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바이크 타고 여행~

90년대 까지는 한가했다는 인사동....지금은 전국에서 몰려 드는 관광객과 외국인들이 찾는 유명한 서울의 한 번화가로 자리매김했다. 북촌동 뿐만 아니라 이곳 인사동에서도 명절이 아님에도 한복을 입고 다니는 사람들이 많아 또 다른 볼거리이다. 외국인들은 한국의 미를....우리나라 사람들은 옛 전통을 자연스럽게 보고 느낄 수 있어 또 다른 재미이다.




인사동에서 자연스럽게 보게 되는 한복



서울은 가을이 짙어간다. 남부지방과 달리 단풍이 이미 떨어지는 수준이어서일까...초겨울 같은 느낌이 들었다.



하지만 활기차 보이는 인사동 거리의 모습은 추위도 아랑곶하지 않은 사람들이 있기때문이 아닐까..



인사동거리는 많은 사람들이 찾는 관광지같은 느낌이었다. 불과 몇 미터만 해도 사람들이 그리 많지 않던 거리가 이곳에 오면 북새통을 이룬다.



인사동거리 입구에 위치해 있는 관광안내소에서 지도를 받아 꼼꼼히 읽었다. 서울에 오랜만의 여행이라 자세히 구경하기 위함이다.



별다방미스리도 인사동 입구에서 맞이했다.



노란 은행잎이 늦가을의 서울 정취를 대변해 주는 듯 하다.



없는게 없을 정도로 다양한 물건들을 인사동에서 만날 수 있다. 골동품, 화랑, 필방, 표구, 전통공예품등 다양한 물건들을 볼 수 있어 새롭다.



물론 오래된 전통 거리다 보니 찻집등 다양한 음식점들도 즐비해 있어 먹는 즐거움도 만끽한다.



서울의 명동에서 본 사람들의 수 만큼 이 곳도 장난이 아니다.



참고로 인사동에는 오래된 전통찻집도 많으니 차를 마시며 여유를 누리고 싶다면 둘러 보는 것도 좋을 듯 하다.



인사동 골목에는 다양한 볼거리가 있어 좁은 골목길도 재미나게 여행해야 얻는게 많다.



서울 곳곳에 나 붙은 퇴진과 하야의 벽지.....이곳도 예외는 아니었다.



한복을 입고 거리를 다니는 사람들, 옛 물건이 있어 추억을 곱씹을 수 있는 거리.... 무엇보다도 오랜 전통을 지닌 찻집, 음식점들이 있어 많은 사람들이 추억을 그대로 느낄 수 있어 많이 찾는가 보다. 한국의 미를 자연스럽게 보게 되는 인사동 개인적으로 서울에 간다면 한 번쯤은 가보라는 말을 해 주고 싶다.... 다음 시간에는 재미난 쌈지길~ go!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