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은 휠링이다

제주아름다운 풍경과 선율이 자아낸 제주뮤직페스티벌 현장

제주도 정착 1년이 조금 지났다. 도심과 달리 앞만 보고 서로 경쟁하며 하염없이 달리던 그런 느낌은 이제 조금씩 몸 속에서 배출되는 느낌이다. 제주도에 정착하기 전 조금은 금전적으로 풍요롭지 않더라도 여유란 단어를 느끼면서 살고 싶었다. 그렇기에 더욱더 제주도 생활에서는 많은 것을 비워내는 일이 필요했다.



제주 돌문화공원 제주뮤직페스티벌 현장



제주도 돌문화공원에서 열린 제주뮤직페스티벌은 이틀 동안 열렸다. 첫날은 가게 일이 조금 늦게 끝나 보지 못했는데 다행히 마지막 공연 하는 날엔 시간이 되었다. 이미 많은 사람들이 도로 주변 갓길에 주차한 모습이다. 평소에 한적한 도로인데 열기가 대단하다.



제주돌문화공원 입구에 들어서니 여긴 더 복잡하다. 이미 공원내 주차장은 만차가 되어 주변 갓길 주차를 권하는 모습이었다.



다행히 우린 차가 빠지는 곳이 한 군데 있어 오래 기다리지 않고 바로 주차를 할 수 있었다.



초저녁 시간인데 이미 공연은 오후부터 한지라 몇 공연을 보고 집으로 가는 분들도 많았다.



하지만 무슨 축제이든 축제의 하이라이트는 밤이라 하지 않았는가..... 우리부부처럼 낭만을 부르짖는 사람들은 초저녁 공연도 기대 만발하고 가는 분위기다.



제주뮤직페스티벌 공연은 제주돌문화공원 야외 특설무대에서 열린다.



제주도민이라고 초록색끈 입장권을 줬다. 원래는 돌문화공연에 들어가기 위해선 표를 끊어야 하지만 제주뮤직페스티벌은 무료 관람이다.



공연이 있으면 시간이 나는대로 달려가는 열혈부부



마지막공연 일정이다. 우린 그 유명하다는 국카스텐 공연은 보지 못했고 세사르포페즈 &엔셈블레와 전제덕 공연을 관람했다.



많은 사람들이 공연장을 빠져 나왔다.



하지만 들어가는 사람들도 많아 제주뮤직페스티벌의 열기를 그대로 보여 주는 듯 했다.



돌문화공원 야외 특설무대는 복잡함 보다는 여유로움이 가득한 주변 모습이었다.



돌문화공원 뮤직페스티벌 야외 공연무대



주변 곳곳의 편의시설



한쪽에서 텐트와 돗자리, 의자등 세상에세 제일 편하게 공연을 볼 수 있게 나름대로 장비를 가지고 온 관람객이다.



물론 야외공연이 열리는 무대 바로 앞엔 이렇게 의자도 다 비치되어 있어 불편함이 없는 제주뮤직페스티벌이다.



여유로움이 느껴지는 야외 특설무대 주변 풍경



30분 간격으로 휴식시간이 있지만 주변 편의시설이 좋아 지루함이 없었던 제주뮤직페스티벌 현장이었다.



세사르포페즈 &엔셈블레 공연 모습



드디어 제주돌문화공원의 꽃인 하늘연못 무대에서 공연이 열리는 모습이다. 개인적으로 아름다운 배경이라 이 공연이 제일 괜찮았던 것 같다. 물론 다른 공연도 그에 맞게 특별함이 있었다.



하늘연못 무대



 물위에서 공연을 즐기는 모습이 가히 낭만 그자체이다. 물론 아름다운 연주가 더욱더 관람객을 매료시키기에 충분했다.



하늘연못 무대



마치 바다 위에서 공연을 하는 듯한 느낌과 온 몸을 강렬하게 자극하는 선율.......모든 것이 완벽한 무대였다.



제주도에서 열린 제주뮤직페스티벌은 제주에서만 느낄 수 있는 낭만과 여유 그리고 행복이 가득한 무대였다.



집으로 돌아 가는 길....풀벌레 소리와 함께 제주뮤직페스티벌 열기가 그대로 차 안에까지 전해져 너무 좋았다. 제주도에서 열리는 공연은 이렇듯 낭만이 가득해 제주도민들 뿐만 아니라 관광객들도 일부러 찾아 오는 그런 문화공연으로 자리 매김하고 있다.





 

댓글이 없습니다.

부산국제관광전에서 본 미스괌

9월이 되니 부산에선 다양한 축제가 열리고 있습니다. 부산국제관광전, 부산카페쇼, 부산식품대전등 다양한 행사들이 즐비해 있습니다. 주말 시간을 내어 구경을 하는 것도 요즘 재미가 솔솔하네요. 얼마전에 갔다 온 부산국제관광전에선 정말 많은 사람들때문에 놀라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삶이 조금씩 윤택해진 탓일까요.. 많은 사람들이 국내여행 뿐만 아니라 해외여행에서도 관심을 가지는 분위기였습니다.

 

부산국제관광전부산국제관광전에서 본 미스 괌

 

 

부산국제관광전이 열린 벡스코입니다. 주말 어찌나 사람들이 많은지 정말 관심이 대단하다는 것을 느꼈습니다.

 

 

입장권을 사기 위해 줄을 선 모습

 

 

부산국제관광전이 열리는 벡스코 내부입니다. 국내홍보관에선 무슨 줄이 이렇게 많은지 입구부터 놀라울 따름이었습니다.

 

 

물론 해외홍보관 역시 많은 사람들로 북새통을 이루는 모습이었죠. 역시 가을이 되니 여행을 떠나려는 사람들이 많이 오셨구나하는 것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사람에 치인다라고 하는 말을 바로 이런 곳에서 하는 말인가 보다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어디든 구경을 가도 사람들 틈을 지나가야 할 정도였습니다. 작년과 달리 이 정도로 대단한 열기라는 사실에 그저 입이 다물어지지 않을 정도였습니다.

 

 

사람들의 줄 사이로 열심히 기념사진을 찍는 모습... 알고 보니 이 여자분이 미스 괌이라고 하네요. 어째 이쁘다 했어요... ㅋ

 

 

저도 기념사진을 하나 찍으려고 하니 이내 포즈를 취해 주는 매너.. 얼굴만큼 매너도 짱!

 

 

많은 사람들이 사진 촬영을 부탁해도 미소를 잃지 않는 모습에 대단하다는 생각까지 들었습니다.

 

 

괌을 소개하기 위해 온 미스 괌을 처음 보니 부산국제관광전이 글로벌한 축제이구나하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며칠 열리지 않았지만 어찌나 호응이 대단한지 사람들의 경제적 수준이 많이 나아졌구나하는 생각도 은근슬쩍한 하루였습니다. 여행... 기회와 시간이 있을때 떠나라는 말처럼 이번 기회에 저도 가까운 곳에 가을여행을 다녀 오고 싶어집니다.

 

Comment +4


제9회 부산불꽃축제 동영상 모음














제9회 부산불꽃축제 하이라이트 동영상 모음 1부
제9회 부산불꽃축제 하이라이트 동영상 모음 2부
  1. 제9회 부산불꽃축제 하이라이트 동영상 모음 3부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