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은 휠링이다

어디가든 짜장면 가격은 천차만별입니다. 최소 2,000원에서 비싸게는 몇 만원하는 곳들이 있을 정도지요. 물론 짜장면에 들어가는 내용물에 따라 가격이 매겨지기도 하지만 간혹 너무 생각보다 비싼 가격에 발길을 돌릴때도 있습니다. 오늘은 제주도에서 비싸다는 흑돼지를 넣고 짜장면을 만는 가게를 소개합니다.



흑돼지짜장면 3,000원



이 집 가격은 짜장면을 제외하고는 대부분 여느 중국집과 비슷한 가격입니다. 참고로 탕수육은 1인 분 기준으로 판매하고 있어 부담스럽지 않게 먹을 수 있지요.



요즘 1회용품 규제를 서서히 합니다. 포장을 할때 포장용기 별도로 500원 추가하셔야 합니다. 포장용기 가격은 가게 주인장 마음대로 측정하고 있으니 다른 곳과 다르다는 점 참고요.



탕수육과 짬뽕 그리고 탕수육 1인 분을 주문했습니다. 찬은 단무지, 양파, 김치가 나옵니다.



짜장면이 나오기 전 탕수육부터 나왔습니다. 1인 분의 양 적당하네요.



짬뽕



짜장면



생각보다 단돈 3,000원짜리에 돼지고기 즉, 흑돼지가 많이 들어갔습니다. 먹어 보면 고기 자체가 뻑뻑한 느낌이 들기고 합니다만 착한가격인 듯 하네요.



짬뽕은 여느 중국집과 비슷한 맛...



그럼 짜장면은?



면발이 상당히 쫄깃(?) 한 느낌.... 맛은 여느 중국집과 비슷하지만 흑돼지가 들어가 있길래 가격에선 착한 느낌.... 면발이 너무 질겨서 그것이 조금 아쉽긴 했지만 전체적인 맛은 괜찮았어요.



초저녁시간에 가니 학생들이 식사를 하고 있었습니다. 가격이 저렴해 짜장면 한 그릇 여유롭게 할 수 있어 부담스럽지 않은 듯 했습니다. 제주도는 중국음식 뿐 아니라 라면, 밥집등 찾아 보면 착한가격이 많습니다. 물론 다 입맛이 다르기에 맛있다라는 표현은 사용하지 않겠습니다. ^^;


가게 이름 - 블랙데이(구제주 위치 )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 블렉데이에 자장면이 3천원 이라는 건줄 알았는데 가게 이름이 블렉데이였군요 ㅎㅎㅎ
    맛있게 보고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