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바이크 타고 여행~

대부분 수요미식회 방송을 한 지역은 서울이다. 물론 지방도 있긴 하지만 서울만큼 많지 않아 골라서 먹는 재미가 사실 부족한게 현실...... 서울가면 맛있는 음식점들이 많지만 어디를 가야하는지...맛은 정말 있을까? 란 의문이 들기 마련이다. 그런 이유에서 필자는 대부분 방송에 나 온 음식점을 골라 선별해서 가는 편이다. 물론 다 완벽하게 성공하지는 않다는게 안비밀......


수요미식회에 나 온 초밥집


스시마이우는 음식 방송에서 으뜸인 수요미식회에 나왔다. 사실 이곳은 꼭 정해서 가야지 한 것 보다는 한 아울렛쇼핑물에서 쇼핑을 하고 잠시 쉬고 있다 바로 옆에서 발견한 음식점이다.  '수요미식회' 라고 적혀 있지 않았음 안 갔을 것 같은 분위기였지만.......... 조금 출출해진 시간대라 간단히 점심특선을 먹기로 했다.



회전초밥전문점이라 접시의 색깔별로 금액이 측정된다. 대부분 검정색이 제일 비싼 음식이라는 사실......



쉬엄없이 돌고 있는 초밥들을 구경하면서 식사가 나오길 기다렸다. 우리가 주문한 음식은 점심특선 A세트와 롤세트이다. 가격은 둘 다 8,500 원씩 했다. 고로 2명이서 점심특선 17.000원



8,500원 A세트가 나왔다. 사진과 많이 다른 모습이지만 수요미식회에 나왔다고 하니 이내 맛이 궁금해졌다.  일단, 내용물은 연어가 4개 (익힌것 포함) 달걀말이초밥, 새우, 유부, 생선초밥등이 나왔다.



이건 점심특선 롤세트 8.500원....



나름대로 구성종류는 괜찮았는데 위에 뿌려진 소스 맛이 너무 강해 고유의 롤초밥 맛이 흐려져 아쉬웠다. 개인적으로 새우롤초밥이 맛있었던 기억이........



점심특선에는 우동포함이다. 간이 좀 센게 흠.......일단 점심특선 구성면에선 괜찮았고 가격대도 좋았다.



예전에 수요미식회에 나 온 초밥집에서 점심특선이 아닌 회전초밥을 먹었던 기억이 있는데 둘 다 비교해 본 결과 회전초밥이 훨씬 낫다는 생각이 든다. 참고로 장소는 다르지만 같은 스시마이우라 아마도 이곳은 분점인 듯 보인다. 하여간 가성비로 따지만 괜찮은 점심특선이었다. 맛은 개인별로 다 차이가 있으니 그건 맛 보고 결정해 보시길....^^;








댓글이 없습니다.

제주도는 음식값이 저렴하면서도 푸짐하게 나오는 곳을 찾으면 은근히 많이 나온다. 오늘 이곳도 그랬다. 점심특선을 주문하면 생각보다 푸짐한 양에 놀라고 신선함에 놀란다. 물론 가격도 제주도 음식점이라 생각하면 그렇게 비싼 편이 아니라는 개인적인 생각이 든다.  해장국 한 그릇도 8,000~9,000원 하는 것에 비하면 해초가 들어간 돌솥밥과 흑돼지불고기가 나오고 9,000원인 것이 오히려 싸게 느껴질 정도니까...

 

 

점심특선 9,000원

 

 

김녕을 자주 지나 갔지만 왜 이 집을 지금껏 몰랐을까 조금 의아했다. 물론 그 이유는 아마도 큰 길가도 아니고 바닷가 해변 근처가 아니라는 점일 것이다. 그나마 요즘 페이스북이나 인스타에 맛집들이 줄줄이 나오고 있으니 그것만 검색해도 아무리 안 좋은 위치라도 주소 검색후 찾아가면 되니 그나마 다행이라는 생각이 든다.

 

 

 

오늘 우리부부가 먹은 음식은 점심특선이다. 해초돌솥밥과 흑돼지불고기정식.....

 

 

가게 안은 테이블이 있는 곳과 방도 있었다. 용담동에서 일을 마치고 부리나케 온 시각이 점심특선을 먹을 시간이 아닌데도 인친이란 이유만으로 흔케히 오라고 하셨다.

 

 

생각보다 푸짐한 점심특선의 양에 한 번 놀라고 서비스로 주신 요리에 대해 한 번 더 놀랐다.

 

 

인스타, 페이스북에 가게를 올리면 이렇게 서비스가 제공된다. 굿!!!

 

 

싱싱한 전복이 서비스.....캬....놀랍다.

 

 

흑돼지불고기도 푸짐....

 

 

각종 반찬도 정갈했고 된장국도 진국이었다. 오랜만에 집 밥 먹는 기분이랄까...

 

 

해초돌솥밥

 

 

생각보다 괜찮았던 점심특선이다. 특히 건강해지는 돌솥밥이라 먹는 내내 기분이 좋았다.

 

 

제주도는 이렇듯 인터넷 서핑만 잘하면 저렴한 가격에 푸짐하고 알차게 먹을 수 있는 곳이 많다. 물론 제주도 사니 그런 부분은 더 쉽게 다가 오긴 하지만..... 하여간 김녕의 한 주택가 골목에 위치한 키작은삼촌 음식점 괜찮았던 느낌이다.

댓글이 없습니다.

어멍밥집 정식특선엔 특별한 국이 나온다

서귀포에 갔다가 정식을 먹었는데 조금 특이한 국이 나와서 포스팅해 본다. 관광객들이 많이 오는 서귀포는 정식이 제주시보다 조금 더 비싼 듯 하다. 내가 간 정식집의 간판이름도 제주스럽고 정겨운 '어멍밥' 이다. 점심시간에 가서 그런지 직장인들과 관광객들이 많이 앉아 있었다. 다행히 한 테이블이 비어 식사를 빨리 할 수 있었다.

 

'어멍밥' 정식에서 나오는 정갱이국

 

점심특선으로 어멍밥 메뉴가 있다.  가격은 7,000원

 

 

저녁엔 고기류의 식사나 술안주를 파는가 보다. 고로...7,000원짜리 정식을 먹으려면 점심에 가야 한다는 점..

 

 

반찬은 가지나물

 

 

호박나물

 

 

콩나물

 

 

무채나물

 

 

감자채볶음

 

 

김치

 

 

두루치기가 나온다. 특별한 식단은 아닌 것 같지만 그래도 서귀포에서는 이 정도면 싼 가격이다.

 

 

어멍밥 정식

 

 

이집에서 특별했던 것은 바로 정갱이국이다. 처음엔 멀겋게 보여 갈치국인 줄 알았다가 좀 놀랐다.

 

 

삼치, 고등어처럼 큼직막한 생선이 들어 있었기때문이다. 개인적으로 정갱이국은 처음이라 좀 놀라기도..

 

 

보통 정식이라고 하면 시락국,콩나물국등이 나오는데 어멍밥집에는 정갱이가 들어간 국이 나온다. 생선국을 좋아하는 분이라면 괜찮겠지만 나처럼 좀 비린 맛을 싫어한다면 한 번은 생각해 보고 가야 할 듯.... 뭐...크게 비린 맛은 아니지만 생선 특유의 향이 많이 나는 것 같았다. 하여간 정식에 나 온 국 중 이렇게 정갱이국을 주는 곳은 처음이라 포스팅해 본다.

Comment +2

서면맛집 산더미불고기

지금껏 많은 고기집을 가 봤지만 고기가 수북히 탑처럼 쌓여 나오는 곳은 처음입니다. 아마 대부분의 사람들이 탑처럼 고기가 쌓여 나온다고 하면 상상하기 힘든 모습일지도 몰라 오늘 소개할까합니다. 서면은 부산에서 맛집들이 제일 많이 즐비한 곳 중 한 곳입니다. 그렇다 보니 다양한 음식들이 손님들의 눈과 입을 자극합니다.  오늘 제가 간 곳은 서면에서 산더미처럼 고기를 쌓아 준다는 한 불고기집입니다.

 

산더미산더미처럼 쌓여서 나오는 불고기

[산더미 불고기]

 주소 -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부전동 170-6

서면 도서관 가기전 골목길에 위치

전화번호 - 051-808-7859

 

산더미불고기 내부

 

조금 늦은 점심을 먹기 위해 와서 그런지 가게안은 한산한 모습입니다. 저녁에는 자리가 없을 정도로 붐빈다고 하니 오히려 조용한 분위기가 식사를 하기에는 좋으네요. 메뉴는 주메뉴와 서브메뉴가 있구요..점심에는 점심특선으로 산더미불고기를 싼 가격에 손님들에게 제공합니다. 그리고 산더미불고기가 국내산한우라고 하니 더 믿음이 가기도 하네요.

 

자리에 앉자마자 반찬이 세팅입니다. 반찬은 여느 고기집과 비슷한 메뉴가 나오는데 조금 다른 것도 한 두가지 볼 수 있어요..

 

이렇게 기본 세팅만 해 놓으니 마치 한정식에 온 듯한 기분이 듭니다.

 

우와...드디어 산더미불고기가 나왔어요.. 역시 소문대로 탑처럼 쌓아서 나옵니다. 신선한 채소와 함께 나오니 더 맛깔스럽게 느껴집니다.

 

먹는 순서는 육수에 각종 채소를 넣고 불판위에 고기를 올려 구워 먹습니다. 고기의 육즙이 육수와 어울어져 더 진한 맛을 느낄 수 있어요. 마치 샤브샤브같은 느낌도 듭니다.

 

점심특선으로 먹기엔 제법 많은 양입니다. 거기다 채소, 당면, 수제비도 있고..무엇보다도 밥이 무한리필이라고 하니 완전 좋아요.

 

점심에만 느끼는 풍성한 식사같아 많은 사람들이 점심때 많이 오실 것 같습니다. 우린 추가로 시키지 않아도 배가 부를 정도였어요.

 

육수에 달걀을 풀어 먹으면 맛있다고 해 달걀탕처럼 끓여 먹었습니다.

 

한끼 식사로 너무 배부르고 실속있었던 산더미불고기 완전 점심특선으로 강추입니다. 저녁에는 술도 한 잔 건하게 마실 수 있는 안주거리라 너무 괜찮은 것 같습니다. 다음엔 저녁에 한번 더 가보는 걸로....

위드블로그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