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바이크 타고 여행~

대부분 수요미식회 방송을 한 지역은 서울이다. 물론 지방도 있긴 하지만 서울만큼 많지 않아 골라서 먹는 재미가 사실 부족한게 현실...... 서울가면 맛있는 음식점들이 많지만 어디를 가야하는지...맛은 정말 있을까? 란 의문이 들기 마련이다. 그런 이유에서 필자는 대부분 방송에 나 온 음식점을 골라 선별해서 가는 편이다. 물론 다 완벽하게 성공하지는 않다는게 안비밀......


수요미식회에 나 온 초밥집


스시마이우는 음식 방송에서 으뜸인 수요미식회에 나왔다. 사실 이곳은 꼭 정해서 가야지 한 것 보다는 한 아울렛쇼핑물에서 쇼핑을 하고 잠시 쉬고 있다 바로 옆에서 발견한 음식점이다.  '수요미식회' 라고 적혀 있지 않았음 안 갔을 것 같은 분위기였지만.......... 조금 출출해진 시간대라 간단히 점심특선을 먹기로 했다.



회전초밥전문점이라 접시의 색깔별로 금액이 측정된다. 대부분 검정색이 제일 비싼 음식이라는 사실......



쉬엄없이 돌고 있는 초밥들을 구경하면서 식사가 나오길 기다렸다. 우리가 주문한 음식은 점심특선 A세트와 롤세트이다. 가격은 둘 다 8,500 원씩 했다. 고로 2명이서 점심특선 17.000원



8,500원 A세트가 나왔다. 사진과 많이 다른 모습이지만 수요미식회에 나왔다고 하니 이내 맛이 궁금해졌다.  일단, 내용물은 연어가 4개 (익힌것 포함) 달걀말이초밥, 새우, 유부, 생선초밥등이 나왔다.



이건 점심특선 롤세트 8.500원....



나름대로 구성종류는 괜찮았는데 위에 뿌려진 소스 맛이 너무 강해 고유의 롤초밥 맛이 흐려져 아쉬웠다. 개인적으로 새우롤초밥이 맛있었던 기억이........



점심특선에는 우동포함이다. 간이 좀 센게 흠.......일단 점심특선 구성면에선 괜찮았고 가격대도 좋았다.



예전에 수요미식회에 나 온 초밥집에서 점심특선이 아닌 회전초밥을 먹었던 기억이 있는데 둘 다 비교해 본 결과 회전초밥이 훨씬 낫다는 생각이 든다. 참고로 장소는 다르지만 같은 스시마이우라 아마도 이곳은 분점인 듯 보인다. 하여간 가성비로 따지만 괜찮은 점심특선이었다. 맛은 개인별로 다 차이가 있으니 그건 맛 보고 결정해 보시길....^^;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