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바이크 타고 여행~

시중에 파는 초코파이 더 맛있게 먹으려면?

요즘 오리온 초코파이에서 새롭게 출시한 바나나맛이 첨가된 초코파이가 인기다. 이마트에서 절찬리 판매하고 있다는 소문을 듣고 마트 장을 보러 갔다가 한 박스 구입해 왔다. 어릴적 많이 먹었던 초코파이와 어떻게 맛이 다른지도 직접 느껴 보기 위해서다. 사람들의 이야기를 들어 보면 천차만별이라 조금 의구심이 들어서였다. 누구는 맛없다. 누구는 괜찮다란 반응이 나오면서 더욱더 증폭된 바나나맛 초코파이였다.

 

 

예전에 마트에서 제일 많은 사람들이 지나갈 즈음의 한 켠엔 없어서 못 판다는 스낵이 자리잡고 있었는데 이번에 바나나 초코파이가 그 진열대를 차지하고 있었다.

 

 

바나나가 들어 있어 더 부드러워졌다는 이번 초코파이 정말 맛이 궁금했다.

 

 

 

장을 보고 집에 오자마자 출출해 초코파이를 먹기로 했다.

 

 

예전에는 영양성분을 자세히 읽지 않았는데 요즘엔 자세히 보게 된다. 아무래도 요즘엔 웰빙~웰빙하다 보니 더 그렇게 자세히 보게 되나 보다. 칼로리 걱정 되는 분들은 제품을 사기 전에 한 번 더 꼼꼼히 읽어 보길 권한다.

 

 

초코파이 유통기한도 이번에 알았다. 6개월이다. 생각보다 짧은 느낌이 든다.

 

 

 

원물 바나나를 넣어 자연스러운 바나나 맛, 계란과 우유를 넣어 부드러운 식감이라고 적혀 있다.

 

 

하나를 입에  넣으려는 순간....바나나향이 콧끝을 자극한다. 식욕을 억제 못할 정도로 진한 단맛...그리고 맛을 봤다... 음....바나나 우유맛이라고 해야 하나.... 생각보다 더 바나나맛이 강하다. 타제품과 비교하면 안되겠지만 원래 부드러운 초코파이인데 빵도 제법 부드럽다. 하지만 한개를 다 먹기 전에 목이 메인다.

 

 

그래서 예전에 내가 촉촉하게 맛나게 먹었던 기억을 되살리며 전자렌지에 돌려서 먹기로 했다.

 

 

칼로 초코파이를 반으로 잘라서....

 

 

접시에 올린 뒤 전자렌지에 돌려 먹으면 더 달콤하고 촉촉하다. 그런데 난관 봉착....몇 분 돌렸는지 기억이 가물~ 그래서 30초로 먼저 돌려 보았다.

 

 

역시....내 기억은 조금 흐려진 것일까..... 30초는 너무 길었다.

 

 

머쉬멜로우가 줄줄 흐를 정도였고.....

 

 

초코 부분도 조금 탄 맛이 나는 듯 했다. 그래서 이번엔 20초 돌렸다...

 

 

바로...이거다... 20초였다. 20초를 전자렌지에 반을 넣어 돌리니 예전에 내가 먹었던 그 달콤함이 가득하고 촉촉한 초코파이가 되었다.

 

 

스펀지처럼 부풀어 오른 머쉬멜로우....그리고 촉촉한 빵....

 

 

무엇보다도 머쉬멜로우의 당도가 더 높게 느껴지고 빵의 촉촉함과 어울어져 더 맛있는 초코파이가 되었다. 물론 음료를 따로 먹지 않아도 목이 메이는 일 없이 몇 개를 그 자리에서 먹을 정도였다.

 

 

20초 전자렌지에 돌렸을때의 모습....

 

 

딱 먹기 좋고 부드러움이 더 강하다.

 

 

물론 머쉬멜로우의 당도는 그냥 초코파이를 먹었을때랑 3배 정도의 차이가 날 정도로 당도가 높다.

 

전자렌지에 20초만 돌렸을 뿐인데 초코파이의 신세계를 접하는 듯 촉촉함과 부드러움 그리고 당도는 월등이 높았다. 오리온 뿐만 아니라 타제품도 이렇게 전자렌지를 돌려서 먹으면 더 맛있다. 하여간 어릴적 많이 먹었던 일반 초코파이와 색다른 맛에 그저 놀라울 따름이었다. 조금 아쉽다면 가격이 조금 비싸다는 점........ 그래도 없어서 못 팔 정도로 인기라는데 한 번쯤은 먹어 보는 것도 나쁘지 않을 듯 하다. 이 리뷰는 내 돈 주고 내가 사 먹고 개인적인 생각을 가미해서 적은 후기이다.

 

다음시간에는 몽쉘 초코 + 바나나맛 도전!

Comment +6

한 음식점 화장실에서 본 톡톡 튀는 아이디어

얼마전 한 음식점에 갔다 화장실을 사용하고 손을 씻기 위해 세면대에 갔더니 조금 눈에 띄는 것이 하나 있었습니다. 가정에서 비누가 물러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비누에 철을 붙여 자석에 붙여두고 사용하는 곳이 많은데 이 곳은 비누에 철이 붙어 있는 것이 아닌 병뚜껑이 붙어 있었습니다.

 

알뜰하게 비누사용하기비누에 붙어 있는 이것은?

음식점 화장실 내부

 

음식점 화장실 세면대

 

비누가 붙어 있는 곳

 

비누에 병뚜껑을 붙여서 자석홀더에 붙여 놓은 모습이 재밌었습니다. 아마 대부분 사람들은 철 부분이 떨어지면 비누케이스에 담아 놓는게 보통인데 이곳은 철이 떨어진 부분에 병뚜껑을 붙여서 비누를 알뜰하게 사용하고 있었습니다.

 

소소한 아이디어였지만 주인장의 알뜰함이 그대로 느껴지는 모습에 잠깐이었지만 많은 생각이 뇌리를 스쳐지나갔습니다.

멍2 

Comment +2

  • 저런곳 가끔봤는데요. 비누를 제자리에 두면서 알뜰하게 사용 할수도있고 지저분해지지 않는거같아요^^

  • 톡톡!! 아이디어 돋보이네요!!!
    비누받이 그릇은 물때문에 퉁퉁 불기도하고, 비누받이가 지저분 하기고 한데,,, 깔끔하겠어요~^^

고기집 쌈무의 다양한 활용

2014년12월도 얼마남지 않았습니다. 각종 모임이 줄을 잇는 요즘 제일 많은 사람들이 모임 장소로 지정하는 곳이 바로 고기집이라고 합니다. 저도 개인적으로 고기집에서 회식이나 모임이 은근 좋더라구요.. 평소 고기를 즐기다 보니 더 그런 것 같습니다. 연말 모임장소로 고기집을 많이 선택하는데 그곳에서 조금이나마 유익한 정보가 되리란 생각으로 오늘 재미난 포스팅을 준비했습니다.

 

고기집 철판고깃집 철판' 이것'으로 닦으면 대박!

고기집에 가면 고기를 몇 번 구워 먹다 보면 철판에 고기가 타고 눌어 붙는 경우가 생기죠..그럴때마다 종업원을 일일이 불러 고기굽는 철판을 교체해 달라는 것도 한 두번이지 조금 미안할때도 있죠.. 이젠 종업원을 부르지 않고도 고기 철판을 깨끗하게 닦으며 고기를 구워 먹는 방법을 알려 드립니다.

 

한 번 구우면 자연스럽게 눌러 붙는 고기판  어떻게 해결할까?

 

방법은 우리가 고기를 쌈 싸 먹을때 사용하는 에 있습니다.

 

고기를 굽고 난 뒤 지저분한 철판은 쌈무를 이용해 보세요. 쌈무의 식초성분과 무즙이 철판을 깔끔하게 만들어 줄테니까요.

 

쌈무를 철판에 몇 번만 문지르면 눌어 붙은 고기자국이 시원스레 벗겨져 쌈무에 묻어납니다.

 

물론 철판에 쌈무가 지나간 자리엔 고기찌꺼기가 벗겨진 상태가 되지요.

 

생각보다 힘들이지 않고 쌈무로 충분히 고기굽는 철판을 깔끔하게 만들어 줄 수 있어요.

 

고기를 굽고 난 뒤에 일일이 종업원을 불러 철판을 교체해 달라는 말은 이제 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사실 연말처럼 고기집이 바쁠땐 종업원을 불러도 빨리 오지 않아 기다리는 일이 많은데 이젠 기다리는 시간에 쌈무 몇 장으로 철판을 닦고 고기를 구워 드시면 될 듯 해요.

 

그리고 쌈무의 또 다른 역할 한 가지 더..... 고기를 구운 뒤 기름기를 제거하기 위해 쌈무 위에 올려 두면 고기가 타지도 않고 따뜻하게 먹을 수 있어요. 보통 고기를 다 구우면 탈까싶어 그릇에 구운 고기를 담아 놓는데 어떤가요..그렇게하면 먹을때 식어서 질긴 느낌이 있죠..이젠 고기를 구운 뒤에는 철판에 그대로 두시되 쌈무 위에 올려 두시고 드시면 따뜻하게 드실 수 있어요..물론 타지도 않고 맛나게 말입니다. 2014년... 올 한 해도 수고 많이 하셨구요..내년 2015년에는 이루고자 하는 일 다 성취하시길 바랍니다. ^^

Comment +30

매운 낙지볶음 잘 먹는 법

낙지볶음을 먹고 싶지만 너무 매워 입안이 얼얼하고 식은땀을 흘리는 일이 괴로워 포기하신 적 있으신가요? 아마도 그런 분들이 은근 많을거라 생각됩니다. 사실 저도 매운 것을 잘 못 먹기에 늘 힘든 부분이었죠. 하지만 이젠 아무리 매운 낙지볶음도 맵다고 별로 느끼지 않고 편안하게 식사를 할 수 있습니다. 그건 바로 나만의 낙지볶음 먹는 법이 있으니까요. 평소 낙지볶음을 먹고 싶지만 너무 매워 포기 하셨던 분들은 다음엔 한번 꼭 제가 한 방법대로 해 보시길....

 

 

낙지볶음매콤한 낙지볶음엔 두부가 딱이야!

 

보통 낙지볶음을 주문하면 밥에 쓱싹 비벼 먹을 수 있게 넓는 용기에 밥을 넣어 줍니다. 그리고 찬이라고 하면 간단하게 나오는게 대부분이지요. 왜냐하면 주요리인 낙지볶음으르 비벼 먹으면 다른 찬은 그닥 많이 필요 없으니까요..

 

 

기본 찬은 샐러드와 두부, 콩나물무침, 깍두기가 나 옵니다.

 

 

거기다 매콤한 낙지볶음을 먹은 뒤, 얼얼한 입안을 조금 완화시켜 주는 미역냉국이 나오죠.

 

 

하지만 매콤해서 입안이 얼얼한 낙지볶음 ...먹고는 싶은데 괴로워서 지금껏 힘들게 드셨다구요..그럼 제가 오늘 가르쳐 준 방법으로 해서 다음에 낙지볶음집에 가면 해 보시길 권합니다.

 

 

보기에도 매콤한 기운이 샤~~~느껴집니다. 뜨거우면 더 맵게 느껴지는 양념....

 

 

하지만 매워도 맛있는게 바로 낙지볶음이죠.. 그런 저만의 방법으로 매콤한 낙지볶음을 전혀는 아니지만 거의 맵지 않게 먹는 방법 알려 드립니다.

 

 

제일 먼저 매콤한 낙지볶음을 넣은 밥에 콩나물무침을 넣습니다. 그리고....

 

 

연두부를 넣어서 같이 비벼 주세요.. 대부분 반찬과 같이 나 온 두부 어떻게 드셨나요? 거의 90% 이상이 간장을 두부에 솔솔 뿌려 드셨을겁니다. 하지만 이젠 방법을 바꿔서 밥에 두부를 넣어 보세요. 물론 간장은 빼시구요.

 

 

두부를 넣은 매콤한 낙지볶음은 입 안이 얼얼하지도 않고 정말 맛있게 잘 넘어 갑니다. 물론 고소한 두부와 섞여 더 맛있더라구요.

 

 

이젠 아무리 매콤한 낙지볶음이라도 두부만 있으면 문제 없습니다. 여러분들은 지금껏 낙지볶음과 함께 나 온 두부 어떻게 드셨나요? 혹시 저처럼 비벼 드신 분들은 별로 아니 거의 없을 것 같습니다. 매운 낙지볶음을 좋아하지만 입안에 넣는 순간 힘드셨다구요..그럼 두부를 넣어서 드셔 보세요.. 완전 맛있고 매운 기운이 싹 가신답니다.

Comment +6

  • 오.... 항상 같이 반찬으로 나오긴 하는데 따로 먹을줄만 알았엇지 이런건 또 첨이네요;;

    고소한 두부에 매콤한 낙지볶음이면 맛없을래야 맛이 없을수가 없겠습니다.

    첨에 섬네일 이미지 보고 버터를 넣으시는건가? 살짝 호기심이 생겼는데 두부라니 이해가 갑니다 ㅋ

    • 저도 지금껏 두부를 간장에 찍어 먹었는데요.. 매콤한 낙지볶음에 넣으니 정말 맛이 괜찮더라구요.. 매운 것을 못 먹는 분들은 이 방법 강추입니다. ^^

  • 이렇게 먹는 방법이 있었군요! 기발하신데요? ㅎㅎ
    저도 사진만 보고는 버터인줄 알았는데 연두부였어요 완전 신기방기!
    매운거 잘 못먹는편인데 다음에 그렇게 한번 먹어봐야겠어요~

  • 안녕하세요 광주공식블로그 광주랑입니다.
    낙지볶음이 너무나 맛있어 보이네요^^
    광주랑 블로그에서는 광주시청사 리노베이션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http://saygj.com/5608

유명한 맛집 주위의 음식점이 살아가는 또 다른 방식..

사람들이 영화에 나 온 유명한 맛집은 찍지 않고 바로 건너편 음식점을 열심히 찍어 댄다. 멀리서 보니 올드보이에 나 온 최민식이 군만두를 먹는 장면 같기도 해 순간 이런 생각이 들었다. '와!! 올드보이로 유명한 맛집이 대박이 나서 바로 앞에 있는 가게도 인수 했구나! ' 하는 생각.... 하지만 그건 자세히 보지 않고 추측한 나만의 생각이었다.

 

 

올드보이올드보이 촬영된 맛집 건너편 음식점에 붙은 그림과 문구..

 

부산차이나타운 축제가 열리는 초량은 많은 관광객들이 붐비는 곳이다. 평소에는 외국인거리로 유명하다보니 거의 각나라의 외국인들이 다닌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지만 그래도 초량에서 열리는 차이나타운 축제가 되면 전국에서 몰려 드는 우리나라 관광객들로 북새통을 이루는 곳이기도 하다.

 

 

부산 차이나타운에서 제일 유명한 곳을 손꼽으라고 한다면 아마도 영화 '올드보이'에서 최민식이 15년 동안 먹었던 군만두집일 것이다. 매스컴을 통해 많이 알려지다 보니 지금은 영업시간이 되면 줄을 서서 먹을 정도로 군만두의 인기는 대단하다.

 

 

 

 바로 이 음식점이 영화에서 나 온 그 유명한 군만두를 파는 곳이다. 하지만 내가 오늘 이야기하려는 것은 이 유명한 군만두집을 이야기 하는 것이 아닌 바로 건너편 중국음식점을 이야기 하려고 한다.

 

 

올드보이 군만두로 유명한  '장성향' 바로 앞집의 가게 이름은 '장춘방'이다. 순간 잘못보면 같은 집이라고 착각하는 분도 있을것이다. 하지만 엄연히 다른 가게이다. 바로 건너편 '장춘방'이 사람들의 카메라 세레를 받는 이유는 바로 올드보이를 패러디 한 문구때문이다.

 

 

 

'장성향' 바로 건너편 '장춘방' 이 집 입구유리에 보면 하얀 종이가 눈에 확 띈다. 사람들은 이 것을 찍고 있었던 것이다.

 

 

도대체 어떤 내용이길래 그럴까? 내용을 읽어 보면 그자리에서 빵 터진다. ' 어째서...15년 간 이 집 만두를 주지 않았단 말이냐...'  풉...... 글을 자세히 읽지 않는 분들이라면 아마 올드보이에서 최민식이 군만두를 먹는 그림만 보고 이 집으로 들어 갈 것이다. 물론 올드보이 군만두를 먹기 위해서..... 하지만 글을 자세히 읽으면 그냥 빵 터질 뿐 들어가지 않고 바로 건너편 집으로 향한다.

 

 

올드보이 그림 옆에 또 하나의 사진... 최민식과 같이 찍은 사진이 있다. 아마도 영화 촬영할때 같이 찍자고 부탁한 것 같다. 물론 이 집 군만두를 먹으며 촬영한 것이 아닌 그냥 최민식과 기념사진만 찍었다는 것..

 

 

하여간 톡톡 튀는 그림과 문구에 한번 더 관심을 가지고 보게 되는 '장춘방' 중국집이었다. 아마 한글을 잘 모르는 외국인이면 그림만 보고 영화 촬영했던 군만두로 인식하고  이 집에 들어가 군만두를 시킬 것이다. 물론 한글을 끝까지 다 읽지 않는 분들도 마찬가지겠지... 우리나라 말은 끝까지 들어 봐야 한다는 말이 있듯이 ... 왠지 이 중국집 사장님 장사하는 아이디어가 나름 괜찮았던 것 같다. '왜 우리집이 장사가 안될까?'란 고민만 하지 말고 이렇게 장사가 잘 될 수 있도록 아이디어를 늘 새롭게 창출하는 것도 장사하는 노하우 중 하나인 것 같다.

 

바로 이 군만두가 올드보이에 나온거라니...차이나타운에 있는 특별한 중국집

Comment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