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바이크 타고 여행~

고깃국이야? 국수야? 골막국수의 매력에 빠지다

제주도는 타지역과 달리 고기가 들어간 국수집이 유난히 많다. 사실 제주도 오기 전에는 고기국수 보다는 멸치와 해물이 잔뜩 들어간 국수를 대부분 먹었는데 요즘엔 고기국수집을 찾아서 다닐 정도로 고기국수 매력에 푹 빠졌다. 오늘 포스팅하는 이곳은 관광객보다 제주도민이 많이 찾아 가는 나름 제주맛집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름도 특이한 골막국수집...



골막국수



점심시간이 지난 시각임에도 많은 사람들이 식사를 하고 있었다..그런데 한결같이 푸짐하다. 알고 보니...... 곱배기의 양이란다.



다른 국수집에 비하면 싼 편이다. 골막국수 5,000원. 곱개기일 경우 1,000원 추가다.



무더운 여름이니 시원한 콩국수도 주문했다. 검은콩이라 색깔이 여느 콩국수집과 다르다. 왠지 보자마자 몸이 좋아지는 음식같은 느낌이 든다.



오늘의 주인공...골막국수.....헉....그런데 마치 고깃국처럼 고기가 푸짐하니 한가득이다. 물론 곱배기가 아닌 보통으로 주문한건데 양이 많다. 단도 5.000원



야들야들 고기맛에 흠뻑 취하고 국물의 진한 육수에 두 번 취하는 제주도민들이 자주 가는 맛집 맞다....



진한 육수와 고기 그리고 국수의 만남...이것이 진정 제주도 고기국수다.



찬은 김치 하나지만 사실 다른 반찬이 필요 없을 정도로 음식의 간도 좋았다.



골막국수



이것이 진정 5,000원이란 말인가.....놀랍다.



콩국수 또한 국물이 진하다. 검은콩이라 국물 한 방울도 다 먹어야 할 듯........



조금 아쉽다면 면을 삶아 놓았는지 조금 퍼진 느낌이다. 그나마 얼음을 넣었기에 쫄깃한 식감을 느낄 수 있었다.



제주도민들이 많이 간다는 고기국수집...골막국수.... 가성비 최고의 맛집 답게 푸짐한 고기의 양에 놀란 고기국수집이었다. 물론 사이드메뉴로 판매하고 있는 콩국수 또한 일품이라 여름철 입맛 없을때 한 그릇 먹어 봄직하다. ^^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