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서울에서 된장찌개가 가장 맛있는 곳 - 인사동 도마

서울에 가면 자주 들리게 될 것 같은 음식점을 찾았다. 이름하여...'도마' 참 독특한 이름이기도 하지만 이곳에서 유명한 것이 있었으니 그건 바로 한 번 먹으면 또 먹고 싶게 만드는 된장찌개가 있다는 것이다.



한 번 먹으면 또 생각나는 된장찌개



인사동은 구경할 것도 많고 살 것도 많은 곳 중 하나이다. 외국인들이 많이 찾는 관광지라 하지만 요즘엔 국내관광객들도 많이 찾고 서울시민들도 많이 찾는 그런 번화가인 셈이다. 그 곳에 특별한 음식점이 있었으니 그건 한 번 먹으면 다시 생각나는 된장찌개가 있다는 거....



매일 도정한 쌀로 만든 밥......그 문구가 눈에 똭!!! 띄긴 하지만 사실 된장찌개를 먹기 전에만 느끼게 되는 것......밥은 다른 가게와 그렇게 차이가 많이 나거나 하진 않았다. 하지만 음식 맛은 차이가 많이 날 정도로 괜찮았었다.



고등어정식과 제육정식을 주문했다. 가격은 8,000원씩.....고로 16,000원이다. 가격대비 찬도 괜찮고 무엇보다도 된장찌개의 양이 푸짐했다.



보글보글 끓는 소리에 침 한 번 꼴딱....... 된장찌개의 향에 침 두 번 꼴딱..... 맛에 그만 반해버렸다.



제육볶음



투박해 보이는 뚝배기에 푸짐한 양.........된장찌개



물론 내용물에 완전 반해 버렸고 맛에도 반해 버렸다. 어떻게 이렇게 맛있을수가.............너무도 감탄해서 혹시 협찬이 아닐까하는 생각을 하는 사람들이 있을 것 같아 정직하게 말한다. 둘 다 내 돈 주고 사 먹은 거라는거....



하여간.... 누구 돈 냈든간에 계속 맛있다라는 말을 연거푸하며 먹게 된 된장찌개였다. 도대체 뭐가 들어 갔길래 그렇게 맛있다라는 말을 할까..... 각종 채소는 물론 조개등 내용물이 풍족했다. 물반 고기반이 아닌 내용물이 반이상이었다. 그러니 제대로 된 된장찌개의 맛이 날 수 밖에....이거 원...된장찌개때문에 제육볶음과 고등어 맛은 쏙 들어가 버렸다.



가게 인테리어도 수준급이다. 마치 카페를 연상케 할 정도로 특이한 내부 모습이다.



맛있게 식사를 하고 계산하고 나가는데 미강도 따로 포장되어 있었다.



이걸 어떻게 사용하나? 인터넷을 뒤져보고 피부에 양보해야겠다... 흐흐흐~



오잉..... 욕조에 요쿠르트가 똭........ 디저트로 하나 먹었다.



이름만큼 재미난 음식점 도마...... 그 속에 서울에서 가장 맛있는 마약된장찌개가 있어 정말 놀랐다..... 시골의 향수를 느끼고 싶다면 인사동 도마로 고고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