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은 휠링이다

이런 단호박은 처음보네!

오랜만에 농산물전용 마트에 들렀다. 요즘 날씨가 포근해서 그런지 각종 채소가 저렴하다. 물론 제철인 감귤도 저렴해 소비자 입장에선 부담이 덜하다. 마트에서 이것저것 구경하며 고르는데 특이한 것이 발견되어 보게 되었다가 한참을 웃었다. '이건 도대체 뭐지?' 어떤 제품인지 설명이 되어 있지 않았다면 한참을 궁금해 했을지도 모른다.

 

 

처음 본 사람들이 더 많을 것 같은 이것의 정체는 뭘까?

 

 

뭔가 닮은 것 같기도 하고.....만져 보면 마치 늙은 호박처럼 단단하다. 이 두 장의 사진으로만으론 알 수 없다는 사람들이 많을 것 같다.

 

 

단호박 옆에 있는 것을 보니 뭔가 감이 잡힌다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사실 난 이렇게 단호박 옆에 둬도 도통 알 수가 없었다.

 

 

그래서 가격표를 쳐다 보니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바로~바로~ 단호박..즉, 이름하여 땅콩단호박인 것이다.

 

 

이름에 맞게 땅콩 모양을 많이 닮았긴 해도 이게 단호박이라곤 대부분 사람들이 몰랐을 것 같다. 혹시 나만 빼고 다 아는 것은 아니겠지..... ㅡㅡ

 

 

휴대폰카메라를 줌으로 해서 찍어 보니 영락없는 땅콩이다. 자꾸 보아도 웃음이 절로나는 땅콩단호박....참 특이했다. 늙은 호박의 모습도 아니고....그렇다고 기존의 단호박과는 너무도 차이가 나는 비쥬얼에 그저 웃음이 절로 나왔다.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화분에 이건 머지? "

올 여름보다 비가 더 자주 내리는 것 같다. 그래서인지 날씨가 그리 춥지 않아 솔직히 개인적으로 좋다. 어제 저녁을 먹으러 갔다가 재미난 것을 봤다며 한참이나 보고 뭔가를 보고 있던 아내... 자세히 보니 화분에 같이 심어 놓은건 양파였다. 왠지 다른 식물과 같이 화분에 심어 놓으니 나름 재미도 있고 소소하지만 생명력도 느낄 수 있어 좋았던 것 같다. 털털한 주인장의 모습과 달리 아기자기하게 꾸며 놓은 화분의 모습에 미소가 절로 지어졌다.

 

 

다육식물과 같이 심어 놓은 양파의 모습

 

 

참 우습다. 그런데도 왠지 잘 어울리는 이 느낌은 머지?!

 

 

양파에서 싹이 나면 더 어울릴 듯 한데...하지만 아직은 좀 우습다. 음식점 주인장의 위트있게 꾸며 놓은 화분.... 그 속에 재미와 삶의 소소한 즐거움이 숨어 있었다.

 

Comment +2

동시에 이렇게 많은 개가 자는 건 첨보네!

제주도에서 참 재밌는 모습을 보게 되어 포스팅 해봅니다. 한 동네에 개들이 점심시간이 지난 시간 즈음 대부분 낮잠을 즐기고 있는 모습이었습니다. 어찌나 평화롭게 땅에 엎드려 잠을 자는지 그저 웃음이 났습니다. 지금껏 살다 이렇게 많은 개들 아니 동네에 있는 개들이 한꺼번에 낮잠을 청하는건 첨본지라 더 그랬는지도 모릅니다.


 

제주도 개제주도 개는 낮잠 중......ZZZZZ

경운기 바로 옆에서 잠을 청하는 개들의 모습 정말 평화롭기까지 합니다. 차가 씽씽 달리는 도로가주변인데도 이렇게 잘도 잡니다.


이건 또 다른 개의 모습


표정이 정말 관건입니다. 어찌나 귀엽게 자는지 이쁘기까지 합니다.


마치 폭식한 이불위에 몸을 맡긴 것 같은 이 표정......

 

주인님의 차같은데... 정말 편해 보이네요. 어찌 이렇게 편하게 자는지....


동네 개들 완전 평화롭기까지.....헉....저기 안쪽 집에 개 보이시는지... 두마리 더 자고 있습니다.

하하하하하하하하~


ㅋㅋㅋㅋㅋㅋㅋㅋ

차가 그리 많이 다니는데도 정말 편하게 자는 제주도에 사는 개들... 다 그렇진 않겠지만 제주도에 사는 개들은 왠지 행복한 개들이란 생각이 드는 이유가 뭘까요...메르스때문에 온 나라가 어수선한데 잠시나마 제주도 개의 평화롭게 자는 모습에 미소 지어 봅니다. 참고로 여기 출연한 모든 개들은 제주시 구좌읍 김녕에 있는 개들입니다. ㅋㅋㅋㅋㅋ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