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은 휠링이다

제주도에서 단돈 10,000원에 물회를 먹을 수 있다! 없다! 네....있습니다. 사실 다른 지역엔 물회를 한 그릇 먹고 싶다면 부담스런 가격이 아닌데요... 제주도라는 국내 최대의 관광지다 보니 물회 뿐만 아니라 각종 음식값이 비싼게 사실상 현실입니다. 물회와 상관없지만 국밥 한 그릇에 대부분 7,000원~ 8,000원씩 하니 타 지역의 두 배이니 말입니다. 하여간 국밥도 그리 비싼데 물회는 어떻겠습니까? 유명한 곳의 물회는 기본이 15,000원 상당 호가하고 기본적인 물회 음식점도 최소 12,000원은 호가하니 조금 비싸긴 해요...하지만 단돈 10,000원에 물회를 먹을 수 있는 곳을 오늘 소개해 봅니다.



톤대섬 옥돔물회



이곳은 한수어촌계 톤대섬 식당입니다. 가격표 먼저 보여 드리자면.........각종 물회가 단돈 10,000원입니다. 우린 옥돔물회와 한치물회 두 가지를 주문했습니다.



가게 안은 청결하고 셀프로 운영되고 있어서 편했습니다.



주문과 동시에 나오는 반찬들... 처음엔 주인장이 가져다 주고 필요한 찬이 있다면 셀프로 갖다 드시면 됩니다.



한치물회 나왔습니다. 생각보다 양이 많습니다.



옥돔물회입니다.



가격이 저렴해서 물회에 들어가는 생선의 양이 적을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많았습니다. 맛은 그럼 어떨까? 생선의 양이 많았지만 비리지는 않고 보편적인 맛있었습니다.



간판을 보니 어촌 체험식당이라고 되어 있네요...가족들과 이 가을 제주도 어촌 체험도 하고 저렴한 물회 한 그릇 맛보는 것도 괜찮을 듯 합니다. 참고로 낮에는 물회만 팔고 있더라구요... 매운탕등 점심으로 먹을 수 있는 메뉴는 없어요...물회를 좋아하시는 분들은 한 번 가보시는것도 좋을 듯 합니다.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