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은 휠링이다

얼마전 런닝맨에서 나와 더 유명해진 홍짜장을 맛 보았습니다. 사실 일부러 간건 아니구요.. 쇼핑을 하다 사람들이 많이 앉아서 식사를 하는 모습에 어찌나 맛나 보이던지 출출하던참에 앉게 되었죠... 그런데 메뉴판을 보다 보게된건 바로 런닝맨에서 방송된 홍짜장이라 안 먹을 수 없었죠..그래서 홍짬뽕과 홍짜장을 주문했어요.



홍짜장



일반 짜장면은 4,000원이고 홍짜장은 7,000원입니다. 조금 가격대가 비싸긴 해도 방송에 나와 유명해져 사람들이 다 그 메뉴를 드시길래 저도... ㅜㅜ



지하상가 내부에 위치해 있어 자리는 거의 길가에 앉아서 먹는 수준입니다. 2인 테이블이 대부분....



홍짜장이 유명해지긴 했나 봐요... 홍짜장을 주문하면 각종 음료가 단돈 2,000원이라네요..



홍짜장을 주문 후 계산하고 난 뒤엔 셀프로 반찬은 가져다 먹어야 합니다. 가격대비 자리도 불편한데 셀프라 조금 당황하긴 했지만 요즘엔 셀프코너들이 즐비해 자연스런 현상인 것 같아요.



홍짬뽕...... ㅠㅠ  보기에도 양이 너무 적어요.. 조그 과장하자면 한 젓가락 들면 없어질 듯 한 양...



너무해......



그럼 홍짜장은.......음.....비쥬얼은 좀 괜찮고 양도 뭐...이 정도면 괜춘한데...



생각했던 것 보다 그렇게 맵진 않았어요... 소스는 마치 떡볶이 소스와 비슷했어요. 그나마 홍짬뽕 보다는 맛과 양에 비해 괜찮았던 것 같아요.



방송에 나와 사람들이 많이 앉아서 먹고 있길래 엄청난 맛인 줄 알았는데 조금 실망했어요..그래도 짬뽕을 생각하면 훨씬 괜찮았던 맛입니다. 요즘엔 방송에 음식점들이 많이 나오다 보니 다 방송맛집이 되었어요.. 연예인들의 과도한 리액션도 조금은 자제해야 할 듯한 곳도 은근 많아 아쉬워요... 그래도 쇼핑하다 어떨결에 갔긴했지만 홍짜장은 여느 중국집과 조금은 차별화된 맛이라는 생각이 조금 들기고 했답니다.


런닝맨에 나 온 홍짜장면집의 위치? 서울시외버스터미널 지하상가에 위치해 있습니다. 참고로 가게 이름이 홍짜장은 아닙니다. 하하~

 

댓글이 없습니다.

다양한 옛 물건들이 가득한 풍물시장은 런닝맨이 다녀가서 더 유명한 서울의 명소가 되었습니다. 예전에 길거리에서 파는 옛 물건들을 구경하는 재미가 솔솔했는데 이번에 풍물시장에 가서 재미나게 구경을 잘하고 왔네요... 물론 필요한 것도 몇가지 구입해 인테리어용으로 한 몫 톡톡히 해 내고 있습니다.



풍물시장에 파는 오래된 텔레비젼



서울풍물시장




서울 풍물시장은 생각보다 넓기 때문에 안내도를 잘 보고 가셔야 꼼꼼히 구경할 수 있습니다.  물론 다양한 것도 구경하고 출출할땐 풍물시장 내에 있는 음식점에서 끼니도 해결할 수 있어 좋더군요.



풍물시장 내 런닝맨 촬영지 마크



1층, 2층 구조로 다양한 물품들이 가득했습니다. 물론 정돈된 분위기에 꼼꼼히 구경할 수 있어 좋았구요.



햐...... 이거 완전 오래된 책걸상입니다. 80년대 초 국민학교 다녔던 분들은 다 아실 듯..... 이렇게 작은 의자도 넓었던 어린시절....



수동 인쇄기



요건 시골에서 보던 물건인데...부엌에서 보던 것 같기도 하고...



공중전화



빙수기와 오락기



검정색 전화기 참 오랜만이네요.. '용건만 간단히' 라는 문구가 있었던 걸로 기억하는데... 삐삐도 추억의 물건...



컴퓨터 모니터 정말 두꺼웠네요..ㅋㅋ



생활잡화 코너에 가면 정말 없는거 빼고 다 있을 정도로 다양한 물건이 가득했습니다.



너무 볼게 많아 시간 가는 줄 모르고 다니다가 발이 아프다면 풍물 고객 쉼터에서 잠깐 휴식도 하시길...



생각보다 젊은 사람들이 많이 없었지만 그래도 재미나게 이것저것 구경했네요.



공예골동품 코너



외국인들도 많이 찾아 간다는 풍물시장은 정말이지 추억의 물건 ...골동품 천국이었습니다.  구경하면서 조금 아쉽다면 가격을 적어 놓지 않아 불편했어요...왠지 사람보고 가격 측정하는 것 같은 분위기라 그 점이 아쉬웠어요.. 그래도 추억의 물건들을 한자리에서 구경하니 재밌긴 하더군요... 런닝맨 촬영을 해서 발디딜 틈이 없이 복잡할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조용해 구경하는데는 좋았습니다. ^^;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 구석구석 신기한 물건들이 참 많은 풍물시장이네요! 엔티크한 가구들과 소품들이 재미를 주는 색다른 곳인데요. 카페나 인테리어 소품이 필요한 분들에게는 더할나위없이 반가운 곳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어요. 방송에도 나온 적 있다니, 더욱 유심히 찾아봐야겠어요 =) 제주 여행을 가게되면 한번 들러봐야겠습니다. 소개 감사드리며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