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은 휠링이다

제주도에서 고등어구이 정식을 먹으려면 보통 얼마를 줘야 할까? 저렴한데는 10,000원부터 시작해서 비싼 곳은 2~ 30,000원은 호가한다. 물론 원산지가 어디인가에 따라 다르다고 하지만 비싼 곳도 원산지를 잘 체크해 보면 노르웨이산이 있는 곳도 있다. 아마도 유명한 제주도 관광지인데다가 고등어나 옥돔이라고 하면 원래 제주도에선 비싼 가격에 먹는다는 선입견이 있기에 그려려니 한다. 하지만 단돈 6,000원에 고등어구이에서 두루치기까지 나오는 정식집이 있다는 사실.....

 

 

6,000원 정식에 고등어구이 + 두루치기가 나오는 백리향

 

 

5월에 갔을때 찍은 사진이다. 지금은 다른 메뉴의 가격이 조금 오른 상태이니 만약 가실 경우에 전화로 확인해 보시길... 단, 고등어구이와 두루치기가 나오는 정식은 6,000원이다.

 

 

정식에 나오는 찬은 정해진 반찬이 대부분이지만 간혹 제철 반찬도 올라 온다.

 

 

찬은 약 6~ 8가지 매일 같은 찬은 아니다.

 

 

두루치기

 

 

고등어구이

 

 

집밥같은 느낌이 있어 좋고 무엇보다도 단골이라서 그런지 주인장의 친절함이 좋다.

 

 

제주도는 이렇듯 잘 찾아 보면 착한가격에 푸짐한 한 상을 받을 수 있는 곳이 은근 많다. 물론 제주도민들의 도움을 받아야 잘 찾아 갈 수 있겠지만......^^

 

또 다른 착한 음식점은 어디? ↘ 활광어초밥이 단돈 7,900원 하는 제주도초밥집

 

댓글이 없습니다.