바다에 낭만을 느껴 보시는 것도 괜찮을 듯 합니다. 두부소스가 올려져 유명해진 서촌제 돈까스....은근 매력적인 부분도 있어요.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