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제주도에서 유명한 뽀글이정식을 아시나요?

반응형

처음 이곳 정식집에 들렀을때는 신세계를 제주도에서 본 듯 했습니다. 가격 저렴하고 무엇보다도 반찬도 푸짐하게 나왔기때문이지요. 그러고 보니 한 해 두 해 지나감에 따라 가격도 조금 많이 오른 셈이네요. 불과 몇 년 전만 해도 단돈 5,000원에 맛 볼 수 있는 정식이었는데 지금은 2,000원이 오른 7,000원입니다. 그래도 워낙 제주물가가 비싸니 이또한 싸게 느껴지는건 왜 인지.....

 

 

정말 오랜만에 들렀네요. 가격이 오르긴 했지만 늘 한결같는 맛이라 갈때마다 배 부르게 밥을 먹고 나오는 것 같습니다. 2명이서 가면 늘 한결같이 뽀글이정식과 청국장을 주문합니다. 뽀글이정식도 유명하지만 청국장도 은근 맛있거든요.

 

 

뽀글뽀글 청국장입니다. 1인 청국장이라고 해도 2명이서 나눠 먹기에 부족함이 없습니다.

 

 

뽀글이정식은 돼지고기두루치기와 쌈 그리고 밥을 비벼 먹는 된장이 같이 나옵니다. 반찬도 여러가지 나오기에 마치 집밥같은 느낌도 없지않아 있습니다.

 

 

넉넉하게 나오는 반찬에 달걀후라이까지 나옵니다. 친절함만 조금 더하면 참 좋으련만 하는 생각도 들긴 하지만 그건 제 생각이겠죠... ^^;

 

 

돼지고기두루치기는 뚝배기에 나와 다 먹을때까지 따뜻하게 먹는다는 장점이 있어 좋습니다. 양도 푸짐하고요.

 

 

이집에서만 나오는 독특한 된장은 밥 비벼 먹을때 같이 넣어 먹으면 정말 맛있습니다. 단, 적게 넣어야 해요.

 

 

늘 변함없이 나오는 반찬 중 하나는 시레기를 푹 삶아서 나온 반찬인데요. 시골집 생각이 솔솔나게 해 좋았습니다.

 

 

그외 반찬은 계절에 따라 조금씩 다르게 나옵니다.

 

 

쌈도 같이 나오기때문에 고기와 함께 쌈을 싸서 먹으면 한끼 식사로 든든하지요.

 

 

청국장도 괜찮아요. 꼭 2명이서 가면 청국장 하나, 뽀글이정식 하나 주문하면 나눠 먹을 수 있어 괜찮을겁니다.

 

 

한 사람에 달걀후라이 하나씩 나오니 밥 비벼 먹을때 같이 먹으니 술술 잘 넘어 가더라고요.

 

 

그리고 밥을 추가하면 공기밥에 나오는 것이 아닌 큰 대접에 밥이 나옵니다. 양 많으니 추가로 드실때는 한그릇만 주문하셔도 될 것 같아요.

 

 

집밥 같은 뽀글이정식은 한 번 먹으면 시골집 추억도 솔솔 느끼게 할 것 같습니다. 참 구수한 정식 한상이었습니다.

 

 

대부분 제주도민들이 가는 곳이라 그런지 직원들도 대부분 제주말투로 이야기를 하더군요. 제주여행 하시는 분들도 이곳에서 저렴하게 드시고 제주느낌도 느껴 보시길 바랍니다. 매주 일요일은 쉬는 날이니 확인하고 가세요.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