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은 휠링이다

아직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지지 않은 한 곳을 오늘 소개해 봅니다. 바로 야자수 가로수길이 있는 올레길인데요... 아름다운 제주도 바다도 감상하고 주변 고즈넉한 제주 옛 동네 모습도 감상 할 수 있어 너무 좋답니다. 물론 아직 많이 알려지지 않아 사람들 또한 모르는 분들이 많아 조용하니 마치 외국의 한 휴양지에 온 듯한 착각에 빠져들게 합니다.



이국적인 풍경의 제주 야자수 올레길



이곳은 조천 올레길 18코스입니다. 조천 대섬 올레길을 걷다 보면 도로에서 만날 수 있긴 하지만 야자수가 길게 이어진 것은 잘 모르는 분들이 많아 그냥 스쳐 지나가는 구간이기도 하지요. 주소 - 제주시 조천읍 신촌리 529-8 입니다.  참고로 조천 대섬 주변은 철새도래지라 조용히 걷는 것을 권합니다.



차가 달리는 도로 옆에 붙어 있는 현수막이 잘 보이지 않아 사람들이 더 모르는 이유도 되는 듯요...조금 높이 올렸음 더 좋았을걸 하는 아쉬움이 들기도 했습니다.



야자수 올레길에 들어서면 여느 어촌 풍경의 모습이 그대로 펼쳐집니다.



그리고 조금만 걷다 보면 생뚱맞게 야자수가 훨칠하게 심어져 있습니다. 마치 가로수처럼 말이죠.



이곳 안쪽으로 들어 오기 전까지는 이곳에 야자수 올레길이 있으리란 생각은 하지 못할 듯 해요.



길은 그렇게 평탄하지 않지만 그래도 야자수가 멋지게 드리우고 있습니다. 얼마전 태풍의 영향으로 야자수가 간간히 넘어 간 것도 있지만 지금은 복구가 하나 둘 되어 가는 상황이예요...아마 이쁘게 단장되면 이곳 한적한 야자수 올레길엔 많은 사람들로 북적이겠죠.



제주도 길 자체가 이국적인 풍경이 드리우는 곳이 많은데 이곳은 야자수때문일까... 마치 하와이를 걷는 듯한 착각에 빠져들게 하더군요.



연못 복원작업도 하고 있으니 아마도 멋진 올레길이 되지 않을까하는 생각을 해 봅니다.



야자수 올레길 들어가는 입구 하이라이트



정말 한적하니 좋더군요... 날씨까지 좋아서 걷는 내내 휠링이 되는 듯한 느낌이었습니다.



제주도 어촌 마을의 풍경도 감상 할 수 있고 넓은 바다도 감상할 수 있는 올레길입니다. 물론 야자수 가로수도요~~



야자수 올레길 마지막 구간엔 이렇듯 이국적인 파라솔도 세워져 있습니다.



제주도라고 말 안하면 아마도 속을 듯한 이국적인 풍경입니다.



제주도에는 많은 올레길이 있습니다. 오늘은 수많은 올레길 중에서 유일하게 야자수 가로수길이 있는 올레길을 소개합니다. 아직 인터넷이나 SNS에서 잘 알려지지 않은 곳이라 아마도 제 블로그를 보고 가시는 분들이 있다면 조금은 여유로운 느낌으로 올레길을 걷지 않을까하는 생각을 해 봅니다. 아마 이곳이 많이 알려진다면 웨딩촬영 뿐만 아니라 사진작가들의 사진찍는 명소가 되지 않을까요..^^






 

댓글이 없습니다.

제주도 어촌에 있는 항구들은 참 아기자기 이쁩니다. 요즘에는 올레길을 걷는 분들이 많아 아름다운 제주 곳곳에 위치한 항들을 보며 휠링을 느끼기도 하지요. 오늘 소개할 곳은 벽화가 참 특별하고 이뻤던 기억이 있어 포스팅 해 봅니다. 보통 벽화라고 하면 그림을 그리는 것이 보통인데 이곳은 입체적으로 벽화를 꾸며 놓아 참 독특했다는 느낌이었습니다.



도두항 입체적 벽화



각종 어류들을 현실적이고 귀엽게 잘 묘사해 놓은 모습이 독특했습니다. 우리가 평소 많이 보던 갈치, 돔, 쥐치등 다양한 어종을 벽화에서 만날 수 있었습니다.



이중섭의 작품같은 것도 이곳에 있네요.. 참 정겹습니다.



물론 여느 벽화처럼 그림으로 그려 놓은 곳도 있었습니다.



날씨가 좋아서 더 아늑했던 도두항 풍경



귀엽과 다양한 어종들의 입체적 벽화를 보고 걷노라면 시간 가는 줄 모르고 걷게 되는 것 같습니다.



도두항 올레길에 있는 입체적 벽화



당장이라도 튀어 나올 것 같은 벽화까지..재밌습니다.



도두항교는 생선뼈를 모델로 삼았네요... 참 독특합니다.



제주도라는 생각이 팍팍 들게 하는 벽화 또한 도두마을 곳곳에 있었습니다.



유난히 맑아서 더 이뻤던 도두항 풍경과 그 속에서 본 입체적 벽화까지 올레길을 걷는 내내 즐거움을 가득 안겨 준 것 같아 너무 좋았던 여행이었습니다. 제주도 올레길은 이렇듯 마을 곳곳의 정취와 아름다운 풍경 그리고 독특한 그 곳만의 매력이 있어 자꾸 걷게 되는 것 같습니다. ^^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 입체적이며 사실적인 묘사가 돋보이는 생선 벽화가 재밌네요.
    마치 도마 위에 놓여있는 생선 같아보이기도 하네요.

올레꾼들의 쉼터 간세라운지를 아시나요?

제주도 여행객 중 뚜벅이여행객들이 알면 유용한 정보를 오늘 소개할까 합니다. 날씨는 덥지만 여전히 제주도는 올레꾼들이 많이 찾아 오십니다. 여행 오기 전 사전검색을 통해 오긴 하지만 사실상 며칠 머물며 올레길을 걷기 때문에 자세한 정보는 접하기 쉽지 않습니다. 오늘 소개할 곳은 올레꾼들이 잠시 쉬어 가는 곳도 될 수 있고 무엇보다도 올레길에 관한 정보들을 알 수 있는 곳이라는 점입니다.



올레꾼들이 잠시 쉬어 가면서 각종 정보를 얻어 갈 수 있는 곳 중 한 곳은 구제주시에 위치한 '간세라운지' 입니다.




사실 이곳은 큰 대로변에 있지 않아 정보가 없으면 그냥 지나치기 쉬운 곳입니다. 그렇다고 좁은 골목에 위치해 있지도 않습니다. 그저 알면 유용한 곳...모르면 나중에 아쉬움이 많이 남게 만드는 곳이지요.



간세라운지 내부는 각종 기념품과 올레길에 관한 정보, 숙박, 음식점등 다양한 정보를 수집할 수 있는 곳입니다.



간세기념품



간세인형 퍼즐



간세기념품 자석



코스별 올레길을 알려주는 지도 기념품



제주올레 팔찌




제주해녀 인형



숙소와 빈방을 찾으세요? 그럼 다자요를 보세요..ㅋㅋ 이름 참 재밌네요. 이렇듯 간세라운지엔 각종 음식점, 숙박등 다양한 정보책자를 가져 갈 수 있어요.



올레꾼들을 위한 케비넷



간세



제주올레 여행자센터에서 후원자 모집



이렇듯 다양한 올레에 관한 정보, 제주도 여행자들을 위한 선물 그리고 음식과 차를 마실 수 있는 공간도 있습니다.



무엇보다도 이곳에서 눈에 띄는 특이한 건 간세만들기 체험....



이름처럼 간세라운지엔 다양한 크기의 간세인형이 자리잡고 있어요.



대형 간세



간세 열쇠고리



간세라운지에서 먹은 톳밥



늦은 점심을 먹기 위해 톳밥을 주문............



간세인형 만들기 체험은 15,000원이예요.



시간이 넉넉하다면 체험도 괜찮을 듯요.....



간세인형



다양한 무늬의 간세인형....여러개 모여 있으니 완전 이쁘더군요.



다양한 간세인형



간세라운지 곳곳에서 만나는 말.......이곳은 화장실 입구예요...ㅋㅋ



이제 간세가 뭔지 좀 감이 잡히시죠...



천정이 유리로 되어 햇살이 그대로 내리쬐요.....여름이라 조금 덥다는 느낌이 솔솔 나지만 에어컨이 있기에 조금 나아요....



간세라운지



식사와 체험도 가능한 간세라운지



간세인형 만들기는 크기와 상관없이 15,000원입니다.



간세라운지 바로 옆엔 넓은 주차장까지 있어 뚜벅이여행객들 뿐만 아니라 일반 관광객들도 편히 쉴 수 있어 좋습니다.



간세인형 만들기가 유명해진 이유.....제주도니까 가능하겠죠...다음엔 넉넉한 시간대에 저도 체험 한 번 해 보기로 했습니다.



간세라운지 어떤가요....제주도를 찾은 올레꾼들에게 각종 정보를 제공 받을 수 있어 괜찮은 곳이죠..물론 잠시 쉬어 갈 수 있는 공간이기도 해 괜찮은 것 같습니다. 한가지 더.........간세라운지는 올레꾼들의 쉼터라 음료나 음식을 사 먹지 않고 그냥 쉴 수 있다고 하니 이 여름철.... 무더위를 조금이나마 잊게 간세라운지 한 번 찾아가 보세요. 유익한 시간이 될 것 같습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