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은 휠링이다

간혹 라면이 무지하게 땡기는 날이 있죠...오늘같이 갑자기 추워지거나 입맛이 없을때는 더 라면이 먹고 싶습니다. 나만 그런가요?! 하하~ 오늘은 라면을 주문하면 공기밥을 먹고 싶은대로 가져다 먹을 수 있는 음식점 한 곳을 소개합니다. 가게 이름은 삼숙이라면 ... 재밌죠.... 참고로 라면 종류가 많지만 어떤 라면을 먹어도 공기밥은 무료라는 사실....단, 1인 1라면을 원칙으로 한다는 점! 꼭 지켜 주시구요.....



삼숙이라면





서울 인사동에 위치한 삼숙이라면집...... 이른시간부터 영업을 하기에 부담없이 갈 수 있는 곳입니다. 물론 점심시간엔 자리가 없어 웨이팅은 기본이라는 사실....



영업시간은 오전 8시 30분 ~ 오후 9시 30분입니다. 일요일은 휴무이구요...참고하삼~



1인 1라면을 원칙으로 하고 다양한 종류의 라면이 있습니다. 우린 기본라면인 삼숙이라면과 해물짬뽕라면을 주문했습니다. 라면 + 주먹밥을 주문하면 6,000원 .......뭐....공기밥이 무료이니 요건 패스했어요.



밥은 공짜이지만 꼭 먹을 만큼 가져와서 드시길 바랍니다. 밥 욕심 내지 말자!



가게 안은 좁지만 자리는 꽤 되는 듯 했습니다. 한 16자리 정도....물론 혼밥을 즐기는 분도 눈치보지 않고 편안히 먹을 수 있는 식탁구조입니다.



반찬, 물은 셀프이니 요것도 참고하삼.......... 찬은 단무지와 김치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해물짬뽕라면과 삼숙이라면 등장.....어뜻 봐서는 어느게 어느것인지 구분이 안가지만.........



파를 걷어 내용물을 보면 알 수 있지요...



삼숙이라면은 떡, 만두, 소시지가 들어가 있구요...



해물짬뽕라면은 홍합과 꽃게가 들어가 있습니다.



밥은 밥통에 있는 밥 먹을 만큼 떠 오시면 됩니다. 셀프..... 한끼 식사로도 손색이 없는 라면....거기다 밥까지 든든히 먹으면 배가 불러요.. 2인 10,000원이면 배 부르게 식사를 해결할 수 있습니다. 물론 이른 시간부터 영업을 하니 아침을 안 드신 분들은 이곳에서 식사 해결 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어떤가요....라면에 무한리필 공기밥 공짜...좋죠~



 

Comment +2

서울에 가면 자주 들리게 될 것 같은 음식점을 찾았다. 이름하여...'도마' 참 독특한 이름이기도 하지만 이곳에서 유명한 것이 있었으니 그건 바로 한 번 먹으면 또 먹고 싶게 만드는 된장찌개가 있다는 것이다.



한 번 먹으면 또 생각나는 된장찌개



인사동은 구경할 것도 많고 살 것도 많은 곳 중 하나이다. 외국인들이 많이 찾는 관광지라 하지만 요즘엔 국내관광객들도 많이 찾고 서울시민들도 많이 찾는 그런 번화가인 셈이다. 그 곳에 특별한 음식점이 있었으니 그건 한 번 먹으면 다시 생각나는 된장찌개가 있다는 거....



매일 도정한 쌀로 만든 밥......그 문구가 눈에 똭!!! 띄긴 하지만 사실 된장찌개를 먹기 전에만 느끼게 되는 것......밥은 다른 가게와 그렇게 차이가 많이 나거나 하진 않았다. 하지만 음식 맛은 차이가 많이 날 정도로 괜찮았었다.



고등어정식과 제육정식을 주문했다. 가격은 8,000원씩.....고로 16,000원이다. 가격대비 찬도 괜찮고 무엇보다도 된장찌개의 양이 푸짐했다.



보글보글 끓는 소리에 침 한 번 꼴딱....... 된장찌개의 향에 침 두 번 꼴딱..... 맛에 그만 반해버렸다.



제육볶음



투박해 보이는 뚝배기에 푸짐한 양.........된장찌개



물론 내용물에 완전 반해 버렸고 맛에도 반해 버렸다. 어떻게 이렇게 맛있을수가.............너무도 감탄해서 혹시 협찬이 아닐까하는 생각을 하는 사람들이 있을 것 같아 정직하게 말한다. 둘 다 내 돈 주고 사 먹은 거라는거....



하여간.... 누구 돈 냈든간에 계속 맛있다라는 말을 연거푸하며 먹게 된 된장찌개였다. 도대체 뭐가 들어 갔길래 그렇게 맛있다라는 말을 할까..... 각종 채소는 물론 조개등 내용물이 풍족했다. 물반 고기반이 아닌 내용물이 반이상이었다. 그러니 제대로 된 된장찌개의 맛이 날 수 밖에....이거 원...된장찌개때문에 제육볶음과 고등어 맛은 쏙 들어가 버렸다.



가게 인테리어도 수준급이다. 마치 카페를 연상케 할 정도로 특이한 내부 모습이다.



맛있게 식사를 하고 계산하고 나가는데 미강도 따로 포장되어 있었다.



이걸 어떻게 사용하나? 인터넷을 뒤져보고 피부에 양보해야겠다... 흐흐흐~



오잉..... 욕조에 요쿠르트가 똭........ 디저트로 하나 먹었다.



이름만큼 재미난 음식점 도마...... 그 속에 서울에서 가장 맛있는 마약된장찌개가 있어 정말 놀랐다..... 시골의 향수를 느끼고 싶다면 인사동 도마로 고고고~ ^^




 

댓글이 없습니다.

서울 인사동 문화거리에 가면 꼭 들려 보라는 쌈지길....사실 서울여행 코스 중에서 5위 안에 들었던 곳이다. 인터넷에서 유명하다고 소문이 자자해 구경도 하고 쇼핑도 할겸 찾아 갔던 인사동 쌈지길.... 역시나 재미나고 신기하게 꾸며진 길이 특색있었다 하겠다.

 

 

 

인사동 쌈지길은 독특한 구조로 되어 있었다. 마치 대형 쇼핑몰을 연상케 하는 구조가 시원하게 입구부터 펼쳐진다. 인사동 문화거리도 볼거리가 많았지만 쌈지길 또한 구경하는 재미가 솔솔했다.

 

 

늦가을에 들어선 서울....벌써부터 트리 조형물을 만들고 있었다. 남부지방은 아직 울긋불긋 단풍도 들지 않았는 것에 비하면 서울이 추운 날씨이긴 했다.

 

 

서울사람들 뿐 만 아니라 국내외 관광객들이 많이 찾아서일까... 여유롭게만 보였던 인터넷의 인사동 쌈지길이 아니었다.

 

 

누구의 아이디어인지는 모르겠지만 참 독특한 건물이다. 작은 평수의 가게들이 밀집된 쌈지길은 다양한 제품들과 공방 그리고 음식점들이 입점해 있었다.

 

 

물론 각종 문화공연도 있고...무엇보다도 구경하다 쉬어가는 장소도 마련되어 있어 개인적으로 재미나게 걸었던 길이다.

 

 

트리 장식을 하는 사람들

 

 

외국의 한 쇼핑몰 같은 느낌의 쌈지길

 

 

한 층 한 층 올라가면서 내려 다 보는 풍경도 재미나고 옥상에 가면 또 다른 쉼터가 기다리고 있어 좋았다.

 

 

제법 높은 곳에서 내려 다 보는 아래 풍경은 조금 아찔했지만 그 스릴 만큼 독특한 모습들이라 기억이 생생하다.

 

 

서울에 인사동에 가면 꼭 들리게 된다는 쌈지길....직접 가보니 역시 재미나고 볼거리, 먹거리가 다양해 좋았다. 서울은 이렇듯 한 장소에서 쇼핑을 하며 즐기는 공간들이 은근히 많다. 그래서일까..서울 곳곳을 다 둘러 보려면 아마도 꽤 많은 시간이 소요되지 않을까하는 생각도 든다.

 

인사동 쌈지길에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