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은 휠링이다

생생정보통을 보다 우연히 알게 된 음식점을 직접 가 봤습니다. 개인적으로 순두부를 너무도 좋아 하기에 더욱더 관심이 쏠렸죠.. 산 기슭 아래 주택가 주변에 위치해 있어 산행을 갔다가 식사를 하고 오시는 분들이 많다고 하더군요...이미 이 동네에선 유명한 음식점이었습니다. 물론 이곳에서 제일 많이 나가는 메뉴는 곰탕이었구요....




수유동 맛집으로 유명한 청화가든 순두부



산 아래 위치해 있어 고즈넉한 풍경을 연출하는 음식점입니다.  도심에서 먹던 분위기와 색다르죠..



순두부가 유명해서 일까요.... 이곳저곳에 순두부 글귀가 붙여져 있습니다.



가마솥에선 뭘 이리도 푹 고으는지....... 시골스런 풍경에 그저 마음이 평온해집니다.



가게 안에 들어가 메뉴판을 보니 가격 또한 착합니다. 소머리곰탕이 단돈 5,000원......... 그리고 순두부백반이 5,000원 결코 부담스럽지 않는 가격입니다.



소머리곰탕과 순두부백반을 주문하니 찬이 나왔습니다. 김치반찬, 무김치, 파김치, 오징어젓갈....



화목난로라 나무향이 솔솔나니 정겹습니다. 물론 따뜻하기까지....



난로 위엔 주전자에서 물이 끓고 있었습니다.



드디어 나 온 순두부...... 맑은 순두부탕이라고 해야겠네요....다른 음식점과 달리 그냥 순두부만 나와서 조금 당황했네요...



간장양념을 넣어 먹으면 된다길래 간장을 넣어 간을 맞춰 먹었습니다.



이건 이곳에서 유명한 소머리곰탕입니다. 방송에서도 몇 번 나온 음식이라고 하네요.



순두부는 몽글몽글 건강해지는 느낌이 솔솔났습니다. 곰탕은 생각보다 적은 양이라 조금 실망....그래도 가격대비 괜찮죠..



이곳 청화가든은 동절기 영업시간이 조금 다른니 참고하셔셔 가시길 바랍니다. 서울 도심과 떨어진 외곽에 위치해 있어 마치 시골 할머니댁에서 머물다 온 듯한 느낌이 들어 정감있고 좋았습니다. ^^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편의점에서 가성비 최고 컵밥 '순두부찌개국밥'을 먹어 봤더니

" 세상 참 좋아졌다 " 라는 말이 절로 나오는 편의점 음식 .... 이번엔 햇반이 통째 들어간 순두부찌개국밥을 먹어 봤다. 평소 순두부를 좋아 하다 보니 더 궁금했던 편의점 컵밥이다. 가격도 생각보다 비싸지 않아 시중에 밥 한끼 가격으로 두 개를 사 먹을 수 있을 정도였다. 제주도는 국내 최대의 여행지다 보니 육지보다 음식값이 조금 비싼 편이다. 한끼 식사가 대부분 7,000을 호가하는 가격이라 지금껏 육지에서 저렴하게 한끼 식사를 할 수 있었던 나로써는 제주도민이 되고 나서는 조금 당황스러웠다. 하여간 지금은 국내 최대의 관광지다 보니 그려려니 하고 외식을 하는 편이긴 하다.



순두부찌개국밥



순두부찌개국밥이다. 햇반도 들어 있어 개인적으로 더 맘에 들었다. 정말 과학적인 우리나라의 자부심 햇반~



순두부찌개국밥을 개봉하면 햇반 1개, 순두부찌개국밥 밑국물 1봉지, 순부두찌개국밥 건더기 1봉지가 들어 있다.



이 두가지가 정말 순두부요리를 해 줄까? 의문이 가득했다.



조리법은 두 가지인데 난 전자렌인지 조리법을 택했다. 햇반의 밥, 밑국물(소스), 건더기를 개봉하여 컵에 부어 준 후, 물 230ml를 부어준다 그리고 전자레인지에 돌려 주기만 하면 된다.



계량컵이 없어도 괜찮다. 230ml 양이 되는 물 붓는 선이 따로 체크되어 있기때문이다. 물론 안쪽에도 되어 있다.



전자레인지 조리시간은 찬물 4분, 뜨거운 물 3분이다.



173g 의 양..... 문구의 글귀처럼 바쁜 아침 간단하고 든든한 한끼식사로 손색이 없어 보인다.



컵에 있는 이미지처럼 정말 이렇게 순두부찌개가 될까?



먼저 컵에 햇반을 넣은 뒤 소스를 넣었다.



그리고 건더기를 넣었다.



인절미처럼 보이는 하얀것이 순두부이다. 가공식품이라 물 붓기 전 모양은 딱딱하다.



정량을 맞춰 각종 재료가 들어가 있는 컵밥에 물을 부었다.



정말 정말 궁금해지는 순두부찌개국밥



오호~ 물을 붓기만 했는데 일단 색은 좋다.



찬물을 부었으니 전자레인지 4분 돌려 본다.



컵에 있는 이 모습이 나오면 대박~대박인데......



하지만 컵에 그림처럼은 절대 아니다..... 그렇지만 맛있는 순두부냄새가 솔솔 났다.



맛은 어떨까?



국물은 순두부 양념 맛이긴 한데 순두부가 좀 가공식품의 맛이 강했다. 하지만 우주인도 먹었다는 우리나라 최고의 햇반 덕분에 밥은 맛있었다.  가격대비 가성비는 괜춘한 편의점 컵밥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시중에 파는 순두부와 차이는 많이 났지만 늦은 시각 순두부가 생각날때 사 먹으면 괜찮겠다라는 생각이 든 순두부찌개국밥이었다. 이 리뷰는 내 돈 주고 내가 사 먹고 적은 극히 개인적인 생각이 많이 들어간 먹어 보고서 후기이다.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