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바이크 타고 여행~

제주도는 음식값이 저렴하면서도 푸짐하게 나오는 곳을 찾으면 은근히 많이 나온다. 오늘 이곳도 그랬다. 점심특선을 주문하면 생각보다 푸짐한 양에 놀라고 신선함에 놀란다. 물론 가격도 제주도 음식점이라 생각하면 그렇게 비싼 편이 아니라는 개인적인 생각이 든다.  해장국 한 그릇도 8,000~9,000원 하는 것에 비하면 해초가 들어간 돌솥밥과 흑돼지불고기가 나오고 9,000원인 것이 오히려 싸게 느껴질 정도니까...

 

 

점심특선 9,000원

 

 

김녕을 자주 지나 갔지만 왜 이 집을 지금껏 몰랐을까 조금 의아했다. 물론 그 이유는 아마도 큰 길가도 아니고 바닷가 해변 근처가 아니라는 점일 것이다. 그나마 요즘 페이스북이나 인스타에 맛집들이 줄줄이 나오고 있으니 그것만 검색해도 아무리 안 좋은 위치라도 주소 검색후 찾아가면 되니 그나마 다행이라는 생각이 든다.

 

 

 

오늘 우리부부가 먹은 음식은 점심특선이다. 해초돌솥밥과 흑돼지불고기정식.....

 

 

가게 안은 테이블이 있는 곳과 방도 있었다. 용담동에서 일을 마치고 부리나케 온 시각이 점심특선을 먹을 시간이 아닌데도 인친이란 이유만으로 흔케히 오라고 하셨다.

 

 

생각보다 푸짐한 점심특선의 양에 한 번 놀라고 서비스로 주신 요리에 대해 한 번 더 놀랐다.

 

 

인스타, 페이스북에 가게를 올리면 이렇게 서비스가 제공된다. 굿!!!

 

 

싱싱한 전복이 서비스.....캬....놀랍다.

 

 

흑돼지불고기도 푸짐....

 

 

각종 반찬도 정갈했고 된장국도 진국이었다. 오랜만에 집 밥 먹는 기분이랄까...

 

 

해초돌솥밥

 

 

생각보다 괜찮았던 점심특선이다. 특히 건강해지는 돌솥밥이라 먹는 내내 기분이 좋았다.

 

 

제주도는 이렇듯 인터넷 서핑만 잘하면 저렴한 가격에 푸짐하고 알차게 먹을 수 있는 곳이 많다. 물론 제주도 사니 그런 부분은 더 쉽게 다가 오긴 하지만..... 하여간 김녕의 한 주택가 골목에 위치한 키작은삼촌 음식점 괜찮았던 느낌이다.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